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으로 | 로그인 | 무료회원가입 | 포인트출석 | 포인트적립방법 및 계급정책 
자동
회원가입 | 아이디 · 비밀번호 찾기
   
[뉴스] 

남북, 軍통신선 완전복구 합의…다른의제 계속 협의키로(종합2보)

[시사게시판]
글쓴이 : 천사의눈빛 날짜 : 2018-06-15 (금) 00:29 조회 : 230

http://news.naver.com/main/read.nhn?mode=LPOD&mid=sec&oid=001&aid=0010151111&isYeonhapFlash=Y&rc=N

(판문점·서울=연합뉴스) 공동취재단 김호준 기자 = 남북은 14일 판문점 북측지역 통일각에서 열린 장성급회담에서 동·서해지구 군 통신선을 완전히 복구하기로 합의했으며, 다른 군사적 긴장완화 방안에 대해서는 조속히 후속회담을 열어 협의해 나가기로 했다.

또 판문점 공동경비구역( JSA )을 시범적으로 비무장화하는 방안을 논의했고, 서해 해상충돌 방지를 위한 2004년 6월 남북장성급회담 합의사항도 철저히 이행하기로 하는 등 이와 관련한 양측의 원칙적인 입장을 교환했다.

남북은 이런 내용을 골자로 한 '남북장성급군사회담 공동보도문'을 발표했다.

양측은 공동보도문을 통해 ▲ 군사적 충돌의 원인이 됐던 일체의 적대 행위를 중지하는 문제 ▲ 서해 북방한계선( NLL ) 일대를 평화수역으로 조성하는 문제 ▲ 남북 교류협력과 왕래 및 접촉에 대한 군사적 보장 대책을 수립하는 문제 등 '4·27 판문점 선언'에 명시된 군사적 긴장완화 방안에 대해 논의했다고 밝혔다.

남북은 우선 군사적 신뢰 구축방안의 하나로 동·서해지구 군 통신선을 완전히 복구하기로 합의했다. 올해 들어 서해 군 통신선은 복구됐으나, 동해 군 통신선은 2011년 5월 북한이 통신선을 차단한 이후 복원되지 않고 있다. 또 서해 군 통신선도 현재 음성통화는 가능하지만, 팩스 교환은 불가능해 복원 작업이 필요한 상황이다.

군 통신선이 완전히 복원되면 남북 교류협력 활성화에 따른 군사적 보장대책을 논의하기 수월해진다.

판문점 JSA 의 시범적 비무장화는 비무장지대( DMZ )의 실질적 비무장화를 위한 초기 조치의 하나로 논의가 이뤄진 것으로 보인다. 현재 권총 등으로 무장한 채 JSA 에서 근무하는 남북 장병들이 비무장 상태로 근무를 서도록 하는 방안에 대해 남북이 의견을 교환한 것으로 알려졌다.

2004년 6월 장성급회담에서 합의된 서해 해상충돌 방지 방안을 이번에 재확인한 것은 서해 평화수역 조성을 위한 신뢰구축의 일환으로 풀이된다.

그러나 남북은 이번 장성급회담에서 군 수뇌부 간 핫라인 설치나 2007년 11월 이후 열리지 않고 있는 국방장관회담 개최 문제 등에 대해서도 논의했으나 합의에 이르지 못했다.

특히 북측은 회담에서 "판문점 선언의 이행 차원에서 한미연합훈련의 중단"을 요구했고, 남측은 이에 대해 "상호 신뢰구축 과정에서 풀어갈 문제이며, 한미 간에 협의가 진행 중에 있다"는 취지로 답변한 것으로 전해졌다.

남측 수석대표인 김도균 육군소장(국방부 대북정책관)은 회담 후 언론 브리핑에서 차기 장성급회담 일자가 잡히지 않은 것과 관련 "6~7월 중 장성급회담 또는 군사실무회담을 개최해 한 단계 심화된 결과를 가지고 성과를 도출하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이날 오전 10시에 시작된 남북장성급회담은 전체회의와 수석대표 접촉 등을 이어가며 오후 8시40분까지 10시간 이상 이어졌다.

남북 대표단은 점심도 거른 채 합의점 도출에 주력한 것으로 알려졌다. 오후 3시께 시작된 공동보도문 조율은 5시간 이상 이어질 정도로 진통을 겪었다.

북측 수석대표인 안익산 육군 중장은 종결회의 발언에서 "다시는 이렇게 회담하지 맙시다. 참 아쉽게 됐다"며 회담 결과에 불만을 표출하기도 했다.

그는 "토의 과정에 쌍방간 일련의 입장 차이도 있었다"면서 "판문점선언 이행을 위한 북남 군부 의지가 확고한 만큼 모든 적대행위를 중지하기 위한 군사적 대책을 세울 문제, 평화수역 설정 문제 등 여러 문제들이 긍정적인 방향에서 앞으로 잘 해결될 수 있으리라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쌍방이 앞으로도 역사적 판문점 선언을 이행을 위해 꾸준히 협력해 나가며 다음 회담에서는 조선반도에서의 군사적 긴장 상태를 완화하고, 전쟁 위험을 해소하기 위한 적극적이며 실천적인 결과물을 내놓을 것이라고 기대한다"고 덧붙였다.

남측 수석대표인 김도균 소장은 브리핑에서 "남북간 군사적 긴장완화, 우발적 충돌 방지, 비무장지대 평화지대화, 서해 북방한계선 일대 평화수역화 등을 우호적 분위기 속에서 협의했다"면서 "특히 DMZ 공동유해 발굴 문제는 남북정상회담 논의 사항일 뿐 아니라 북미정상회담에서도 합의한 사안인 점을 고려해 실효적 조치를 취해나가자는 데 의견을 모았다"고 전했다.

남측 대표단은 김 소장을 포함해 조용근 국방부 북한정책과장(육군 대령), 안상민 합동참모본부 해상작전과장(해군 대령), 황정주 통일부 회담 1과장, 박승기 청와대 안보실 행정관 등 5명이었다.

북측 대표단으로는 안 중장을 포함해 엄창남 육군 대좌(우리의 대령), 김동일 육군 대좌, 오명철 해군 대좌, 김광협 육군 중좌(우리의 중령) 등 5명이 나섰다.

i5 Haswell 4670 / Samsung 8G DDR3 12800 X 2EA
Gigabyte B85M-D3H / GTX1060 AMP! Edition DDR5 6G
Crucial MX100 256GB / Seagate 2T 64MB 7200RPM
천사의눈빛님이 작성하신 다른 글

제라드록바 2018-06-15 (금) 00:30
이러다 죽기 전에 통일되는거 볼듯
경비실 2018-06-15 (금) 00:33
통일이 언제가는 될 것이고 그것은 시기의 문제라고 생각 합니다. 대신에 통일시 주체가 무조건 대한민국이여야 합니다.
     
       
cowdung 2018-06-15 (금) 00:38
왜요? 통일의 주체는 외세개입 없는 남북 한민족이고,당연히 매국노 버러지 자한당 세력은 제외시킵니다!
cowdung 2018-06-15 (금) 00:36
이제는 각자 자기편에서 딴마음 먹고 분탕질 하는 종자들 조심해야 할듯!!

우리쪽에선,친일.친미 자한당 버러지들!
부여휘 2018-06-15 (금) 00:41
서해 공동어로구역 같은거 생기나요? 노통의 꿈이 었는데  김무성 개새가 똥을 쳐발라논..
볼빨강 2018-06-15 (금) 02:06
하하~
   

   
회원게시판  일간댓글순 | 일간추천순 | 일간조회순 | 주간댓글순 | 주간추천순 | 주간조회순
 
  • 시사제외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안내] 향후 일정 및 개선작업안내 및 광고추가 안내 (7) eToLAND 06-15 9
 [안내] 사이트 명칭 및 도메인 변경 안내 (33) 이미지첨부 eToLAND 04-26 40
 [필독] 게시물 및 댓글 작성시 욕설/반말/인신공격/비방 강력 제재처리 안내 (13) eToLAND 07-18 19
 [필독] 회원게시판 이용안내 및 게시물 삭제 안내 eToLAND 06-13 5
 [안내] 사이트 속도나 이미지 로딩 속도가 느릴 때 안내 eToLAND 06-13 8
1302 [일반]  이재명 인수위 100여명은 오보. (5) 이토낫토 13:54 1 341
1301 [일반]  난민 문제는 하기 싫어도 할 밖에 없는 숙제같은 것 (8) 내야수오지배 13:52 1 113
1300 [일반]  한걸레 "초과세수 60조는 박근혜 정부 덕분" (5) 이미지첨부 리엘크리스 13:38 2 537
1299 [일반]  난민 반대하는 분들 답좀 달아주시오 (30) aceham 13:35 4 341
1298 [뉴스]  [싸워라!] 자한당 '쇄신안 의총'서 계파 충돌…'김성태 사퇴' 요… (5) 잉그라맨 13:33 2 233
1297 [뉴스]  검찰 수사지휘권 폐지… 경찰에 1차 수사권·종결권(종합) 경비실 13:24 0 231
1296 [뉴스]  [해외수출] 일본에 찰스를 수출합시다 (펌) (2) 이미지첨부 잉그라맨 13:22 3 403
1295 [일반]  당신은 히틀러 같은 인간이야!! (5) zhrlxh 13:21 0 356
1294 [뻘글]  자치경찰제 = 지방직 소방공무원 꼴 (4) 김씨5 13:08 0 398
1293 [일반]  이명박 정부 경찰 '댓글공작' 가담..가족·친지까지 동원 126명 (2) 이미지첨부 인간조건 13:00 6 257
1292 [일반]  가상화폐는 결국 유시민 작가의 말이 옳은 것으로 결론 났네요. (9) vetman 12:58 4 1100
1291 [뉴스]  中 상무부 "외국 기업들의 시장 진입 장벽 대폭 낮출 것" (9) 최고사기꾼 12:29 0 546
1290 [뉴스]  장세용 구미시장 당선인 "박정희 유물전시관 취소 검토" (1) 이미지첨부 필소구트 12:23 15 675
1289 [뉴스]  '월드컵 멕시코전 응원' 광화문·시청앞·강남·신촌 통제 (5) 이미지첨부 필소구트 12:19 0 500
1288 [뉴스]  "경유세 올리자" 재점화..1000만 車 술렁(종합) (12) 이미지첨부 필소구트 12:18 0 567
1287 [뉴스]  靑 "개헌안되면 영장청구권 검찰독점..경찰불만 감안한 조정안" (1) 이미지첨부 필소구트 12:10 2 405
1286 [뉴스]  [그럼 그렇지...] 자한당 토론회서 “국정농단세력, 적폐세력 인정하면 재기 불가능” (7) 잉그라맨 12:07 4 510
1285 [뉴스]  이인규 미국 주거지 확인됐다, 소환 불가피 (10) 이미지첨부 필소구트 12:07 9 860
1284 [뉴스]  [빠른 복귀?]안철수, 미국 방문 마치고 새벽 귀국… (5) 잉그라맨 11:53 0 678
1283 [뉴스]  '김성태 폭행범' 집행유예로 석방…사회봉사 80시간(종합) (6) 김씨5 11:53 0 509
1282 [뉴스]  [씁쓸] 바른미래 후보 '낙선 충격'에 뇌사…병문안 없는 지도부 (6) 잉그라맨 11:49 5 877
1281 [뉴스]  김부선·이재명 ‘낙지집 영수증’ 관련 증거 1개 경찰 제출 (19) 똑똑 11:36 3 1722
1280 [일반]  안철수에게 대놓고 정치 그만하라고 말하는 논평가들이 많아졌네요 (9) 깝조권 11:26 0 763
1279 [방송]  검찰·경찰 수사권 조정 담화 및 서명식 - 청와대·총리실·법무부·행안부·검찰·경… (2) 새날 11:02 2 287
1278 [뉴스]  뉴스타파 - "조세도피처 자료 백만 건 또 유출... 모색폰세카 또 털렸다" (2) 최고사기꾼 10:49 4 578
1277 [방송]  자유당 개싸움 시즌2 홍준표를 옹립하자 (3) 미니아떼 10:44 0 717
1276 [뉴스]  사법농단 의혹 핵심 임종헌 ‘출국금지’ 최고사기꾼 10:39 3 388
1275 [뉴스]  현대글로비스 1천억 대 '가짜 계산서' 적발 최고사기꾼 10:35 2 686
1274 [뉴스]  [전문]경찰은 ‘수사권', 검찰은 '기소권'...검·경 수사권 조정 합의 (1) 최고사기꾼 10:30 3 320
1273 [뉴스]  "고려 국경선 '천리장성' 한반도 아닌 만주에 있었다" (7) 이미지첨부 고두막한 10:29 4 642
 1  2  3  4  5  6  7  8  9  10  다음 다음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