홈으로 | 로그인 | 무료회원가입 | 포인트적립방법 및 계급정책 
자동
회원가입 | 아이디 · 비밀번호 찾기
   
[기타]

댓글놀이 종종 나오는 소설이요

 
글쓴이 : 슝치도로람이 날짜 : 2018-01-13 (토) 17:52 조회 : 1136   
연예계물, 스포츠물에 빈번하게 쓰이는 구성인데 주인공을 두고 넷상에서 네티즌들이 참견해 주절거리는 소설 찾습니다.
장르는 안 가리는데 라노벨은 진짜 싫어합니다.
라노벨은 아니라도 라노벨 느낌 물씬 풍기는 것도 싫어합니다.
특히 뭐만 했다하면 여캐가 붙는 여캐천국인 스토리는 쥐약입니다.
당장 떠오르는 건 방금 하차한 내 언데드 100만입니다.
 

infel 2018-01-13 (토) 18:30
그건 제목만 봐도 거르겠는데 탑승을 하셨었네
     
       
글쓴이 2018-01-13 (토) 19:00
작품소개만 보면 저런 느낌 하나도 안 난다는 게 함정이었죠.
....................

길드에 배신 당한 주인공.
주인공을 쫓으며 끝없이 죽여 레벨다운까지 시키는 배신자무리.
너무 죽어서 마이너스 레벨까지 됐는데 네크로맨서 계열로 전직.
.................

다시 레벨업한다고 고생은 해도 뭔가 시원하게 빵 터져줄줄 알았는데 주인공은 게임으로 돈 번다는 포부를 지닌 게임폐인이에요.
게임하다 배고프면 캡슐에서 나와 밥먹고 다시 캡슐 들어가서 게임.
게임속에선 2차전직을 위해 찾아간 곳에서 여자무리를 만나 미션 받고, 미션클리어해서 여자마스터한테 여자팻 얻고, 다시 길거리 소녀한테 미션받고, 미션클리어하려고 간 곳에서 납치당한 소녀 2명을 만나 다시 소녀들의 주인인 여자를 구해달라는 미션을 받고....심지어 중간에서 히든던전 깨려고 조우한 랭커조차 여자.
Jadarce 2018-01-13 (토) 18:33
납골당의 어린왕자 요

근데 참견해도 주인공이 다 무시합니다.
     
       
글쓴이 2018-01-13 (토) 19:04
추천 감사합니다. 근데 납골당은 완결나면 보려고 일부러 안 보고 있습니다.
소설 자체의 분위기는 밝다지만 주인공이 처한 환경만 생각하면 우울증이 올 것 같아서 결말이 어떻게 나는지 안 다음 보고 싶습니다.
예전에 장기적출 당하면서 완결난 겜판을 본 후로 우울한 건 가급적 결말을 안 다음 보기로 했습니다.
          
            
구르는곰 2018-01-13 (토) 19:44
스타메이커 요것도 좀 나오죠.
前레스토랑스 2018-01-13 (토) 19:14
요리의신도 댓글 좀 나온 편이죠. 다만 뒤로 갈수록 점점 줄다가 잊을만할 때 나오는 정도로 변해서
댓글 때문에 보실 작품 찾으신다면 읽으라고 말하기는 좀 그렇네요.
     
       
글쓴이 2018-01-13 (토) 19:32
어처구니없는데 이번엔 댓글놀이에 꽂혔지 뭡니까. 하하
얼마전까지 연예계물에 꽂혔는데 이번엔 던전물, 헌팅물에 꽂히면서 댓글놀이 나오면 급재밌다고 느껴지네요.
추천 감사합니다. 요리의 신 재밌게 보다 어느 순간 하차했는데 다시 봐야겠습니다.
로냐 2018-01-13 (토) 19:42
홈플레이트의 빌런?
     
       
도장DL 2018-01-13 (토) 20:18
저도 홈플레이트 빌런
     
       
글쓴이 2018-01-13 (토) 20:27
선작해 놓고 쌓이길 기다리고 있는 거네요.
마운드 위의 절대자랑 비슷하다고 해서 기대하고 있는데 보셨다면 감상이 어떤까요?
재밌게 보던 2개가 완결나고 지금 보는 스포츠물은 MLB의 새끼고양이, ONE GAME, 더 너클 입니다.
마음은콩밭에 2018-01-13 (토) 23:53
내 마음을 노래로. 프리미엄화 되었고 작가가 떡밥회수도 다 안하고 마무리해서 용두사미가 되었지만 대부분 재밌게 읽었습니다
사고치지말자 2018-01-15 (월) 11:02
천라신조
   

도서게시판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기타]  "나만의 장르소설 Top5" 투표 결과.  (60) 핸젤과그랬대 05-14 64
[공지]  ※ 도서 게시판 이용안내  이토렌트 09-11 17
18711 [일반]  문피아에서 호루스의 반지 볼 수 있나요?  (2) 후새드 16:28 0 67
18710 [기타]  영상노트라는 곳에서 연락이 왔는데 조언 좀 부탁드립니다.  (9) 악동돼지 15:11 0 300
18709 [리뷰]  스포주의 - 블랙 헌터 리뷰  (14) 체중감량 07:35 12 771
18708 [일반]  재벌집 막내아들의 장점은 뭘까요?  (20) 체중감량 07:13 0 961
18707 [일반]  제목을찾습니다  (2) 제르크 03:12 0 209
18706 [일반]  문학카드...  (1) 스샷첨부 순수의식 02:22 2 274
18705 [일반]  환생좌나 내가지배하겠다 같은 류의 소설이 뭐가 있을까요  (6) 핫윈터 01-17 0 597
18704 [일반]  용이 들어가는 제목의 고어물 라노벨이 뭐였죠?  (5) 드로프 01-17 0 738
18703 [일반]  요즘 보고있는 소설 뭐 있으신가요..?  (20) 늑대의의혹 01-17 4 1076
18702 [추천]  약캐 토모자키군 생각외로 재밌네요.  (4) 파인드패닉 01-17 1 669
18701 [일반]  돌아버리겠네요  (29) 석천이형 01-17 0 1879
18700 [기타]  천근추 이야기가 나와서 드는 의문인데 천근추는 무슨 기술일까요?  (25) yallf 01-17 0 1158
18699 [추천]  강호, 미치다 - 간만에 몰두해서 보게된 무협소설  (10) 크툴두 01-17 1 1230
18698 [일반]  토이카소설 불만인점 하나  (6) 스샷첨부 드릴조 01-17 2 1297
18697 [일반]  튜토리얼? 이해가 안가는 부분이있는데요  (6) 모란앵무 01-17 0 1125
18696 [정보]  네이버 장르소설에서도 블랙헌터 말이 많네요 ㅋㅋ  (7) 스샷첨부 대환단 01-17 0 1277
18695 [리뷰]  블랙헌터... 전 재밌네요.^^;;; ★★★★ (33) 무명암 01-17 15 1493
18694 [추천]  음...추천좀 해주세요.  강무 01-17 1 266
18693 [일반]  우리는 언젠가 만난다 - 채사장  스샷첨부 순수의식 01-16 1 390
18692 [일반]  세인트존스의 고전 100권 공부법  (1) 스샷첨부 순수의식 01-16 1 353
18691 [일반]  블랙헌터가 똥이라니 좀 그렇네요  (55) 고고한사람 01-16 8 1680
18690 [추천]  요즘같이 혼란할때 생각나는 작품  (2) 스샷첨부 madmad 01-16 0 1198
18689 [정보]  은영전 만화판 다시 발간되는군요  (10) 무식하면용감… 01-16 3 830
18688 [일반]  이게 정녕 2017년 소설인거냐...  (23) 스샷첨부 소낙이123 01-16 5 3375
18687 [일반]  혈마동맹, 기적의 진료소 진짜 재밌네요 ㅎㅎ  (4) 에러로 01-16 0 1293
18686 [일반]  설정괜찮고 코믹성 좋은소설 추헌좀 부탁해요~(문피아 유저)  (7) 건실한청년 01-16 0 854
18685 [정보]  글을 찾고 잇습니다ㅜㅜ  (2) 나비시장 01-16 0 443
18684 [기타]  저 문피아가1년전에 500에 팔린거 아세요?  (39) 스샷첨부 미미지키 01-16 1 2812
18683 [일반]  문피아에 kocm글들 이벤트하더군요  (4) 마음은콩밭에 01-16 0 789
18682 [기타]  군왕전기 보신분 있으신가요?  (5) 조꿈돌 01-16 0 558
 1  2  3  4  5  6  7  8  9  1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