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으로 | 로그인 | 무료회원가입 | 포인트적립방법 및 계급정책 
자동
회원가입 | 아이디 · 비밀번호 찾기
   
[잡담] 

드래곤볼 처럼 전세계적으로 흥행한 만화가 뭐가 있을까요

[회원게시판]
글쓴이 : 맛있는팝콘 날짜 : 2018-02-15 (목) 02:02 조회 : 729
미키마우스나 백설공주 이런거 말고..

생각나는게

드래곤볼..

나루토..(서양에서 닌자를 워낙 빨아서..)

원피스..

포켓몬스터?

또 뭐가 있죠?
맛있는팝콘님이 작성하신 다른 글

한국놈 2018-02-15 (목) 02:04
너무 많아서...역대 순위 보시는게 빠를듯?
지구정복 2018-02-15 (목) 02:05
슬럼덩크, 북두의 권... 등이 있습니다...
     
       
글쓴이 2018-02-15 (목) 02:28
슬램덩크 미국에서도 인기 많아요?

흑인들 농구 쩌는데.. 별로 안볼거같은데
오말우왕자 2018-02-15 (목) 02:06
닥터슬럼프
     
       
글쓴이 2018-02-15 (목) 02:29
드래곤볼이나 원피스에 비해서

많이 약한듯..
으르렁 2018-02-15 (목) 02:10
1위 클래식 일러스트레이티드

1941년 미국




고전문학을 그린 미국 만화

전세계 특히 미국과 유럽권에서 많이 팔렸다고 한다.


2위 엑스맨

1963년 미국




미국 코믹계의 양대 산맥 중 하나인 마블 코믹스의 칸판만화

판타스틱4 어벤즈서와 함께 집단 히어로물 계열의 대표작

3위 아스테릭스

1959년 프랑스




발매 후 지금까지 3억 3천만부라는 판매 기록을 세우면서

총 5800억원을 벌어들인 작품.

스토리는 기원전 50년 로마 제국의 카이사르가 갈리아 전역을 정복하고

베르생제토릭스 역시 꺽은 뒤에 작은 마을에서 시작된다.

4위 드래곤볼

1984년 일본




그야말로 세계적인 인기를 거둔 작품으로 작가는 초대 만화신

데즈카 오사무의 뒤를 이은 2대 만화신이라 불리는 토리야마 아키라

2008년기준으로 코믹스 발행부수 3억 5천만부 이상이라고 한다

그럼 드래곤볼이 3위 아닌가? 왜 4위지 모르겠다
5위 피너츠

1950년 미국




찰스와 슐츠가 1950년부터 2000년까지 신문지상에 연재했던 4컷만화

총 발행부수가 3억 부가 넘는 만화계의 레전드

75개국 2,600종의 매체에 연재

6위 럭키루크

1947년 프랑스


7위 틴틴의모험

1929년 프랑스

8위 캡틴아메리카

1941년 미국




1941년 3월 발간한 캡틴아메리카

조사이먼과 잭 커비에 의해 만들어졌다

2007년까지 75개국에서 약 2억 1천만부가 팔렸다고 한다.

조상님이라 그런지 캡틴 아메리카의 인기는 현재까지 히어로에서 단연 최고
9위 고르고13

1969년 일본




1969년부터 2015년 현재까지도 연재하고 있는 굉장한 작품.

173권까지 나왔다고 한다.

40년간 연재되면서 단 한번의 휴재도 하지 않은 전설의 작품

10위 원피스

1997년 일본
월급루팡 2018-02-15 (목) 02:18
음 살인전문 코난도 있는데 ㅎㅎㅎ
cainox 2018-02-15 (목) 02:19
드래곤볼은 완전히 초 인기였죠 문화부차관이 직접 비행기대줄테니깐 무조건 완성해서 직행비행기로 보냈은깐요..
danyseul 2018-02-15 (목) 02:29
블리치가 빠진것 같은데......
     
       
글쓴이 2018-02-15 (목) 02:29
ㅋㅋㅋㅋ
절용 2018-02-15 (목) 02:37
세일러문
     
       
글쓴이 2018-02-15 (목) 02:48
본문에 넣을까 말까 고민했는데..역시!

근데 만화는 지금보면 적응하기 힘들고 ㄷㄷ 애니가 흥한듯
각두기 2018-02-15 (목) 09:40
미키 마우스
     
       
글쓴이 2018-02-15 (목) 11:21
허참ㅋㅋ 본문에..
   

(구)회원게시판 | (구)방송 | (구)금융투자
회원게시판  일간댓글순 | 일간추천순 | 일간조회순 | 주간댓글순 | 주간추천순 | 주간조회순
 
  • 시사제외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필독] 게시물 및 댓글 작성시 욕설/반말/인신공격/비방 강력 제재처리 안내 (12) 이토렌트 07-18 18
 [필독] 회원게시판 이용안내 및 게시물 삭제 안내 이토렌트 06-13 4
 [안내] 사이트 속도나 이미지 로딩 속도가 느릴 때 안내 (1) 이토렌트 06-13 5
100600 [잡담]  일본 선수 웃는게 왜 비판 받는가면 이런걸다 03:23 0 53
100599 [투표]  헌법 개정 댓글 토론회 재밌네요. (1) 뭐라예 03:21 1 24
100598 [도움]  10시간 격주 8시간 근무 최저임금 계산좀 봐주세요. 우주는하나다 03:21 0 19
100597 [일반]  국회상임위, 올해 5월말까지는 어쩔수 없나요? 김성태 눈뜨고 못보겠네요. 전사abj 03:18 0 38
100596 [잡담]  컬링 10엔드 끝나고 일본선수.gif (12) 삼백원만 03:00 0 697
100595 [일반]  평창올림픽 흑자로 돌아섰다고. (7) 원자력강아지 02:58 3 477
100594 [단문]  한국 하키는 정말 먼 길을 걸어야 겠군요. (3) 없는게죄 02:56 0 227
100593 [잡담]  와.. 연게랑 동영상 게시판에 직캠 게시물 도배 ㄷㄷ 좋은것 02:51 0 215
100592 [잡담]  다른 동네 여자들 미치겠네요 ㅋㅋ 하레와구우 02:50 0 471
100591 [잡담]  컬링은 후순위 공격이 무조건 유리하군요. (4) 파지올리 02:39 0 509
100590 [일반]  이게 지금 할말은 아닌데 컬링 시나리오 완벽해지려면 (4) Pnjjnj 02:35 0 415
100589 [일반]  일본 컬링 영화 컬링 러브 (1) 겨울숲 02:28 0 508
100588 [잡담]  자 이제 컬링 부흥의 시작! 토트ㅌ 02:24 0 353
100587 [뉴스]  컬링의 '성지'된 의성, 현실은 '대 끊길까' 걱정 (3) 포이에마 02:16 0 601
100586 [잡담]  컬링,,,,,,, 영미의 뜻이 이렇다네요 (1) 현우 02:15 2 684
100585 [뉴스]  하키 NHL 주먹다짐 모음, (10) 없는게죄 02:12 2 492
100584 [뻘글]  사이버수사대 불친절 민원 넣을만한곳 없나요? (3) 최유선 02:10 2 198
100583 [잡담]  오늘 일본 컬링팀 적장이자 간담을 서늘하게 했던 후지사와 사츠키 친한파 인증 (10) 중도의표본 02:05 4 862
100582 [일반]  유병재 컬링 디스.... (2) 이미지첨부 fourplay 02:03 3 750
100581 [일반]  일본 컬링팀 매우 호감이네요 (14) 이미지첨부 갈아엎기 01:58 10 1412
100580 [일반]  자유당 개똥줄타나 (9) 오마이걸 01:56 9 695
100579 [일반]  벌써 이런 짤들이 나오는군요 ㅋ (7) 그남자그렇게 01:54 8 770
100578 [일반]  안경타쿠들 보내 버릴랬는데 (3) 이미지첨부 토렝뜨 01:53 3 884
100577 [일반]  한일 컬링 명승부 후에 올라오는 안타까운 댓글 싸움 [한남+메갈 주의] (5) 하멜로슈 01:49 1 768
100576 [일반]  강유미 행사 뛰러 다닐때 구급차 이용한 사람 아닌가요? (11) 아푸부야 01:46 0 826
100575 [뉴스]  강유미에 대한 ‘열광’ 이면에 짚어야 할 것들 (7) 뭐라예 01:44 0 749
100574 [일반]  플로어컬링 이런제품도 있음 (4) 겨울숲 01:44 1 390
100573 [뉴스]  [평창 컬링 여자]'눈물' 김은정 "마지막에 드로우샷은 던지고 싶지 않았다" (4) 순수의식 01:44 2 634
100572 [일반]  스포츠에서 종목이나 포지션이 다르면 비교하는게 개쓰레기 짓인가요? (3) 너만알고있어 01:29 2 379
100571 [일반]  평창올림픽 컬링대표팀 15명중 14명이 의성 출신이라는데.. (8) 자유롭다 01:28 1 745
 1  2  3  4  5  6  7  8  9  1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