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으로 | 로그인 | 무료회원가입 | 포인트출석 | 포인트적립방법 및 계급정책 
자동
회원가입 | 아이디 · 비밀번호 찾기
   
[잡담] 

28살에 전재산 100만원부터 시작합니다

[회원게시판]
글쓴이 : 겨울o나무 날짜 : 2018-05-12 (토) 20:08 조회 : 7799
엄마가 부동산쪽으로 사업을하는데 성공을 100프로 확신햇거든요.

24살때부터 회사생활 시작해서 여태까지 모아놓 돈 전부 엄마한테 줫는데 사업이 완전 쪽박찼네요.

보증금300만에 월세35만원짜리 원룸에서
잔고 100만원으로 다시 시작합니다.

인생이 너무 어렵네요. 이미 결혼은 포기했고
전세집이나 차는 살수있을지 미래가 너무걱정되는..
근데 일단 살아야하니까 그냥 회사다니면서 삽니다
최소한의 매너는 지킵시다
겨울o나무님이 작성하신 다른 글

친절한석이 2018-05-12 (토) 20:12
지나간 것은 지나간 대로
그런 의미가 있죠
진둑꺼 2018-05-12 (토) 20:12
아직 젊으신데....화이팅 하세요.^^ 전 사회생활을 30살부터 한듯한데요???열씨미 살다보면 10년뒤엔 반드시 꼭 행복해져 있을겁니다.행복이 그리 큰데 있는 건 아니더라구요...그냥 주말 저녁에 축구보면서 맥주한잔하면 머...그것또한 소소한 행복이던데..ㅠㅠ
토도시마코 2018-05-12 (토) 20:13
부디 앞으로는 좋은일만 있길 바랍니다.
서로 힘냅시다!
부여풍 2018-05-12 (토) 20:14
갚아야 할 빚이 없는 상황이라면 아직 젊으시니 충분 합니다.

힘내십쇼!
세노테 2018-05-12 (토) 20:16
젊음이 최고의 재산이죠
산들에꽃피네 2018-05-12 (토) 20:16
새로 시작할 수 있는 건강한 정신과 몸을 가지고 계신 것이 가장 큰 재산입니다.

힘내세요. 여태 이루신 것 이상 금방 또 이루실 수 있을 것입니다.
기억은저편넘… 2018-05-12 (토) 20:18
엄마도 마음에 짐이 생길꺼에요. 아들이 애써 벌은돈 까먹었다면서요.
힘들지만 잊어버리세요. 정말 못된 엄마이셨다면 전재산을 맡기진 않았을꺼 아니에요?
     
       
글쓴이 2018-05-12 (토) 20:22
근데 엄마가 연락이 안되요. 연락두절된지 2달째인데 핸드폰은 꺼저잇는적 한번도 없고 신호는 가는데 전화를 안받네요. 저 누나 외삼촌 친하게지내는 아는 할아버지가 전화해도 안받고 공중전화랑 남에 핸드폰으로 전화해도 안받아요..
대체 어떻게 되고있는건지 걱정이 많이되는
          
            
테스트1호 2018-05-13 (일) 00:11
경찰에 실종신고라도 하셔야하지않을까요;;
               
                 
글쓴이 2018-05-13 (일) 00:32
실종신고 누나가 했어요..
정말 신변에 무슨일 있으면 핸드폰이 아예 꺼져있을텐데 그것도 아니고 정말 이상하네요
우라우라잉 2018-05-12 (토) 20:20
보증금 300에 재산 100... 저보다 훨씬 어리신데 저보다 훨씬 돈많으시네요..저보다 훨씬 여유로우십니다 ..ㅜ
기정0327 2018-05-12 (토) 20:20
로또외에는 ...
Rylan 2018-05-12 (토) 20:21
31세때 사고 때문에 다 털어서 병원비 내고 0원부터 시작해서 지금은 결혼까지 했습니다.
힘내시길~
jemini 2018-05-12 (토) 20:35
아직 젊으세요~ 전 34살에 그렇게 시작해서 지금 좀 자리잡았어요~ 휴 지금 37
결혼은 생각도 못하고 물론 여친도 없고 본가 부모님은 엄청 잔소리해요 ㅠ
관리만이살길 2018-05-12 (토) 20:37
비슷하네요...

34살까지 하우스푸어로 살다가

이자만 대략 1억 넘게 냈는데

집 정리했습니다.

36에 빚 차할부 다 갚고 3000 모아서 살고 있습니다

화이팅입니다!
jkim 2018-05-12 (토) 20:39
회사 다니시니 다행이네요 이럭저럭 살다 보면 좋은 날도 있고 궂은 날도 있고
문태양 2018-05-12 (토) 22:05
100만원부터 시작하는 직장인 생활
     
       
소리없는 2018-05-13 (일) 11:19
시작하는 다음에 (이세계) 를 붙여야 흥미진진해져여!
우존 2018-05-12 (토) 22:23
빚이 없다는것도 좋은거죠. 솔직히
김진쑤우우우 2018-05-12 (토) 22:36
힘내세요 저도 공시한다고 깝치다 나이만 먹은 31살입니다 이제는 포기하고 취직하려고 합니다 저랑 상황은 다르지만 심정은 비슷할거같기도 하고 그래서 응원댓글 남깁니다 파이팅 합시다
또찡찌슝 2018-05-12 (토) 22:50
저 처럼 빚없는게 다행입니다 ㅎㅎ 화이링~
PVEA 2018-05-12 (토) 22:52
28살 100만원으로 결혼시작했습니다. 원룸, 투룸, 24평, 36평 현재 33살입니다.
물론 아파트 대출도 있지만 눈에 넣어도 안아픈 5살 딸래미와 행복하게 잘 살고 있습니다.
화이팅 하시기 바랍니다^^
fantazz 2018-05-12 (토) 23:00
화이팅
왔다가네요 2018-05-12 (토) 23:08
어머니 부터 찾으셔야.. 돈은 좀 속쓰리시겠지만.
세르군 2018-05-12 (토) 23:16
저보다 빠르시네요

전 29살에 학교 졸업하고 맨몸으로 시작했습니다
HBJang 2018-05-12 (토) 23:21
질문이 있는데 부동산쪽은 어떤 경우가 쪽박을 차는거죠?전 건물이나 땅값이 떨어지는걸 본적이 없는데. 떨어지는 경우도 많나봐요?
     
       
울트론 2018-05-13 (일) 00:29
그러게요.. 평창에라도 투자하셨었나;;
     
       
글쓴이 2018-05-13 (일) 00:35
제가 예전에 이력서 쓸때도 부모님 직업적는 항목에 엄마 사업하는거 뭐라쓰면 되냐고 하니까 그냥 주택신축사업 이라고 쓰라고 하더라고요. 제가  구체적으로 뭐하는건지 맨날 물어봐도 자세히 말 안해줘서요.. 일단 (주)남평 이라는 회사 차려서 거기 대표로 있었다는건 아는데 나머지는 잘 모르겠어요.. 누나말 들어보면 바지사장 같은거엿다는거 같기도하고.. 울산 KTX역 주변 부지에 재개발 관련해서 그쪽으로 뭐 한걸로 알고있는데.. 구체적인건 모르겟어요
          
            
아라라하아 2018-05-13 (일) 06:56
어디에 투자하는지 조금도 모르시는데 그 모으신 돈을 전부 주신건가요??....
고오오오옴 2018-05-12 (토) 23:25
그 나이면 아직 사회생활 시작안한 사람들도 많습니다. 위로야 안되겠지만 너무 실망하지 마시고 어머니랑 빨리 연락되면 좋겠네요.
가르침의뜻 2018-05-12 (토) 23:37
저도 대학때 노느라고 28살에 졸업해서,,,,,
다행히 졸업하자마자 취직을 했지만,,, ㅎㅎㅎ;;
직장인 10년차 되었는데,, 지극히 평범하게~
부모님, 누나들한테 넉넉히 용돈도 드리면서(매형들이 벌이가 시원찮음..)
대신... 연애는 하지 않고,
유흥을 별로 안좋아해서 나머지는 모았고,,,,
빚은 없는 상태,,,
현재는 32평 전세집에 몇천만원씩 분산해 놓은 통장이 몇개 있습니다.
이마저도 솔로니깐 가능한거겠죠?
화이팅 합시다~!
인생은 40부터~~~~~
레엘 2018-05-12 (토) 23:51
저 28살때보다 많이 가지고 시작하시네요 희망을 버리지 마세요 아직 젊으니 기회는 얼마든지 옵니다.
시아넨 2018-05-13 (일) 00:09
전두환은 29만원임 '_'ㅋ;;;
울트론 2018-05-13 (일) 00:31
빚이 없는거 부터가 다행이네요. 열심히 돈벌어서 잘되시길 바랄게요.
B빔밥 2018-05-13 (일) 00:55
전 전재산 천만원.. 휴..
네멋대로해라 2018-05-13 (일) 00:55
제 대학 친구놈은
36세에 아직 무직입니다.

28세에 100만원이면
양호한 편입니다. 힘내세요.
인생깁스 2018-05-13 (일) 01:00
빚있어요?
보증선적은요?
친구가 돈먹고 튀었나요?
날린돈이 억대인가요?
혹시 회사 짤렸나요?
사업망해도 어머님 건강하시죠?
힘나죠?
결홋안하기로 한건 잘생각한거같아요... 응?
잠수전문 2018-05-13 (일) 01:23
Failure is but a stepping stone to success.
검먼지 2018-05-13 (일) 02:39
20살에 이미 -1억으로 시작했습니다.
잘될꺼에요..
콩나물밥 2018-05-13 (일) 03:11
힘내세요...^^
새로 시작하기에 전혀 늦지 않습니다...^^
좋은 경험 하셨다고 생각하세요...^^
아나이나아 2018-05-13 (일) 03:25
전 30살에 빚이 1억이였어요. 힘내세요
헤어랜드 2018-05-13 (일) 04:12
군대 갔다오고 졸업하니..28이던데요..ㅡㅡ;;; 학자금 갚아가면..고시원에서 시작했어요.;;;
흐노니 2018-05-13 (일) 04:22
ㅜㅜ 힘내세요
요짱5002 2018-05-13 (일) 04:42
나름 놀지 않고 열심히 일했는데 37살에 전재산 500만원입니다
빚이 없는걸 다행이라 생각하며 삽니다
힘내시고 사업은 하지 마세요 ㅜㅜ
항생 2018-05-13 (일) 05:41
남들과 비교하면 한없이 비교하게 됩니다. 몇살에 누구는 얼마 모았다 비교하는데 못모은 사람보면 위로되고 많이 모은 사람 보면 자괴감들고 .
늦었다고 생각하면 늦은거지만 시작도 못한 것보단 낫다고 생각합니다.
괴변을 늘어 놓은거 같지만 좋은 시작’하신다고 생각하시면 좋을거 같습니다. 어머님과도 좋은 연락 닿았으면 좋겠네요.
우주는하나다 2018-05-13 (일) 05:57
아들이 벌어다준 돈으루 하기 쉽지않았을텐데..이젠 용돈만 드리고 본인이 번돈은 재정관리 하시면될듯
jtkore 2018-05-13 (일) 06:20
결혼포기
병원비로 -1억으로 시작해 현재 통장 잔고 270원...
그래도 이젠 적금이라도 들고사네요..그래봤자 개인통장은 잔고없고
현실적으로 저보다 돈많으시네요 -ㅅ- 33인데 저도
하쿠에이 2018-05-13 (일) 09:04
앞날이 9만리는 되시니까.. 충분합니다~
문태양 2018-05-13 (일) 09:06
100만원부터 시작하는 30대 생활
nononara 2018-05-13 (일) 10:24
아직 엄청 젊으신데요. 10원에 다시 시작해도 일어설 수 있는 나이네요.걱정 마세요.건강 하다면 뭐든지 다시 재기 할 수 있슴다.
슈이치 2018-05-13 (일) 10:30
27인인데 저도 지금 재산이 100만원이 다에요 직장생활2년차인데 부모님 빚갚고있습니다.
살다보면 로또라던가 누가 열심히 살면 볕뜰날 오겠지하면서 삽니다
Cinex 2018-05-13 (일) 11:15
제가 28살때는 백만원도 없었습니다.
취업에 실패해서 정말 빌빌대고 있었지만 지금은 18평 아파트 가지고 있습니다.
28살이면 아직 창창합니다. 기죽지 마세요.
퀘이사1 2018-05-13 (일) 12:28
서른에 통장잔고 300이었습니다.. 헤쳐나갈수 있습니다....
궁금하냐 2018-05-13 (일) 12:45
빚만 없으면 다행. 힘내시고 더욱 행복해지시길.
기적의공대오… 2018-05-13 (일) 13:03
갭투자 쉽지 않죠... 성공담만 들리니 누구나 성공하는것 처럼 생각되기 쉽습니다
minave 2018-05-13 (일) 13:11
전 28살에 카드값 30만원도 제대로 못내는 대학생.. 지금은 결혼해서 잘살고있어요~
오늘같은날은 2018-05-13 (일) 13:15
전재산이 100만원만 있는 게 아니라 젊음도 포함하셔야죠~

전재산은 젊음 + 100만원이라고 생각하세요!
흑적우 2018-05-13 (일) 13:42
확실하게 돈 벌 수 있는 건 없습니다
있어도 우리같은 개미들은 아니예요
앞으로 인생살면서 이것만 알고 있으면 돈 날려서 쪽박찰 일은 없을겁니다 그리고 아직 젊으니까 비관적이지 않으셔도 돼요 저도 항상 욕심이 문제네요 에효
Lafa 2018-05-13 (일) 13:52
마이너스 아닌 것만해도 엄청납니다!
가글링 2018-05-13 (일) 14:06
보즘금 300은 빌린건가요??
성게눈팅5년 2018-05-13 (일) 14:09
힘내세요!!
저도 30살에 -150만원에서 직장생활 시작했으니 저보다는 나이나 재산이나 출발점이 좋습니다.
초베지트 2018-05-13 (일) 14:17
꼭 성공하시길
소불알 2018-05-13 (일) 14:32
29살에  0원으로 시작했었습니다.  아직 안늦었네요
지브라루 2018-05-13 (일) 14:53
27살인가 28살인가 취업하고 3년 일한거 주식으로 다 날렸고..
그래서 30쯤에 회사 기숙사에 살면서 은행 잔고 1~2백만원이었음...
저보다 좋은 조건이시네요.
홍바니 2018-05-13 (일) 15:19
힘내세요! 저도 28살때로 돌아갈 수 있다면 100원부터 시작해도 감사일 것 같아요~
포스로드 2018-05-13 (일) 15:56
있었다가 없어서 힘들게 느껴지는 겁니다.
없었다가 그만큼이라도 (직장도 있고) 있다면 충분히 가능합니다.
zipu 2018-05-13 (일) 16:19
27살에 -2000만으로 시작 ㅋ
갓지라 2018-05-13 (일) 16:48
마이너스 아닌것만해도 좋은 시작입니다.

더불어 삼십도 안되셨으니~ 결혼도 좋은 시작이시고...

좋은 동반자라면 평생 행복하시겠습니다..
저는 아마도 더 늦게 시작했습니다... 아직 한푼없지만...
그나마 빚없는것만 믿고 아기들 보고 살고 있습니다...
행복 별거 없습니다.... ^^
아듸위뮈 2018-05-13 (일) 16:52
집세가 모으면 어마어마합니다;;
괜한 참견일 수 있지만
무보증 월 20만 정도의 고시원 추천합니다... 식비 아끼기도 좋아요!!
물론 원룸이시면 이미 계약하셨으려나... ㅠ
힘내세요!!!
메탈슬라임 2018-05-13 (일) 16:58
에휴 ... 깝깝한 상황이네요 ..

아끼는 방법에 대해서는 좀 더 고민하셔야할게, 일단 자동차 생각은 버리세요. 정말 업무나 하는 일 때문에 필요한 경우는 제외지만 편의성만 고려해서 자동차를 구매하면 돈 줄줄 세어나갑니다.

그리고 집도 다른 분들 말씀처럼 고시원 알아보세요. 밥값도 가능한 줄이고, 특히 술/담배 이건 끊으셔야하고 여가 관련 일체의 돈을 지출하지 마세요.

그러면서 돈 모으면 30 중반에는 충분히 결혼하고 남습니다. 돈만 보는 여자보다는 남을 배려하고 이해력이 좋은 여자 하고 만나세요.
럽플로우 2018-05-13 (일) 17:38
일을 일찍 시작했다면 경력이라도 있지...

저는 님의 지금나이에 취업시작했고 차할부때문에 -1000에다가 학자금 -650으로 시작했는걸요 ㅋㅋㅋ
davyoule 2018-05-13 (일) 18:12
저도 한때 빚만 있었던 때도 있었습니다.
빚이 없는게 어디에요?
아직 20대니 조금만 참고 노력하면
충분히 잘 살수 있습니다...
소시민B 2018-05-13 (일) 18:36
저 아버지와 사업 같이하다 잘 안되어서 34살때 전재산 4만원까지 내려가봤습니다. 내가 님보다 더 힘들었다 이 말을 하려는건 아니고요. 그냥 이렇게 되어도 살다보면 어떻게든 되더라고요. 같이 계속 힘내봅시다.
Moretz 2018-05-13 (일) 19:43
힘내십시오 , 잘 될겁니다

님을 응원하는 사람이 있었다는걸 기억해주세요
추아푸아 2018-05-13 (일) 19:55
전 28살에 결혼을 했어요...
힘내세요..
간장남작 2018-05-13 (일) 20:24
전  빚만 1억정도 있네요...
변태과학자 2018-05-14 (월) 01:21
열심히 살다보면 좋은 날 올겁니다 저도 30살에 몇백가지고 시작해서 12년 외벌이로 4가족 이끌고 왔습니다. 물론 12년간 휴일 같은거는 사치로 생각하고 살았지만 그 덕에 50평대 아파트도 얻고 국산차지만 차도 두대 굴리고 삽니다 파이팅 하세요
무리한요구 2018-05-16 (수) 08:17
인생의 성공여부는 40대는 되어봐야 알수있죠
   

회원게시판  일간댓글순 | 일간추천순 | 일간조회순 | 주간댓글순 | 주간추천순 | 주간조회순
 
  • 시사제외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공지] 6.13 지방선거 관련 게시물/댓글 주의사항 안내 이미지첨부 eToLAND 05-14 16
 [안내] 사이트 명칭 및 도메인 변경 안내 (32) 이미지첨부 eToLAND 04-26 39
 [필독] 게시물 및 댓글 작성시 욕설/반말/인신공격/비방 강력 제재처리 안내 (13) eToLAND 07-18 19
 [필독] 회원게시판 이용안내 및 게시물 삭제 안내 eToLAND 06-13 5
 [안내] 사이트 속도나 이미지 로딩 속도가 느릴 때 안내 eToLAND 06-13 8
146547 [일반]  갑자기 스팸전화가 급증하네요... 나와써염뿌우 16:59 0 32
146546 [일반]  풍계리 핵실험장 연막탄 터뜨리는 장면 이미지첨부 부모님 16:57 2 253
146545 [잡담]  sk 브로드밴드 사용중인데요 (1) 각가라라랄 16:55 0 79
146544 [일반]  전략적 선택...ㅋㅋㅋㅋ (4) 이미지첨부 belcowin 16:50 2 391
146543 [뻘글]  여러분 이라면 이 상황에서 어떻게 하실 건가요??? (7) 미니라디오 16:48 1 151
146542 [잡담]  북미회담 다시 재개될거라는 증거는 주식보면 알 수 있습니다. (4) 댈맥 16:40 1 503
146541 [잡담]  이런 걸 뭐라고 부를까요? 용어가 생각이 안 납니다... (16) 아리오리 16:32 1 334
146540 [일반]  '경솔한' 트럼프의 행동에 대한 분석... (6) belcowin 16:29 1 561
146539 [잡담]  찻집 워닝 떴네요 ㄷ (17) 동백석 16:28 1 928
146538 [일반]  여성 전용 마을을 하나 만들면 어쩔까 싶어요. (14) 또라또라또라 16:27 1 411
146537 [일반]  가수 문문, 2년 전 ‘몰카 범죄’로 처벌... 소속사서 퇴출 (10) 8블리즈♡ 16:15 1 767
146536 [일반]  요새 읽으시는 도서 추천 좀 해주세요 (4) 잇힝e 16:15 0 130
146535 [일반]  트럼프를 비난하거나 하는 일희일비는 남북해빙에 별도움이 안됩니다. (3) 테크노 16:10 5 276
146534 [일반]  물 많이 마시면 좋나요? (18) 소주에홈런볼 16:08 1 553
146533 [잡담]  이게 무슨말 하는건가여 (11) 이미지첨부 돈벌자 16:04 0 578
146532 [일반]  대전시장 '수구후보 단일화' 급류. 남충희, 박성효 제안 수용 (6) 인간조건 16:03 2 332
146531 [일반]  그래도 북한이 확 틀어지지 않아서 그나마 다행이네요. (4) 장산김선생 16:02 4 365
146530 [일반]  아디다스 워크아웃 클라이마쿨 후드 아시는 분 계신가용?? (1) 이쑤시개살인 15:51 0 369
146529 [뉴스]  靑, '조여옥 징계' 청원 답변…"특검 자료확보 후 방침 정할 것" (2) 김씨5 15:51 7 484
146528 [일반]  트럼프가 취소카드는 블러핑일뿐... 희망소설써봅니다. (1) 랑이빠 15:50 0 370
146527 [뉴스]  美대사관 앞 '트럼프 조롱·규탄' 봇물…"초대형 사기극" (19) 이미지첨부 김씨5 15:40 4 1163
146526 [일반]  날씨가 더워지니 개소리도 신박하네요. (1) 이미지첨부 빈폴 15:39 1 671
146525 [일반]  회사 회식문화 짤.jpg (4) 이미지첨부 잇힝e 15:37 3 1359
146524 [뉴스]  민주, 김천 국회의원 보선에 무공천.."적격 후보 없어" (5) 이미지첨부 필소구트 15:35 3 602
146523 [잡담]  가일 장풍 쓸 때 나는 소리가... (13) 돈벌자 15:34 2 622
146522 [잡담]  전 페미니즘을 싫어하는 편이지만, (14) 푸른환상 15:31 0 529
146521 [일반]  혹시 오니즈카타이거 신발 잘아시는분 계신가요? (2) 초작 15:26 0 341
146520 [날씨]  오후에 날이 더워지니 기운도 빠지는 기분 플루스울트라 15:24 0 158
146519 [뉴스]  추가 조사 대진침대 매트리스서도 기준치 초과 방사선 피폭 확인 최고사기꾼 15:24 0 190
146518 [뉴스]  ‘수백억 뇌물’ 이재용 영장 기각한 조의연 판사, ‘2천만원 알선수재’ 고영태 실형… (8) 필소구트 15:22 8 805
 1  2  3  4  5  6  7  8  9  1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