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기글 [09/20] (컴퓨터) 나눔합니다.  
검색
홈으로 |로그인 | 무료회원가입 | 포인트출석 | 포인트적립방법 및 계급정책 
자동
회원가입 | 아이디 · 비밀번호 찾기
   
[일반] 

문재인 대통령 "북일관계 조속히 복원 되길", 日외상 "노력하겠다"

[시사게시판]
글쓴이 : 인간조건 날짜 : 2018-06-14 (목) 18:44 조회 : 298

文대통령 "북일관계 조속히 복원 되길", 日외상 "노력하겠다"

"최선을 다해 협력할 용의 있다", 북일 수교 중재 시사

문재인 대통령은 14일 일본 정부에 "이제 남북 정상회담과 북미 정상회담을 통해서 남북 간, 또 북미 간의 관계가 선순환적으로 발전할 수 있는 그런 계기가 마련됐기 때문에 일본과 북한과의 관계도 조속한 시간 내에 정상적으로 복원되기를 바란다"고 당부했다.

문 대통령은 이날 청와대에서 한미일 외교장관 회의 참석차 방한한 고노 다로 일본 외무상을 접견한 자리에서 "우리 한반도와 동북아의 평화 구축을 위해서 일본의 건설적이고 긍정적인 역할과 기여가 매우 중요하다고 생각한다"며 이같이 말했다.

문 대통령은 이어 "최선을 다해서 협력할 용의가 있다"며 북일 수교를 중재할 의사가 있음을 분명히 했다.

문 대통령은 또한 "일본에서 가장 관심을 갖고 계신 납치자 문제에 대해서도 나도 지난번 남북 정상회담 때 그 뜻을 김정은 위원장에게 전달했고, 이번에 북미 정상회담에서 트럼프 대통령도 그렇게 전달한 것으로 알고 있다"며 "그 문제의 해결을 위해서도 앞으로 함께 협력해 나갔으면 한다"고 말하기도 했다.

고노 외무상은 이에 "문재인 대통령님, 트럼프 대통령님께서 납치 문제에 대해서 제기를 해 주셨기 때문에 일본에서도 납치 문제를 해결하고 일본과 북한의 국교를 회복하기 위해서 북한과 마주앉아서 노력을 해나가겠다"며 "일본과 북한이 확실하게 마주보고 납치 문제를 해결하고, 국교를 회복하도록 노력하겠다"고 화답했다.

그는 "올해 일·한 파트너십 선언 20주년을 맞이하는데, 강경화 장관님과 함께 확실하게 미래지향적인 일·한 관계를 구축해 나가기 위해서 노력해나가고자 한다"며 "일·한 정상 간의 셔틀외교가 정착되도록 저로서도 노력하겠다"고 덧붙였다.

http://www.viewsnnews.com/article?q=158682


손님475 2018-06-14 (목) 18:48
굳이 노력  안해도 되긴 하는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