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기글 [03/25] (회원게시판) 배달 시켰더니 배달비 웃기네요 (58)  
검색
홈으로 |로그인 | 무료회원가입 | 포인트출석 | 포인트적립방법 및 계급정책 
자동
회원가입 | 아이디 · 비밀번호 찾기
알뜰공간
 업체정보  | 핫딜정보
 컴퓨터견적  | 보험상담실
 메디컬상담  | 남성스타일
 공동구매  | 나눔쿠폰
포인트공간
 포인트배팅  | 포인트퀴즈
 포인트선물  | 홍보포인트
 가위바위보 | 자동차경주
 포인트슬롯 | 포인트복권
 이벤트/충전소 | 포인트순위
이토공간  
   
[뉴스] 

"비행기 돌려"..뿔난 미국 판사, 회항 지시

[회원게시판]
글쓴이 : 포이에마 날짜 : 2018-08-10 (금) 23:55 조회 : 680 추천 : 5  
추방 중지 심리 진행중 망명 신청자 추방에 "용납 못 해"
법정 모독 이유로 제프 세션스 법무장관 구류 조처 위협
행정부 "비행기에서 안 내리고 바로 돌아오게 하겠다"

[한겨레]

워싱턴 연방지법 청사.

미국 판사가 심리가 진행중인 가운데 난민 신청자를 추방한 것에 분기탱천해 당장 비행기를 돌리라고 지시했다. 또 법정 모독을 이유로 법무장관을 구류에 처할 수 있다고 경고했다.

<워싱턴 포스트>는 9일 워싱턴 연방지법의 이멧 설리번 판사가 난민 신청 사건을 심리하던 도중 사건 당사자인 모녀가 이미 추방된 사실을 알고 격노했다고 보도했다.

설리번 판사는 이날 미국시민자유연맹이 엘살바도르 출신 모녀의 추방을 중단시키라며 낸 소송을 심리 중이었다. 지난 6월에 엘살바도르에서 미국으로 딸과 함께 피신한 여성은 폭력조직이 매달 돈을 내놓지 않으면 해치겠다고 위협하는 바람에 도망쳤다고 주장해왔다. 같은 공장에서 일하는 직원 여럿이 이미 살해당한 상태라고 했다. 남편의 폭력도 견디기 어려운 수준이라고 했다.

그러나 미국 행정부는 망명 허용 요건 중 그동안 ‘특정 그룹’의 범주에 포함시켰던 ‘자국에서의 폭력 및 기타 학대’를 제외시켰고, 따라서 모녀의 난민 신청을 수용할 수 없다고 했다. 행정부는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의 반이민 기조에 따라 다른 망명 허가 요건도 기준을 까다롭게 만들었다.

모녀는 미국시민자유연맹의 도움으로 법원에 추방 중단을 요청했다. 이 단체의 변호사와 법무부는 이날 밤 11시59분까지 추방을 보류하고 심리를 받기로 약속했었다.

그러나 미국시민자유연맹의 변호사는 캘리포니아주에서 법정과 전화로 연결돼 변론을 진행하던 중 모녀가 추방됐다는 내용의 이메일을 받았다. 텍사스주 딜리의 보호시설에 있다가 아침 비행기로 송환되기 위해 샌안토니오 공항으로 갔다는 내용이었다.

이 소식을 접한 설리번 판사는 “비행기를 돌리라”고 지시하면서 법무부를 강하게 몰아세웠다. 그는 “이것은 너무 터무니없다”며 “미국 법정에서 변호인을 통해 정의를 주장하는 사람을 그렇게 채갈 수가 있는 거냐”고 따졌다. 또 “너무 불쾌하다”, “용납할 수 없다”고 했다. 제프 세션스 법무장관을 법정 모독 책임을 물어 구류에 처할 수 있다는 위협도 했다.

미국 법무부는 심리 중에 추방이 실행되는 줄 몰랐다며 쩔쩔맸다. 국토안보부는 “법원의 명령에 따라, 모녀가 엘살바도르 공항에 도착해 비행기에서 내리지 않고 신속하게 미국으로 돌아오게 하겠다”고 밝혔다.

이본영 기자 ebon@hani.co.kr

in principio creavit Deus caelum et terram

하르마게돈 2018-08-10 (금) 23:59
와,,우리 사법부와는 다르군
아치미슬 2018-08-11 (토) 00:05
판사가 비행기 회항을 지시할 수 있다는 것에서 충격.
akcp 2018-08-11 (토) 00:34
저긴 각자의 영역과 정의를 가지고 따로 노는 분위기

여긴 행정부 입법부 사법부 삼위일체
문태양 2018-08-11 (토) 00:41
미국 법원이 힘이 쎈 이유는 투표로 뽑기 때문에 민주적 정당성이 있음. 우리나라 판무원들과는 차원이 다르죠. 우리나라 판사들은 일개 공무원이니까요.
지훈짱2 2018-08-11 (토) 01:04
요즘 들어서는 우리 사법부는 사전에 행정부나 법무부와 조건부 딜을 하고 수락하면 원하는대로 해주지 않았을까 하는 의구심이 든다..
   

(구)회원게시판
회원게시판  일간추천순 | 일간조회순 | 일간댓글순 | 주간추천순 | 주간조회순 | 주간댓글순
 
  • 시사제외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필독] 회원게시판 이용안내 및 게시물 삭제 안내 eToLAND 08-06 6
 [안내] 사이트 속도나 이미지 로딩 속도가 느릴 때 안내 eToLAND 08-06 0
 [필독] 게시물 및 댓글 작성시 욕설/반말/인신공격/비방 제재처리 안내 eToLAND 08-06 0
 [안내] 정치/시사 관련 내용은 시사게시판에 등록바랍니다. eToLAND 08-06 0
79885 [정치]  진선미 여가부장관 성차별하면 3년징역 처벌 추진 gisa (2) 설바우두 08:36 0 146
79884 [정치]  대한민국 건국절 논쟁. JPG (9) 이미지첨부 천재의긍지 08:24 0 295
79883 [일반]  조응천·곽상도 “경찰이 허위 보고, 김학의 임명 불가피” 델몬트 07:55 0 250
79882 [잡담]  장관후보 청문회 (2) ⓔ토랜드 07:52 0 158
79881 [일반]  꼰대다 vs 아니다 논란중...jpg (22) 이미지첨부 gfbjk 07:41 2 770
79880 [일반]  "애타는 마음" 원곡 누가 불렀나요 ? (7) 섶다리 07:34 0 210
79879 [일반]  아조르 알료샤 전설. (3) 알료샤 07:13 3 240
79878 [날씨]  오늘의 날씨입니다 ~ 공기 다시 탁해집니다 ㄷㄷㄷ (8) 이미지첨부 시티은행 06:47 2 265
79877 [날씨]  3/25 대기질 지수 이미지첨부 o어나니머스o 06:30 2 187
79876 [일반]  예멘에서 온 관광객은 난민이 아니라 복지를 노린 승냥이 들입니다. (7) 에놀 06:24 0 431
79875 [일반]  버닝썬 사태 예견한 차튜버 ㄷㄷ Haroa 05:43 1 757
79874 [일반]  獨, '中일대일로' 발담근 伊 강력비판…EU거부권 검토 주장도 (4) 전사abj 05:24 0 315
79873 [일반]  "트럼프, 협상타결 믿어…볼턴 친교만찬 배석 美관리들이 막아" (1) 전사abj 05:19 0 296
79872 [정치]  '공작' 흑금성: 국가가 공인한 그리고 국가가 체포한 간첩 스폴 05:17 0 183
79871 [정치]  문재인 대통령... 광화문 시대를 열어 퇴근후 시민들과 소주 한잔 한다더니만... (19) 이미지첨부 로이제 04:39 0 673
79870 [일반]  아래 미세먼지 글보고.. 오후2시 03:04 0 163
79869 [일반]  그알보는데 버닝썬 사건은 까도까도 계속 나오네요.ㅋㅋㅋ (3) 이미지첨부 빈폴 03:00 3 489
79868 [일반]  법원노조, “검찰은 당장 법원에서 퇴거하라!” (1) 이미지첨부 전사abj 02:55 0 373
79867 [일반]  아이유 첫 영화 '페르소나' /공식 Netflix (5) 이미지첨부 인간조건 02:32 0 682
79866 [잡담]  네이버에서 윈도우10 치면 나오는 35000원짜리는 정품인가요? (12) 問答無用 02:08 0 806
79865 [잡담]  자기 전 쓸데없는 궁금증 (9) 이미지첨부 루다 01:56 1 510
79864 [고민]  저주파 소음을 어떻게 해결할까요? (3) 0라면매운맛 01:36 0 309
79863 [일반]  대통령 경호원이 기관총 가지고 있다고 문제를 삼는게 정상인가 (25) 이미지첨부 어라하 01:33 0 631
79862 [일반]  나경원 원내대표님 욕하지 좀 마시죠??? (9) 천생아재 01:33 0 794
79861 [일반]  '졌다' (5) 이미지첨부 전사abj 01:26 0 665
79860 [뉴스]  산책이 두렵다.. 일산호수공원 '유리섬유'의 공습 (6) 이미지첨부 포이에마 01:22 1 712
79859 [음식]  어머니 생신을 맞이하여 일본 온천에 왔어요 ㅎ (8) 이미지첨부 풍비랑 01:10 4 498
79858 [일반]  "장자연 리스트 명확히 진상규명하라"..법원 앞 여성들 집회 (4) 이미지첨부 인간조건 00:56 0 513
79857 [일반]  503 대통령 취임식장에 경찰 장갑차가 왜? (1) 이미지첨부 인간조건 00:49 0 801
79856 [잡담]  어제그알보면서 느꼈습니다. (7) 빙그레v 00:41 3 742
 1  2  3  4  5  6  7  8  9  1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