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으로 | 로그인 | 무료회원가입 | 포인트출석 | 포인트적립방법 및 계급정책 
자동
회원가입 | 아이디 · 비밀번호 찾기
   
[일반] 

권력기관 개혁 국회에 맡긴대도 '국회 무력화'라는 한국당

[시사게시판]
글쓴이 : 인간조건 날짜 : 2018-01-14 (일) 18:30 조회 : 259

권력기관 개혁 국회에 맡긴대도 '국회 무력화'라는 한국당

강성원 기자 입력 2018.01.14. 17:14

조국 수석 “국회 결단으로 권력기관 바로잡았다 기록되길”… 국민의당 “권력기관 상호 견제·균형 기본방향 옳다”

[미디어오늘 강성원 기자 ]

조국 청와대 민정수석이 14일 오후 국가정보원과 검찰·경찰 3대 권력기관 구조개혁 방안을 발표하며 “이제부터 국회의 시간”이라고 말했다. 청와대가 국민을 위한 권력기관의 민주적 개혁 방안을 제시한 만큼 이제 국회에서 개혁 입법으로 역사적 과제를 완수해 달라고 당부한 것이다.

이에 자유한국당을 제외한 여야 정치권은 대체로 환영한다는 반응을 보였다. 한국당은 “국회 사법개혁특별위원회를 열어 여야가 논의하건 말건 무시하겠다는 문재인 정부의 독선적 처사”라고 비판했지만, 이날 청와대가 발표한 권력구조 개혁안은 국회 논의와 별도로 추진하겠다는 뜻이 아니다.

조 수석은 “국회는 국민 대의기관으로 권력기관 개혁 역시 국회가 동의해 줘야 완성되는 것은 두말한 나위가 없다”며 “권력기관 개혁과제에 대해 최근 구성된 국회 사법개혁특위 논의를 존중하고 경청하겠다. 정파적 이해관계를 떠나 국가 권력기구가 국민을 위해 존재하고 상호 견제·감시하도록 대승적으로 검토해 주길 간곡히 부탁한다”고 말했다.

이어 “그동안의 각종 정부 개혁위원회와 각 부처 기관의 시간이었다면 이제부터 국회의 시간”이라며 “이 시간이 역사에서 국회의 결단으로 대한민국 권력기관의 기틀을 바로잡은 때로 기록되길 진심으로 소망한다”고 덧붙였다.

▲ 조국 청와대 민정수석이 14일 오후 춘추관 대브리핑실에서 문재인 정부의 국정원, 검찰, 경찰 등 3대 권력기관 개혁 방안을 설명하고 있다. 사진=청와대 유튜브 생중계 갈무리.
하지만 한국당은 “청와대발 권력기관 개편 가이드라인으로 여당엔 하명을, 야당엔 겁박을 한 것이나 다름없다”고 반발했다. 신보라 원내대변인은 이날 오후 논평을 내고 “향후  공수처 신설과 검·경 수사권 조정 등 핵심 쟁점을 두고 여야의 공방이 예상되는 가운데 청와대가 사개특위 논의 자체를 무력화하고 직접 드라이브를 걸겠다는 심산”이라며 “과거 적폐를 청산하고 단절하겠다는 미명 하에 청와대 입맛에만 맞게 권력구조를 개편하려는 것”이라고 주장했다.

반면 국민의당은 “경찰·검찰·국정원·고위공직자비리수사처 등 권력기관의 정치적 중립성과 독립성을 확보할 방안에 대해서 심도 있는 논의를 진행하고 대안을 내면서 주도할 것”이라고 밝혔다.

김철근 대변인은 “문재인 정부의 권력기관 개편 발표에서 권력기관 상호 간에 견제와 균형을 갖게 하겠다는 기본 방향은 옳다”면서 “국회에 사개특위가 구성돼 있어 국민의당은 권력기관이 정권의 권력기관에서 국민의 권력기관으로 다시 태어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할 것”이고 말했다.

최석 정의당 대변인은 “권력기관 구조 개혁은 기능과 권한의 이전, 간판 교체 못지않게 권력에 추종하며 보신해 온 적폐 인사들에 대한 청산이 중요하다”며 “권력기관 개혁은 내부의 저항이 클 수밖에 없는데 국민을 믿고 힘 있게 밀고 나가길 당부한다”고 강조했다.

여당인 더불어민주당도 청와대의 권력기관 개혁 방안은 권한 분산을 통한 상호견제와 균형의 원리에 충실하고 국민적 요구에도 부합하는 진정성 있는 개혁안이라고 평가했다. 국회에서 이미 논의를 시작한 국정원 개혁과 검찰개혁 등 권력기관 개혁에도 속도를 높여야 한다고 촉구했다.

백혜련 민주당 대변인은 “우리는 국회 사개특위에서의 논의와 입법 과정에서 국민의 뜻을 충실히 반영해 조속히 권력기관 개혁이 완수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며 “야당도 국민을 위한 권력기관이 될 수 있도록 개혁에 사심 없이 동참해 주기 바란다”고 말했다.

아울러 이날 조국 수석은 모든 권력기관 개혁 방안을 실제 이뤄낼 수 있는 근본적 힘은 국민에게 있다고 거듭 강조했다.

조 수석은 “국민의 지속적 지지와 관심이 있어야 권력기관의 민주적 개혁이 이뤄질 수 있고 국가 권력기관이 국민의 생명과 인권을 유린하는 등 퇴행적 후퇴를 하지 않는다”며 “오로지 국민을 위해서만 권한을 행사할 수 있도록 제도를 재설계하고 권한의 운용 과정을 세밀히 점검하겠다”고 밝혔다.

http://v.media.daum.net/v/20180114171448192

백해무익한 자유당 없는 세상에서 살고 싶다. 제발~ 부디~

정치가 타락하면 사회 전체가 타락 한다 -소크라테스-
모든 정치는 다수의 무관심에 기초하고 있다. - 제임스 레스턴-
기권은 중립이 아니다. 암묵적 동조다. - 단테
정치를 외면한 가장 큰 대가는 가장 저질스러운 인간들에게 지배당한다는 것이다 -플라톤-

아라가온길 2018-01-14 (일) 18:54
자유한국얘들 지금 정신 나가서 멘붕상태에요.
   

   
회원게시판  일간댓글순 | 일간추천순 | 일간조회순 | 주간댓글순 | 주간추천순 | 주간조회순
 
  • 시사제외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안내] 향후 일정 및 개선작업안내 및 광고추가 안내 (7) eToLAND 06-15 8
 [안내] 사이트 명칭 및 도메인 변경 안내 (33) 이미지첨부 eToLAND 04-26 40
 [필독] 게시물 및 댓글 작성시 욕설/반말/인신공격/비방 강력 제재처리 안내 (13) eToLAND 07-18 19
 [필독] 회원게시판 이용안내 및 게시물 삭제 안내 eToLAND 06-13 5
 [안내] 사이트 속도나 이미지 로딩 속도가 느릴 때 안내 eToLAND 06-13 8
1788 [방송]  '우리 이니 하고 싶은거 다해' 미니아떼 12:16 0 25
1787 [뉴스]  지방선거 당선인 첫 체포..영덕지청, 공천 알선 혐의로 (1) 필소구트 12:14 0 51
1786 [뉴스]  문화예술계 여성 57% “성희롱·성폭력 당했다”…문체부, 성폭력 신고 175건 중 5건 … 최고사기꾼 12:04 0 102
1785 [일반]  차기 보수 대권주자 여론조사 ㅋㅋㅋ (8) 이미지첨부 여자의향기 12:00 0 459
1784 [일반]  근무 시간에만 일하라’…반갑지만 더 세진 노동 강도 (5) 이미지첨부 blesoma 11:58 0 274
1783 [뉴스]  남·북·러 가스관 연결 사업 착공 후 3년이면 완공 가능 (4) 최고사기꾼 11:57 2 186
1782 [일반]  전쟁준비하는 트럼프 (6) 이미지첨부 12월28일 11:54 2 540
1781 [뉴스]  [하태훈의 법과 사회]폭력 부른 젠트리피케이션의 비극 (1) 최고사기꾼 11:51 0 115
1780 [잡담]  난민 신중한 접근이 필요합니다. (6) 유랑천하 11:43 1 267
1779 [뉴스]  트럼프, 중국산 제품 2000억달러에 10% 추가 관세 부과 위협 최고사기꾼 11:24 0 155
1778 [뉴스]  한·미, 8월 UFG 연합군사연습 중단 결정···북한의 체제안전 보장 첫 조치 (2) 최고사기꾼 11:21 2 138
1777 [뉴스]  [팩트체크] 제주 예멘 난민을 둘러싼 무성한 소문…진실과 거짓은? (3) 이미지첨부 김씨5 11:20 2 356
1776 [뉴스]  뉴스타파 - 벼랑 끝에 선 황창규 KT 회장 최고사기꾼 11:17 1 252
1775 [일반]  키야 난민들 페북에 정보 공유하네요 (40) 쪼아쪼아쪼아 11:12 3 749
1774 [뉴스]  靑 "사형집행 중단 선언 여부, 인권위 공식 건의 시 판단" (3) 김씨5 11:04 0 232
1773 [뉴스]  이상했는데 결국 기사까지 떴네요 (28) mlvnf 11:01 4 1501
1772 [일반]  ‘연정론’ 군불 떼는 평화당에 “가능성 0%” 쐐기 박은 추미애 (15) 포이에마 10:54 5 456
1771 [뉴스]  평화당도 분란 조짐…"지도부 사퇴, 비대위 구성하라" (1) 포이에마 10:52 1 273
1770 [뻘글]  알바 분들 혹은 그 쪽 지지자 분들... 부탁이 있습니다. (7) snapzoo 10:50 2 297
1769 [뻘글]  트럼프에 관한 개인 생각 (8) 김씨5 10:49 0 228
1768 [뉴스]  WHO, 게임중독 정신질환으로 등재…내년 총회서 논의 (2) 작은뙈지 10:05 2 304
1767 [뉴스]  최태원 SK그룹 회장의 부인..노소영도 '갑질' (1) 이미지첨부 새날 09:51 0 798
1766 [방송]  완벽한 섭외 실패, 머리 아픈 공장장 '류여해를 당대표로?' 막가나는 정준… (3) 미니아떼 09:31 0 1140
1765 [방송]  문재인 대통령, 등골 서늘해지고 식은땀 난다! 청와대 전 직원이 시청한...풀버전 (5) 새날 09:14 10 1091
1764 [방송]  [청와대 ] 무디스의 국가신용등급 발표, 우리나라는 어디에? 새날 09:00 0 619
1763 [뉴스]  시의원은 '아무나' 하나, 32세 무직자 당선 미스테리 (26) 이미지첨부 미니라디오 08:44 5 1694
1762 [일반]  최저임금이 고용 줄인다? 한국 연구 25%만 유의미 통계 (2) 이미지첨부 인간조건 08:41 0 519
1761 [일반]  정부 고위직 낙마한 박기영, 전남지사 취임준비단 합류 배경은 포이에마 08:28 0 364
1760 [일반]  폼페이오 "트럼프, 비핵화-정전협정 교환 약속" (1) 인간조건 08:16 2 357
1759 [일반]  문 대통령, 21-24잏 러시아 국빈방문 "한-러 전략적 소통 강화될 것" 이미지첨부 전사abj 08:00 3 271
 1  2  3  4  5  6  7  8  9  10  다음 다음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