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기글 [02/23] (유머) 삼성갤10 주작하다걸림....gif (263)  
검색
홈으로 |로그인 | 무료회원가입 | 포인트출석 | 포인트적립방법 및 계급정책 
자동
회원가입 | 아이디 · 비밀번호 찾기
알뜰공간
 업체정보  | 핫딜정보
 컴퓨터견적  | 보험상담실
 공동구매  | 나눔쿠폰
포인트공간
 포인트배팅  | 포인트퀴즈
 포인트선물  | 홍보포인트
 가위바위보 | 자동차경주
 포인트슬롯 | 포인트복권
 이벤트/충전소 | 포인트순위
이토공간  
   
[일반] 

영국 중심가서 사라지는 상가 불빛..하루 14곳 문 닫았다

[시사게시판]
글쓴이 : 인간조건 날짜 : 2018-11-10 (토) 00:59 조회 : 833 추천 : 5  

영국 중심가서 사라지는 상가 불빛..하루 14곳 문 닫았다

입력 2018.11.09. 19:05

상반기 기준..새로 문여는 곳은 전년 동기 대비 3분의 1 줄어
"집에서 온라인으로 쇼핑하고 먹고 마시고 즐기는 새 현실 반영"

런던 쇼핑 중심가 옥스퍼드 스트리트 [EPA=연합뉴스]

(런던=연합뉴스) 박대한 특파원= 올해 상반기 영국 전역의 시내 중심가(high street)에서 하루 평균 14곳의 상점이 문을 닫은 것으로 나타났다.

9일(현지시간) 일간 텔레그래프에 따르면 프라이스워터하우스쿠퍼스컨설팅(PWC)과 '로컬 데이터 회사'(Local Data Company)는 영국 전역의 500여 시내 중심가를 대상으로 상반기 상점 개·폐업 현황을 분석했다.

그 결과 올해 상반기 시내 중심가서 문을 닫은 가게는 모두 2천692곳으로 집계됐다. 이는 일평균 14곳 수준이다.

폐업한 가게 숫자는 지난해와 비슷한 것으로 나타났다.

반면 문을 여는 가게는 급감하고 있다.

올해 상반기 시내 중심가에 새로 생긴 상점은 1천569곳으로, 전년 동기(2천342곳) 대비 33% 줄었다.

이에 따라 영국에서 상반기 1천123곳의 가게가 순감한 것으로 나타났다.

업종별로는 전자제품 판매점, 이탈리안 식당, 의류 판매점, 펍 등이 문을 많이 닫았고, 지역별로는 그레이터 런던에 이어 리즈, 리딩, 뉴캐슬 등에서 순감 규모가 컸다.

시내 중심가 폐업이 늘어나는 것은 인터넷 쇼핑의 활성화, 높은 사업세율과 함께 외식이나 바깥활동 대신 가정 내에서 모든 것을 해결하려는 경향이 확대되고 있기 때문으로 추정된다.

PWC의 소비자 시장 부문 책임자인 리사 후커는 "이같은 통계는 많은 이들이 집에서 온라인으로 쇼핑하고 먹고 마시고 즐기는 새로운 현실을 반영한다"면서 "앞으로도 당분간 이러한 경향이 약해지지 않을 것으로 보인다"고 전망했다.

https://news.v.daum.net/v/20181109190540328?rcmd=rn

자한당과 조중동 기레기식으로 말하면 영국도 경제 파탄,폭망~

한국은 영국보다 더 많이 온라인과 택배,배달이 활성화, 늦은 시간까지 되는데~

정치가 타락하면 사회 전체가 타락 한다 -소크라테스-
모든 정치는 다수의 무관심에 기초하고 있다. - 제임스 레스턴-
기권은 중립이 아니다. 암묵적 동조다. - 단테
정치를 외면한 가장 큰 대가는 가장 저질스러운 인간들에게 지배당한다는 것이다 -플라톤-

씨오씨 2018-11-10 (토) 01:12
민주당식으로 하면
핑계 변명 쯤 되겠네요.
처먹는거 밝히는 우리나라랑 저기랑 같나요
     
       
글쓴이 2018-11-10 (토) 01:14


ㅇㅂ
     
       
필소구트 2018-11-10 (토) 01:33
­
     
       
루시오빠 2018-11-10 (토) 06:31
­
인내하자 2018-11-10 (토) 11:44
지금 우리나라도 따라가고 있다 , 경제 폭망중인데 김정은 생각으로 가득찬 대통령이 곧 우리 경제를 저것보다 심하게 만들것이다
   

(구)회원게시판
회원게시판  일간추천순 | 일간조회순 | 일간댓글순 | 주간추천순 | 주간조회순 | 주간댓글순
 
  • 시사제외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필독] 회원게시판 이용안내 및 게시물 삭제 안내 eToLAND 08-06 0
 [안내] 사이트 속도나 이미지 로딩 속도가 느릴 때 안내 eToLAND 08-06 0
 [필독] 게시물 및 댓글 작성시 욕설/반말/인신공격/비방 제재처리 안내 eToLAND 08-06 0
 [안내] 정치/시사 관련 내용은 시사게시판에 등록바랍니다. eToLAND 08-06 0
70544 [일반]  중앙아프리카 공화국이란 나라도 있네요 (2) 교미더머니 04:20 0 102
70543 [일반]  "성조기·태극기 부대는 쓰레기장으로" (1) 이미지첨부 전사abj 03:58 0 178
70542 [일반]  한국은 북한이 가로막혀 섬이 된것이 아니고 스스로 우물뚜껑을 닫고 들어앉은것이다. (4) 테크노 03:39 0 148
70541 [일반]  어제 저녁 모임 술안주들~ (1) 이미지첨부 잇힝e 03:26 0 180
70540 [잡담]  음식기행 프로그램. (3) 넌내게목욕값… 03:21 0 131
70539 [일반]  코노 힘드네요. (1) 이미지첨부 봄이오네 03:16 0 212
70538 [잡담]  유투브 편집은 보통 어떤 프로그램 쓰나요? (5) 표독도사 03:05 0 155
70537 [잡담]  대만 9박10일 후기 (2) 이미지첨부 접근이 02:58 2 421
70536 [일반]  유튜브 방송 추천좀해주세요 (5) 저가주사냥꾼 02:40 1 172
70535 [일반]  https 관련 내용 (빠리빠빠11 반박답변) (6) 절오빠 02:38 0 143
70534 [일반]  문제가 심각한데 문제가 안되고 있는 문제 (21) 토렌트나라 02:36 0 295
70533 [일반]  한국이 대륙의 섬에서 벗어나게 되면, (6) 전사abj 02:35 0 273
70532 [일반]  간만에 가슴 후련한 뉴스를 전합니다 (9) 셀랑스 02:24 0 473
70531 [일반]  https 논란 인터넷 감청?? 그런 논리라면 북한선전사이트 차단 못한다... (11) 카카2 02:16 0 184
70530 [잡담]  서울우유만 쭉 먹어왔었는데... (10) 이미지첨부 넌내게목욕값… 02:11 3 408
70529 [일반]  일본도 밤거리가 안전한 곳이 아닌가요? (19) 이미지첨부 그녀와향신료 02:08 2 477
70528 [일반]  백제 무왕에 관한 기산데 (5) 아자 02:02 1 247
70527 [도움]  모든 북미에 관한 정보는 이사람 얘기만 믿음. (8) 넌내게목욕값… 01:55 0 308
70526 [일반]  혹시 즐겨보시는 영화 리뷰하는 유튜버 있나요. (9) 이미지첨부 유메노아이카 01:52 1 173
70525 [일반]  앤드루 김 "최종 단계는 NPT 재가입" 北비핵화 로드맵 제시 (1) 이미지첨부 전사abj 01:45 0 127
70524 [일반]  아이디를 두개 이상 쓰는 유저 (19) XXXAXXX 01:29 2 502
70523 [정치]  日 아사히 "징용공·위안부 문제 뿌리는 일본 통치" 2019.02.23. (4) 이미지첨부 푸르름 01:23 0 217
70522 [잡담]  지금 편의점 일하시는 분 있으신가요?? (5) 음악로스팅 01:21 0 273
70521 [정치]  日 각료들 '독도 영유권 주장' 잇단 망언. 2019.2.22. (4) 이미지첨부 푸르름 01:20 0 159
70520 [잡담]  미드 정주행... (1) 목장지기 01:00 1 374
70519 [잡담]  이번주 로또는 이렇게 예상했건만... (1) 넌내게목욕값… 00:59 0 333
70518 [뉴스]  <스웨덴을 산다> 주택난 심각한 스웨덴의 '새둥지 집' (6) 이미지첨부 포이에마 00:51 0 423
70517 [정치]  나경원과 만났던 낸시 펠로시, 몇시간동안 미국 권력서열 1위, 북미회담 방해할까 조… (3) 이미지첨부 푸르름 00:50 0 422
70516 [사회]  '구글'과 '애플'의 조직문화는 어떻게 다를까? (6) 산들에꽃피네 00:39 0 256
70515 [잡담]  동영상플레이어 추천해주세요 (7) aaa11 00:38 0 192
 1  2  3  4  5  6  7  8  9  1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