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기글 [01/17] (감동) 3대째 이어온 가문의 기술.jpg (63)  
검색
홈으로 |로그인 | 무료회원가입 | 포인트출석 | 포인트적립방법 및 계급정책 
자동
회원가입 | 아이디 · 비밀번호 찾기
알뜰공간
 컴퓨터견적  | 핫딜정보
 보험상담실  | 공동구매
 업체게시판  | 웹하드쿠폰
포인트공간
이토공간
   
[일반]

방구석 폐인 작가들... 불신

 
글쓴이 : 그렇지 날짜 : 2018-06-13 (수) 14:57 조회 : 2623   
1 인간의 사회적 동물이다
2 이에 따라 협동과 신뢰를 하게 유전자 단위에서 결정되어 있다
3 이는 모든 사회과학에서 검증된 사실이다

다른 증거는 다 내버려 두고, 작가들이 그렇게 좋아하는 싸이코 패스를 보자

1 공감을 못한다
2 따라서 타인의 감정은 연구하고 흉내낸다
3 살아남은 싸이코패스는 이에 탁월하다
4 따라서 싸이코패스 감정은 일상에서 너무나 어려운 일이다
5 싸이코패스들은 감정을 연기함으로서 협조와 신뢰를 끌어낸다
6 이런 인간들의 협조와 신뢰를 이용해서 자신의 이득을 챙긴다

즉, 싸이코패스도 들통나면 끝장이다. 싸이코패스도 남이 바라는 감정을 연기해서 상대를 뜻대로 움직이게 한다. 그런데 우리의 주인공들은?ㅠㅠ 싸이코패스인데 대놓고 싸이코패스다. 그런데, 인기까지 좋다. 이쯤이면, 주변사람들은 다 뇌가 우동사리인 거다

한국인들은 타인의 협조와 신뢰를 쉽게 끌어내는 사람을 싫어한다. 삼국지의 유비다^^ 그리고 그러한 인간의 특징을 호구라고 조롱한다. 거래하는 인간, 즉 자본주의적 인간형이 성공하고 행복해진다고 믿는다ㅋㅋ 거래하는 인간이 표준형이 된 것은 200년이 좀 넘었다. 자본주의의 역사다. 그 전까지는? 사회적 인간, 선물하는 인간이었다.

그리고 대다수의 나라에서 거래하는 인간, 거래적인간은 성공하기 힘들다^^ 이 또한 숨겨야 한다. 배신이 일상이라면 그렇게 고전의 소재가 됐겠는가? 일상적이지 않고, 특별하거나 특이한 일이니깐 소재가 된 거다. 

현실의 경험을 떠올려 봐라. 대중의 신뢰를 잃은 연예인? 성공하나? 헐리우드의 배우들과 유명인들은 왜 그렇게 좋은일을 하려고 악착같나? 포르노 배우도 사회적으로 좋은 일을 한다ㅋㅋㅋㅋㅋ

정치인은? 이토에서도 그렇게 좋아하는 문재인이 거래하는 인간이었나? 신뢰라매? 상대의 신뢰를 너무 잘얻는다매? 니들 말대로라면 완전 유비 캐릭터인데?

기업인은? 한국에서야 대중의 신뢰를 잃어도 잘나가지만, 자본주의의 꽃이라는 미국에서도 대중에 찍힌 기업은 백퍼 망한다.

그럼 방구석 폐인 작가들 주인공은 왜 다 그따구일까?ㅠㅠ 글을 쓰지 말고, 현실에서 경험을 쌓으시라... 소설 속 같은 주인공 없다. 한국사회가 미국보다 자본주의 위주의 사회이고, 신뢰가 붕괴한 사회지만... 성공하는 놈들 봐라. 나쁜놈이라고 찍혀서, 이기적인 놈이라고 찍혀서, 끝까지 잘나가나?

친일파와 독재세력이 한국의 상식을 망쳤다. 나쁜놈이 성공한다는 믿음.... 씨발

아리노리 2018-06-13 (수) 14:58
독자들도 좋아하는데요?
akskaosi 2018-06-13 (수) 14:59
먹이를 주지 맙시다
단듀써니 2018-06-13 (수) 15:04
작가가 그런게 아니라.. 독자들이 그런걸 좋아합니다..
주인공이 조금이라도 손해 보거나 호구짓하면  그글 댓길 한번이라도 보셨나요??

아주 작가를 천하의 개호구로 만듭니다...
오리콘 2018-06-13 (수) 15:30
방구석폐인 글쓴이인가보네요...
블루라이트닝 2018-06-13 (수) 15:41
님이 방구석 폐인인 듯.
보통 사람한테 사이코패스라고 할 때는 정신분석해서 진단한 게 아니라 비난이고 비유고 욕이지. 사이코패스가 본색 드러냈을 때 같은 패악질 일삼는 병신은 실제로 수두룩한 걸.

신뢰를 잃은 연예인? 겁나게 잘만 나가던데. 정치계로 예를 들자면 조금이나마 청소되기 시작한 거 최근 아님?

이런 인지부조화 떼쟁이가 대개 방구석 폐인이더라.
Lightt 2018-06-13 (수) 16:04
김구라같은 미친발언했던놈도 시청률 잘나오면 잘나가지 ㅋㅋ
야밤에체조 2018-06-13 (수) 16:22
사실 일부 작가도 일부 독자도 사회성이 낮아서 그런거죠. 지금까지 역사를 봐도 -글쓴이님 표현따라- 거래적 인간의 성공은 작거나 끝이 좋지 못했죠. 다만 그걸 보완하기 위해서 혼자 다 먹는다는 스토리라인이 개발된거구요. 현실에서는 혼자 다 먹어봐야 그걸 시기하는 다른 인간들에게 잡혀먹습니다. 뭐. 판타지소설이니 주인공이 성공하는거죠.

위에 김구라 얘기가 나와서 하는 얘기지만, 김구라와 유재석을 비교해 보자구요. 일단 둘의 웃기는 능력이 비슷하다는 가정하에 -사실 둘의 재능은 카테고리가 좀 다르죠. 단순비교는 안됩니다.- 유재석은 인격자로 존중받죠. 그리고 그게 성공의 바탕이 되었습니다. 하지만 김구라는 어때요? 과거 입잘못턴 죄로 아직까지 안티가 많습니다. 여담이지만 저도 그 안티 중 하나입니다.

사실 대충은 맞는 말이지만 글쓴이의 비약도 조금 심하긴 했습니다. 뭐 어그로 좀 끌겠네요. ㅋ
TTIM 2018-06-13 (수) 16:46
얘 또시작했네
아이켄 2018-06-13 (수) 16:54
주인공이 이유 없이 막 퍼주고 그러면 사이다패스들 하차한다고 난리 브루스 추는데 ㅋㅋ
흙의계약자 2018-06-13 (수) 17:35
이 병신 또왔네 ㅋㅋㅋ
릴렉스 2018-06-13 (수) 20:41
방구석 폐인에 대해 잘 알 수 있었습니다.
유익했네요. 종종 글 써주셔서 방구석 폐인에 대해 연구 할 수 있도록 해주세요.

주변에 방구석 폐인이 없어서 알 수가 있어야죠.
카니마 2018-06-13 (수) 22:02
싸이코패스와 사이다패스를 헷갈려 하시는 모양인데
장르소설의 대세는 사이다패스입니다.
작가들이라 통칭할만큼 싸이코패스 주인공이 많은것도 아닌데
대전제부터 잘못된 글을 써놓으셨네.
cirino 2018-06-13 (수) 23:42
적어도 이 글 쓴분은 사이코패스가 아님.
이 글 쓴 분은 다른 글 보면 알겠지만...
인터넷 관종임.
다른 사람에 관심에 목말라서 되지도 않는 글을 계속해서 쓰는 것만봐도 절대 사이코패스가 아님.
티모33 2018-06-14 (목) 11:47
왕좌의 게임을 쓴 조지 마틴도 방폐겠네...

원작 읽어봐라. 주인공들 퍽퍽 죽어나가는데
공사라허 2018-06-15 (금) 18:12
힝..
   

도서게시판  주간추천순 | 월간추천순 | 월간조회순 | 월간댓글순 | 반기추천순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공지]  ※ 도서 게시판 이용안내  eToLAND 09-11 21
23206 [일반]  전생자 잼나네요 카카오에서 추천 좀 부탁드려요  찌끄레기야 08:22 0 69
23205 [정보]  환관의 요리사가 조노블에서 나와 정식연재에 들어간다고 합니다.  (1) 유리카12 01:18 1 278
23204 [일반]  던전포식자 보신분?  (2) 노래가좋앙 01-16 0 333
23203 [일반]  당신이 허락한다면 나는 이 말 하고 싶어요  (3) 스샷첨부 순수의식 01-16 2 536
23202 [리뷰]  조선에서 맨유까지 감상  (9) 북방흑제 01-16 1 815
23201 [리뷰]  <만들면 레벨과 스탯이 올라> 감상  (19) 무명암 01-16 1 617
23200 [정보]  아르카나 마법도서관  (9) 스샷첨부 자빠트려 01-16 0 1391
23199 [일반]  카페에서 세계로간다 보는중인데 매니지 진짜 일 안하네요 ㅋㅋ  (11) Tzan 01-16 0 1203
23198 [리뷰]  마인드 맵  gimaia 01-15 0 428
23197 [일반]  사이트마다 가격은 다 같나요?  (8) 아자라차자 01-15 1 837
23196 [리뷰]  쳔룡팔부  (8) 럭키드레건 01-15 0 609
23195 [추천]  공작님 회개해 주세요.재미있네요.  (4) 우주인K 01-15 0 826
23194 [일반]  대윤회전생 - 현대판 학사신공?  (11) 자빠트려 01-15 0 1090
23193 [추천]  사상 최고의 보안관. 이거 뭐임?  (8) 남양불매운동 01-15 1 1643
23192 [일반]  세계정복 소설 좀 알려주세요  (8) 찌끄레기야 01-15 0 593
23191 [기타]  문) 만렙신병 받아라  (8) 아침에바나나 01-15 2 1211
23190 [일반]  삼국지]결국 이기는 사마의 읽었습니다.  (9) 잇힝e 01-15 1 889
23189 [기타]  아르카나 마법도서관 현재 번역 분량  (3) VanGo 01-15 3 1341
23188 [추천]  요즘 보는 소설 두개 추천합니다.  (6) 魔神 01-14 0 1776
23187 [일반]  의사물 추천 부탁드립니다  (6) 기음사전 01-14 0 580
23186 [정보]  망나니 1왕자 표절 오피셜 떴네요  (36) 이토유일정상… 01-14 4 3073
23185 [일반]  오버테크놀로지 등장하는 현판 추천 부탁드립니다.  (7) 반했당 01-14 0 931
23184 [일반]  납골당의 어린왕자 읽는데  (19) tyche121 01-14 2 1092
23183 [일반]  요삼 작가의 '프렐류드' 중 퀴즈 아닌 퀴즈 ㅡ_ㅡa  (7) 남무남무 01-14 0 561
23182 [추천]  학사신공 선계편 읽다가 수면부족이네요.  (14) 무명암 01-14 5 1357
23181 [추천]  제가 요즘 최애하는 작품 두편  (3) tyche121 01-14 0 1586
23180 [일반]  혹시 책제목 아시는분..?  (2) 아님바자덤 01-14 0 368
23179 [기타]  고려의 활 솔롱고, 주인공 보정이 너무 심하네요///  (21) 아침에바나나 01-14 0 1124
23178 [일반]  조아라 노블 찾아요  (4) 우비11 01-13 0 1065
23177 [추천]  [무료] 퇴마사물 추천합니다.  (2) 김풍선 01-13 1 933
 1  2  3  4  5  6  7  8  9  1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