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으로 | 로그인 | 무료회원가입 | 포인트출석 | 포인트적립방법 및 계급정책 
자동
회원가입 | 아이디 · 비밀번호 찾기
   
[일반] 

"싱가포르, 북미회담에 160억 쓰고 6200억 번 셈"

[시사게시판]
글쓴이 : 인간조건 날짜 : 2018-06-14 (목) 21:02 조회 : 711

"싱가포르, 북미회담에 160억 쓰고 6200억 번 셈"

이원준 기자 입력 2018.06.14. 16:57 수정 2018.06.14. 19:07

ST "전 세계 언론 보도로 홍보효과 톡톡"

북미정상회담 다음날인 13일 싱가포르의 한 호텔 로비에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과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의 북미정상회담 사진이 실린 신문이 놓여 있다. 2018.6.13/뉴스1 © News1 허경 기자

(서울=뉴스1) 이원준 기자 = 싱가포르가 '6·12 북미정상회담'을 주최함으로써 6200억원 이상의 경제효과를 얻었다는 분석이 나왔다.

14일 스트레이츠타임스(ST)에 따르면 싱가포르 정부는 이번 북미 정상회담을 주최하면서 총 2000만싱가포르달러(약 162억원) 상당의 예산을 집행했다. 이 가운데 절반이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과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에 대한 경호와 회담 관련 보안 부문에 투입된 것으로 전해졌다.

그러나 ST는 이처럼 엄청난 돈이 자국과 관련이 없는 북미정상회담에 들어갔지만, 싱가포르 정부가 얻은 유무형의 효과는 이보다 훨씬 값진 것이었다고 전했다.

미디어 정보분석회사 멜트워터는 트럼프 대통령과 김 국무위원장이 싱가포르에 머문 10~12일 사흘 간 전 세계 언론이 관련 기사를 쏟아내며 싱가포르가 얻은 홍보 가치가 무려 2억7000만싱가포르달러(약 2200억원)에 이를 것으로 추산했다.

멜트워터는 또 북미회담을 앞두고 온라인 공간에서 발생한 전체 광고이익까지 더할 경우 그 가치가 7억6700만싱가포르달러(약 6220억원)에 달할 것이라고 내다봤다. 이는 싱가포르 정부가 북미회담에 투입한 예산보다 38배 더 많은 것이다.

두 정상이 머문 샹그릴라 호텔과 세인트레지스 호텔, 회담 장소로 활용된 센토사섬 소재 카펠라 호텔 등도 홍보 효과를 톡톡히 누렸다.

특히 카펠라 호텔은 전 세계에서 쏟아진 북미정상회담 관련 기사들 가운데 절반 이상인 약 2만여개 기사에서 언급됐다고 멜트워터가 전했다.

싱가포르 국제문제 연구소의 니콜라스 팽 국장은 "이번 정상회담을 통해 싱가포르의 국가 브랜드가 향상될 수 있었다"며 "이는 국제무대에서 활약하는 싱가포르 기업이나 개인에게도 긍정적 낙수효과로 작용할 것"이라고 기대했다.

정치가 타락하면 사회 전체가 타락 한다 -소크라테스-
모든 정치는 다수의 무관심에 기초하고 있다. - 제임스 레스턴-
기권은 중립이 아니다. 암묵적 동조다. - 단테
정치를 외면한 가장 큰 대가는 가장 저질스러운 인간들에게 지배당한다는 것이다 -플라톤-
인간조건님이 작성하신 다른 글

새날 2018-06-14 (목) 21:05
남는 장사였군요
차에코푼쓰끼 2018-06-14 (목) 21:07
광고비 100억여원이면 솔직히 남는 장사죠~ 관광수입만도... 장난 아니겠구만...
Nophist 2018-06-14 (목) 21:23
그런데 이 경우는 싱가폴이 투자를 잘한게 아니라 그냥 로또처럼 간택된거니까 장사 개념은 맞지 않는듯.
델링그 2018-06-14 (목) 21:46
대북제재할 때, 북과 수교를 끊지 않고 유지한 보수죠...
무엇이든지 신뢰가 바탕이 되면 시간이 흐른 뒤에 보상이 따른다는 이치를 보여줌...
   

회원게시판  일간댓글순 | 일간추천순 | 일간조회순 | 주간댓글순 | 주간추천순 | 주간조회순
 
  • 시사제외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안내] 향후 일정 및 개선작업안내 및 광고추가 안내 (7) eToLAND 06-15 9
 [안내] 사이트 명칭 및 도메인 변경 안내 (33) 이미지첨부 eToLAND 04-26 40
 [필독] 게시물 및 댓글 작성시 욕설/반말/인신공격/비방 강력 제재처리 안내 (13) eToLAND 07-18 19
 [필독] 회원게시판 이용안내 및 게시물 삭제 안내 eToLAND 06-13 5
 [안내] 사이트 속도나 이미지 로딩 속도가 느릴 때 안내 eToLAND 06-13 8
162857 [잡담]  본체 주기적으로 먼지 터세요? (7) 10X10 16:29 1 174
162856 [일반]  난민 사태는 독일을 보면 명확해 집니다. (5) 이미지첨부 제이콥스 16:29 1 211
162855 [일반]  식량일기 보시는분 계신가요? (5) ruin1987 16:28 0 107
162854 [잡담]  이토 나무이끼 냉소월 16:28 1 70
162853 [일반]  “미투 두려워” 쓰러진 여성 방치… 경복궁역에서 현실화 된 펜스룰 (7) 토틋넘 16:24 0 345
162852 [뻘글]  이토하면서 별소리 다들어보내요 (14) 김씨5 16:23 2 208
162851 [잡담]  난민 논쟁이 왜이리 쎄게 붙는 건지 모르겠네요. (8) 필소구트 16:23 1 111
162850 [잡담]  아무것도 안했는데 벌써... ㅎㅎ (1) 이미지첨부 우유맛곰탕 16:22 0 175
162849 [일반]  징역 8개월, 집행유예 2년 선고 라는건 정확히 무슨뜻인가요 (16) 재서그 16:21 0 251
162848 [일반]  난민문제로 걱정이 많네요 (3) 이지웨어 16:19 0 89
162847 [일반]  냉장고 밑을 좀 받칠려고 하는데 뭐가 좋을까요 (7) 펀딕 16:13 0 174
162846 [일반]  범죄자 강력처벌 불필요하다는 분들께... (3) prisen 16:12 0 141
162845 [일반]  정우성같이 순수한 사람들은 (4) brahim 16:10 2 286
162844 [일반]  프레임의 무서움을 손흥민 사진 한장으로 다시한번 느꼈습니다. (13) 이미지첨부 Haroa 16:08 5 457
162843 [잡담]  근데 난민신청을위해 제주도 근황 사진들보면 (13) 거북거북왕 16:07 2 397
162842 [일반]  밑에 인수위 사람수로 치면 충남이 가장많죠 -80명 예상 양승조 정책자문단, 156명으… (3) 아우짜라고 16:04 0 122
162841 [잡담]  무플 운동 동참해주신분들께 감사드립니다. 아울러 당부드리고 싶은... (2) 다크매터 15:56 7 285
162840 [잡담]  중국의 시민의식을 50년 후퇴시킨 사건 (24) 이미지첨부 저리가ㅋㅋ 15:45 2 813
162839 [일반]  난민? 전용기? belcowin 15:45 0 302
162838 [일반]  미국, 더이상 백인들의 나라 아니다?..사상 처음 감소 (3) sienic77 15:44 1 331
162837 [고민]  018 번호 010 으로 변경해도 되겠죠? (7) 유토렌트 15:41 2 388
162836 [잡담]  이 새 종류 아시는분? (16) 이미지첨부 윤준호다 15:34 2 503
162835 [잡담]  2:0 vs 4:1 (9) anglesn 15:33 0 462
162834 [일반]  예쁜여자랑 대화하면 즐거운데 (16) 얄리얄리얄랑… 15:26 0 952
162833 [일반]  저희 나라 사전적 의미를 오늘 알았습니다. (19) I와룡I 15:23 0 594
162832 [뉴스]  표창원 의원, 동물보호법 개정안 발의 (9) 최고사기꾼 15:23 4 395
162831 [뻘글]  영화 여중생A에서 나오는 게임의 배경은... (5) 순수의식 15:21 0 461
162830 [일반]  건조기에 옷 말리면 옷이 사이즈가 준다고 그래서 (5) 덴마크모카라… 15:20 0 429
162829 [일반]  남에게 피해를 주는 종교는 씨를 말려야 합니다. (1) 국가안보실 15:19 1 264
162828 [도움]  원룸으로 전입이 가능하나요? (4) 로디너투 15:15 0 561
 1  2  3  4  5  6  7  8  9  1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