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기글 [05/20] (기타) 여경에 대해 별 생각이 없던 디씨인....... (30)  
검색
홈으로 |로그인 | 무료회원가입 | 포인트출석 | 포인트적립방법 및 계급정책 
자동
회원가입 | 아이디 · 비밀번호 찾기
알뜰공간
 업체정보  | 핫딜정보
 컴퓨터견적  | eTo마켓
 자동차업체  | 남성스타일
 보험상담실  | 대출상담실
자료공간
 공개자료실  | 추천사이트
포인트공간
 포인트배팅  | 포인트응모
 포인트선물  | 홍보포인트
 가위바위보 | 자동차경주
 포인트슬롯 | 포인트복권
 이벤트/충전소 | 포인트순위
이토공간
 공지사항  | 문의사항
 자주묻는질문  | 토렌트팁
 포인트적립 및 계급정책안내
   
[미드] 

시트콤 덕후가 추천하는 훈훈한 넷플릭스 가족 시트콤 6

[회원게시판]
글쓴이 : 꿍덕꿍덕 날짜 : 2018-10-12 (금) 01:35 조회 : 1043 추천 : 0  
프렌즈를 전시즌을 10번넘게 돌려볼정도의 시트콤 덕후라
넷플릭스에서도 시트콤을 열심히 찾아봤습니답.

그 중에서도 가족을 중심으로 편안하게 볼만한 시트콤 6개를 추천드려요! 


1. 김씨네 편의점


캐나다에서 편의점을 운영하고 있는 한인가족을 중심으로한 시트콤입니다.
캐나다영화상에서 배우들이 남우주연상과 조연상을 탈 정도로 인기가 많다고 하는데요.

고집불통이지만 엄마를 젤로 사랑하는 스윗한 아빠

큐티뽀짝한 잔소리 꾼 엄마


상습 상의 탈의범, 맏아들 정.


박정현이 떠오르는 큐트한 막내딸 재닛.


한국인에 대한 전형적인 편견이 너무 많이 나온다는 의견도 있지만
전문대에서 사진을 전공한 딸, 사고를 치고 소년원을 아들 등
성적에만 집착하는 한국인 가정에 대한 편견을 많이 깨주기도 하는 편입니다.

굳이 한인들 얘기가 아니더라도 쉽게 공감하고 웃으며 즐길 수 있는 훈훈한 캐드입니다.


2. 챔피언스

챔피언스는 말그대로 '챔피언스'라는 체육관을 운영하는 형제와 형의 아들 셋이 같이 사는 이야기입니다.


드라마에서 사건의 중심과 억울함을 담당하고 있는 형, 빈스


잘생긴 외모이지만 항상 나사가 빠져있는 동생 매튜(드라마 최애캐)


처음 봤을 때는 게이 + 진한 이목구비때문에 부담스러웠지만

놀라운 노래실력과 재능을 지닌 마이클



원래 마이클은 빈스가 십몇년전에 인도인 여자친구와 사고를 쳐서 낳은 아이로

엄마쪽이 지금까지 키워왔는데요.

갑작스레 엄마인 프리야가 사정상 아들을 맡기면서 동거하게 됩니다.


게이에다가 갑자기 나타난 아들이 당황스러울 법도 하지만
두 형제가 챙겨주는 모습이 훈훈한 들마.





3. 그레이스 앤 프랭키

소개하는 드라마들 중에 가장 독한 드라마임.

두 할머니가 황혼이혼을 당하고 서로 동거하는 이야기인데, 
이혼사유가 서로의 남편이 불륜을 저질렀기 때문 (남편들이 수십년간 치팅함)


인생 황혼기에 난데없이 맞은 날벼락에 황당과 우울에 빠지지만
동병상련의 처지를 공감하며 서로 의지하며 같이 살게됨.

서로 남편이 친구(친구가 아니라 사실은 연인...)관계라 알고 지낸지는 오래됬지만
워낙 서로의 취향이 극과 극이라 안친한 사이였는데 
나중에는 같이 죽고 못사는 소울메이트로 발전함.


심지어 노년여성을 위한 바XX레이터까지 만들며 사업파트너로 성장하게 되는 둘.


주인공 둘 뿐아니라 둘의 자식과 전남편들까지 등장하며 많은 캐릭터들이 등장하는데,
처음에는 두 남편이 이해가 안가고 밉다가도 나중에는 다 정이 들게됨.

내용만 보면 황당한 시트콤 같지만 노년의 우정과 가족애를 보여주는 만큼 더 짠하고 정이 드는 시트콤


4. 그레이트 뉴스

가족 시트콤으로 분류하기 애매하다는 생각도 들었지만
주요 인물이 엄마와 딸이기에 넣어봄.


케이블 뉴스프로그램의 피디, 케이티.
뉴스 앵커들의 황당한 요구에 맞춰주며 내는 아이디어마다 무시당하는게 일상.

딸을 위해서라면 공격력 200%에 긍정 300%인 엄마, 캐럴.


평소에는 케이티를 무시했지만 점점 케이티와 썸을 타게되는 상사, 그렉.


엄마인 캐럴이 사고뭉치인것 같지만서도 딸을 따뜻하게 감싸고 도와주는 과정이 훈훈함.
보고나면 자식들은 아무리 커도 엄마눈에는 아이라는 게 느껴지는 드라마.



5. 대관절 해피니스

대마초가 합법인 캘리포니아주의 마리화나 조제실 '루스의 대체 치료'에서 벌어지는 이야기.


대마초라는 소재때문에 거부감이 들수도 잇지만
항상 긍정과 낙관이 넘치는 캐릭터들 때문에 웃으면 볼만한 시트콤.

대마를 항상 피는 사람들이라 그런지 다들 나사가 열개는 빠져있는 느낌.

6. 모던패밀리

너무 유명한 시트콤이라 말해 무엇이겠지만
시즌 8까지 넉넉한 분량으로 즐길 수 있어 넣어봄.


가구회사 사장인 제이와 젊은 재혼녀 글로리아 부부.

제이의 딸인 클레어와 마술이 취미인 공인중개사 윌 부부.

제이의 아들인 변호사 미첼과 동성 파트너 캠 부부.

이렇게 세 가족이 서로 여러가지 일상을 겪으며 가족으로 성장하는 이야기.

많은 캐릭터들이 등장하지만 정말 밉상하나없이
모든 캐릭터에 정이가는 시트콤.



이외에도 원데이앳어타임, 올어바웃패밀리, 풀하우스가 있으나
개인적으로 취향이 아니어서 이번에는 생략함 
(이상하게 2010년대 넘어서 시청자 웃음소리가 들어간 시트콤은 거부감이 듬)



글 쓰다보니 무지하게 많이 쓴거 같네용::

여기서 가장 추천하는건 김씨네 편의점, 그래이스앤프랭키, 모던패밀리이고 
챔피언스나 그레이트 뉴스도 무난하게 볼만합니당.
대관절 해피니스는 좀 호불호가 갈릴 수도 있을 것 같아요.

혹시 여기서 빠진 시트콤있으면 추천해주시고
이번에는 소개 안햇지만 다른 시트콤들 ( 원데이앳어타임, 올어바웃패밀리, 풀하우스)도 
다시 보게 되면 적어보겠습니당~

날도 쌀쌀해졌는데 따뜻한 이불 속에서 훈훈한 가족 시트콤 보세욥~

딸기농사 2018-10-12 (금) 01:38
How i met your mother 전 이 시트콤이 잼나더군요
     
       
글쓴이 2018-10-12 (금) 01:43
하우아멧 넘 잼나죵 ㅎㅎ 많은 시트콤들이 있지만 주인공들이 제일 친하게 지내는 시트콤같아용
아라がき유이 2018-10-12 (금) 01:39
김씨네 편의점 요즘 자주 입에 오르내리네요 ㅎㅎ 찾아봐야겠어요 감사합니다
     
       
글쓴이 2018-10-12 (금) 01:43
김씨네 꼭 보세요! 한인들 이야기라 친근하기도 하고 소재나 캐릭터도 잼나요
B빔밥 2018-10-12 (금) 01:39
시간이 흐르고 흐르고 흘러서 봐도 재밌는 후렌즈
     
       
글쓴이 2018-10-12 (금) 01:42
프렌즈는 정말 ㅎㅎ 명작이죠 넷플릭스에 뜬 뒤로 틈틈이 하나 씩 보고있슴니당
윌앤그레이스 처럼 새시즌은 안하더라도 특집한번 해줄만한뎅 ㅜ
전혀 소식이 없어서 아쉽네용 ㅜㅜ
나비야놀자 2018-10-12 (금) 02:12
모던 패밀리 꿀잼
토렌트안써요 2018-10-12 (금) 13:27
시트콤 와드!
   

(구)회원게시판
회원게시판  일간추천순 | 일간조회순 | 일간댓글순 | 주간추천순 | 주간조회순 | 주간댓글순
 
  • 시사제외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필독] 회원게시판 이용안내 및 게시물 삭제 안내 eToLAND 08-06 8
 [안내] 사이트 속도나 이미지 로딩 속도가 느릴 때 안내 eToLAND 08-06 0
 [필독] 게시물 및 댓글 작성시 욕설/반말/인신공격/비방 제재처리 안내 eToLAND 08-06 0
 [안내] 정치/시사 관련 내용은 시사게시판에 등록바랍니다. eToLAND 08-06 0
95995 [일반]  복고풍 음식점 이름중에 일본식. (2) 산돌마을 07:30 1 110
95994 [잡담]  류현진 또 이겼네요. ㄷㄷㄷㄷㄷ 6승째. (4) 파지올리 07:29 0 156
95993 [날씨]  5/20 대기질 지수 (1) 이미지첨부 o어나니머스o 07:06 1 89
95992 [일반]  노무현대통령 퇴임때부터 꾸준히 이야기 했음. (1) 산돌마을 07:03 0 280
95991 [일반]  금일의 사내조식은.. (1) 닭뇬꺼져 06:59 0 147
95990 [일반]  대림동 여경에 왜 정부탓함? 왜 문재인탓함? 이러는분들은 이해가 안감 (3) aasqs 06:59 0 151
95989 [일반]  취미)아침부터 니퍼질문입니다 (2) 이미지첨부 ◇에오구스◇ 06:58 0 135
95988 [잡담]  월요일 출근... 굿모닝입니다 06:51 0 60
95987 [일반]  보통 한달 주유값얼마나 드나요 (3) 세레나 06:35 0 169
95986 [일반]  황교안은 부산 오지말고 느그 대구나 가라,싸늘한 부산 민심!!! (1) 장산 06:28 0 331
95985 [잡담]  화웨이 사형 선고.. (15) 이미지첨부 김윤이 06:20 7 890
95984 [일반]  무인양품 ‘후쿠시마산’ 플라스틱 논란… 수입사 “묵묵부답” (2) 이미지첨부 수기2015 05:57 0 260
95983 [일반]  고양지청 성기범검사 ‘통일대교’ 점거농성 ‘김무성’ 등 증거불충분 무혐의 (4) 장산 04:23 0 295
95982 [일반]  [국뽕] 5. 18 기념식 뮤직비디오 만들어봄 (Black version) ^^; PORTLAND 04:07 0 95
95981 [일반]  이거 무슨 벌레죠? (10) 이미지첨부 가나다ABC 04:03 2 695
95980 [경제]  청와대 "고용 상황 지난해보다 개선…획기적인 변화" (2) 이미지첨부 새날 03:40 0 230
95979 [일반]  이제 이토는 토렌트사이트라고 볼 수 없겠죠? (2) 펀딕 03:24 2 455
95978 [잡담]  오랜만에 아형봤는데 (1) 거친선지덕지 03:18 2 307
95977 [일반]  中환구시보,"미중 무역전쟁, 한국전쟁 연상"...애국심 자극 (4) 전사abj 03:18 0 228
95976 [일반]  오픈마켓 빅스마일데이 쿠폰 (2) 꽃보다요가 03:02 2 211
95975 [일반]  전교조 "국민 52.9% 재합법화 찬성…54.5%가 신뢰" (4) 전사abj 02:56 0 218
95974 [잡담]  아 ,, 댓글 전쟁은 시작하면 안되는건데 (2) yohji 02:36 2 223
95973 [고민]  친구들이 제가 잘못했다고 하는데 제가 잘못한걸가요 (33) dktnfkd 01:48 3 875
95972 [잡담]  욕실 배수구 질문입니다 (12) 아젠장젠장 01:38 1 389
95971 [일반]  아씨! 깜짝이야. (3) 칫솔과치약 01:34 2 240
95970 [일반]  군대 초소 괴담 (6) 슈퍼스타촤 01:32 2 404
95969 [일반]  아마존 48시간 내 취소 협박 문구.. 해결했습니다. (5) akhgge 01:19 0 833
95968 [단문]  비오고 춥네요 냉소월 01:14 1 87
95967 [일반]  런닝맨 철민pd 컴백했네요. (2) 발암먼지 01:12 1 512
95966 [일반]  윈도우10 설치시.... 외장hdd vs 외장ssd (5) 높이나는도요… 01:04 0 267
 1  2  3  4  5  6  7  8  9  1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