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기글 [12/17] (회원게시판) 45년 살면서 느낀점 (114)  
검색
홈으로 |로그인 | 무료회원가입 | 포인트출석 | 포인트적립방법 및 계급정책 
자동
회원가입 | 아이디 · 비밀번호 찾기
   
[일반] 

이재명 형수, "잇단 거짓에 이 지사를 사자 명예훼손으로 고소할까 생각했었다"

[시사게시판]
글쓴이 : 삼미슈퍼스타… 날짜 : 2018-12-06 (목) 17:11 조회 : 849

5월쯤 한 지역 기자가 "(이 지사가) 재선씨 강제입원을 준비한다"는 밀을 전했을 때도 재선씨는 "재명이가 그럴 리 없다"며 두둔했다고 한다



교통사고로 고생하던 2014년 막내 여동생이 사망하자 이 지사는 재선씨에게 '너 때문에 동생이 죽었다'는 내용의 욕설 문자 메시지를 보내왔다고 했다. 

동생을 잃은 충격에 화까지 더해져 재선씨는 잠을 자지 않고 인터넷 등에 글을 쓰는 등 이상증세를 보였고 박씨는 그해 눈물을 머금고 남편을 정신병원에 입원시켰다고 한다.  퇴원 후에는 "유일하게 내 말을 들어준다"며 박사모’(박근혜 대통령을 사랑하는 사람들의 모임) 성남 지부장을 맡기도 했다.  


--

중앙일보라 거른다 뭐다 하기 이전 한번 읽어보길... 누가 더 정신 이상이 있는지

삼미슈퍼스타…님이 작성하신 다른 글

인간조건 2018-12-06 (목) 17:12


이재선(공인회계사)
     
       
Minmay 2018-12-06 (목) 17:41
이재선 이분 새눌당 에서 무슨직하지않았엇음 ? 박사모에다가 ㅋㅋ
          
            
어린왕자 2018-12-06 (목) 18:05
그건 개ㄱㅇ 손꾸락들이 스토킹 괴롭히는데 해찬이 비서실장이나
진보스피커 민주당인사들이 모른척하니
2016년되서야 잠깐 몸담았던거고...그것도 회계부정지적해서 한달만에 나온걸
누구 지지잔지 엄청 우려먹네

원래 세상이 적을 대항하려는데 그 패거리들이 상대를 안해주니 적의 적을 찾아갈수밖에 없는거지
               
                 
Minmay 2018-12-07 (금) 02:33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똥통에 잠깐 들어갔따가 나왔따고 똥이 안묻은건 아니죠
제로니스랑 2018-12-06 (목) 17:15
가족이 장애물이 되는건 진짜 슬픈일이다.
양돌석 2018-12-06 (목) 17:19
필요이상의 이재명 언급은 정치 불신 , 민주당 지지율 하락으로 이어지니 10발자국 멀리서 보라고 합니다.
이재명 언플이라면 "10발자국 떨어져서 보자 " 리플로 대응부탁드립니다. 이것때문에 문재인 대통령 , 민주당에 적신호 켜졌습니다.
     
       
글쓴이 2018-12-06 (목) 17:21
지금 엄청 해야한다고 생각합니다. 저는
     
       
글쓴이 2018-12-06 (목) 17:25
이재명지사가 까이니까 문프찾는게 짜증남 솔직히 우린 자한당 지지자와 자한당과 다르단걸 보여줘야하는데 자꾸 자한당은 더한데 이러고 있으니
     
       
글쓴이 2018-12-06 (목) 17:28
그냥 맘편히 대리고 나가시면 님들이 걱정하는일 안나옴
     
       
hikaru1 2018-12-06 (목) 17:28
여태까지 끌고온것만 해도 100발자국은 더 멀리서 본건데요 .

이재명 불리한 얘기 나오면 본론에서 벗어난 다른얘기로 회피하는건 언제쯤에나 없어질런지
          
            
글쓴이 2018-12-06 (목) 17:30
지들이 이재선씨 미친놈으로 만든건 생각도 안함 꾸락이들은
               
                 
패천일검 2018-12-06 (목) 17:37
이재명 시선으로 보세요 여동생이 형한테 맞아죽고 어머니한테 패륜짓하고 인터넷에서 자기에 대한 악플만 달고 있는 형을 어찌해야 합니까 나 같으면 반 죽여놓습니다
                    
                      
토브 2018-12-06 (목) 17:40
말의 진실성에서 평판이 너무나 좋지 않은 그쪽말만 완전히 믿는 순수함은 좋지만
전개된 실제 상황은 완전히 그와 반대였습니다. 그래서 사자명예훼손을 생각했다는 것입니다.
고 이재선회계사는 전형적인 양심있는 지식인이었습니다.
적극적이고 판단력에 있어서는 동생이 따라갈 수 없는 비상한 천재성이 있었을 뿐입니다.
격려하고 북돋워야 할 그를 정신이상으로 몰아야 했던 이유가 무엇인지
공개된 자료들을 조금만 검토해 봐도 파악할 수 있는 아주 쉬운 내용들입니다.
                         
                           
패천일검 2018-12-06 (목) 17:44
형은 멀쩡히 살아있는데 무슨 명예훼손입니까
                         
                           
토브 2018-12-06 (목) 17:46
이미 사망한 고 이재선회계사를 두고 하는 말입니다.
박인복씨는 그 고 이재선회계사의 부인이십니다.
https://medium.com/@leuiuel/이재명-형수-쌍욕-사건-정리-368ce673b547
                    
                      
글쓴이 2018-12-06 (목) 17:42
이재명 부부가 하는 주장은 다 넙죽 사실인냥 받아드리는 클라스 보확찢도 실제로 말하지도 않았죠 ㅋ
보확찢 이게 사실이 녹취했다면서 왜공개를 안하죠?
                         
                           
패천일검 2018-12-06 (목) 17:47
같은 늬앙스의 말을 했다고 하죠 애초에 박사모 들어간거 자체가 정신지체장애자라는 반증입니다
                    
                      
hikaru1 2018-12-06 (목) 17:45
여동생이 이재선씨한테 맞아 죽었다는 근거좀 가져와 보시겠어요? 언제까지 이 허무맹랑한 소리가 돌아 다닐런지 그 이재선 폭력건으로 나온 판결문 함 읽어보세요

더군다나 이재명 주장대로라고 하면 이재선씨는 환자 아닙니까.. 환자를 대상으로 할수 있는 소리들을 이재명이 했어요? 전혀 환자라고 생각지 않는 태도를 보였죠.

자기 가족중에 아픈사람이 있는데 그일을 가지고 트위터로 투표걸고 광고하는게 정상인 이라고 보이시는지?
                         
                           
패천일검 2018-12-06 (목) 17:48
이미 입원했던 사람은 정신질환자죠
                         
                           
hikaru1 2018-12-06 (목) 17:52
왜 또 답글쓰기가 안보이는거지... 이재명이 주장이 뭐죠? 조울증이 있는 환자라서 강제진단 시키려 했었다는거잖아요 좀 주제에 맞는 얘기좀 해주세요..
                    
                      
글쓴이 2018-12-06 (목) 17:59
내가나온 구멍을 다시 찢고 돌아가고 싶다란 말이 엄마 보.지 확 찢어버리고 싶다가 됩니까

저말이 듣는사람으로 하여금 기분이 나쁠수 있을수 있으나 저렇게 말한이유가 다 있던걸요 그리고 아다르고 어다르다고
비슷한말 아닙니다
                         
                           
토브 2018-12-06 (목) 18:13
그렇죠. 형으로서, 자신인 형을 원수 이상으로 몰아붙이는 동생과 절연할 수는 없으니
동생과 마주하지 않을 수 있다면 저렇게라도 해서 그렇게 하고 싶다는 의미였기 때문에
부인이 철학적인 표현이라고 말한 것이었습니다.
셰익스피어 작품에서도 태어나지 말았으면 좋았겠다는 의미로 번역을 제대로 했다면
'태의 문'과 비슷한 표현이 여러차례 등장한 극시적 수사법입니다.
고 이재선씨가 책을 보통 사람들보다 너무 많이 읽어서 나타난 부작용이었는지 모릅니다.
                    
                      
글쓴이 2018-12-06 (목) 17:59
고 이재선씨 돌아가셨습니다
                    
                      
글쓴이 2018-12-06 (목) 18:20
팩트는 보확찢은 이재명이가 말한겁니다
                    
                      
환장3 2018-12-06 (목) 19:57
허위사실 조심 여동생 죽음하고 전혀 상관없음
양돌석 2018-12-06 (목) 17:46
이재명 언급하는것은 자유지만.. 그것이 결국 민주당 , 문재인대통령 지지율 하락한다는 것은 알아두세요.. 역으로 자유당이 오른다는..... 자유당 지지율이 오르는것이 좋습니까? 아니면 경찰 조사 중인 사건을 계속 언급하면서 자중지란으로 치닫기 원하세요 ?
     
       
hikaru1 2018-12-06 (목) 17:47
이재명 탈당시키면 끝날일이죠 시의원은 당의 이미지를 실추했다면서 의혹만으로 바로 출당 시키던데

말입니다. 왜 이재명은? 이런 공정하지 못한 태도를 보이니 당 지지율이 떨어지는거죠 다른 이유 없음
패천일검 2018-12-06 (목) 17:56
박사모 들어가서 한다는 말이 동생 디스하고 당시 새누리의 희망이던 반기문 내리치고 친박이던 황교안 밀어주는 발언을 했더만요 이렇게 이용당하는데 이게 지식인이라고 할수 있습니까
양돌석 2018-12-06 (목) 17:57
이재명 탈당 시킨다면 끝일까요? 다음은 누구일까요 ? 적폐들이 가만히 있을까요?  왜 이런말이 나오는지 궁금하시면 다스뵈이다 41화 보시길...  40화 인가?  ㅎㅎ
     
       
글쓴이 2018-12-06 (목) 18:05
그다음이 누군데요 말해보세요
     
       
hikaru1 2018-12-06 (목) 18:06
김어준의 그 논리는 전제부터 잘못 잡고 있는게 다른 대선후보와 이재명은 공격하는 주체가 완전 다릅니다.
     
       
글쓴이 2018-12-06 (목) 18:16
누군지 이야기좀
     
       
xinn 2018-12-06 (목) 18:19
이재명 지지자들은 왜 자꾸 쉐도우복싱을 하는지...'다음은 박원순 차례' 같은 헛소리 좀 안봤음 싶네요. 누가 프레임을 만들고 있나요?
          
            
글쓴이 2018-12-06 (목) 18:29
김어준같은 애들이 만드는것 같음 이쯤된다면
     
       
Soul4li 2018-12-06 (목) 19:06
다음 누굴까요

이재명같은 사람은 더이상 안보이는데
어린왕자 2018-12-06 (목) 18:03
실제로 박씨가 보여준 재선씨의 2002년부터 2012년까지의 건강보험 급여 내역엔 안과와 이비인후과 등을 다닌 기록밖에는 나와 있지 않았다.

도대체 이재명과 외부자들에서 진중권이 말하는 2007년부터 조울증 알았다는 근거가 뭔가?

대한민국 일반국민이 건강보험급여내역서에 안나오는 진료가 가능하긴 한가?
     
       
패천일검 2018-12-06 (목) 18:18
정신과는 사람들이 기피해서 비급여로 하는 경우도 종종 있습니다 재판 진행중이니 지켜보면 알겠죠
          
            
글쓴이 2018-12-06 (목) 18:31
답변좀 해주세요
               
                 
패천일검 2018-12-06 (목) 18:42
조사 진행중입니다 여기서 우리가 왈가왈부해봐야 결과가 뒤집히지도 않습니다
물고늘어지지 마시고 결과 기다려 보시죠
계속해서 물고늘어지면서 깍아내리는 행태를 보면 알바로 밖에 안보입니다
                    
                      
글쓴이 2018-12-06 (목) 18:49
뭘 기다려요 ㅋㅋㅋ 최소 2년인데요 최종 결과 나오려면 하나 물어봅시다 1심결과에서 이재명이가 지면 인정하실겁니까?
                    
                      
글쓴이 2018-12-06 (목) 18:50
기다리라고 하고 민주당 지도부도 기다리자는 입장입니다마는 안희정은 왜 칼 제명이었을까요?
                         
                           
지붕이 2018-12-07 (금) 02:03
안희정은 본인이 나간거 아녔나요???
          
            
어린왕자 2018-12-06 (목) 19:57
그건 치료방법 치료받은 약이 비급여항목이 있는거지 
의사한테하는 진료가 비급여란건 들어보질 못함
어린왕자 2018-12-06 (목) 18:10
손꾸락들 다 튀어나와서 방어논리 지리네

그건 개ㄱㅇ 손꾸락들이 스토킹 괴롭히는데 해찬이 비서실장이나
진보스피커 민주당인사들이 모른척하니
2016년되서야 잠깐 몸담았던거고...그것도 회계부정지적해서 한달만에 나온걸
누구 지지잔지 엄청 우려먹네

진보쪽에서 상대를 해줬엇봐...4년이나 지나서까지 버티다 상대진영이 박사모까지 찾아갔겠냐고
손꾸락들...고인능역 지리네 ..종특인듯...
     
       
글쓴이 2018-12-06 (목) 18:30
김병관 의원한테 찾아가서 말했단 이야기도 있는것 같은데
          
            
어린왕자 2018-12-06 (목) 19:53
이해찬 비서관이였던 김태년에게 강제입원 녹취까지 들려줬는데 모른척...
한겨레 누구 기자 찾아가서 하소연해도 무응답
산들에꽃피네 2018-12-06 (목) 18:18
밝힐 것은 밝히고 가야죠.
미드미ek 2018-12-06 (목) 18:37
벌레야 벌레야 이만하면 많이 벌지 않았냐? 대표 갈라충
     
       
글쓴이 2018-12-06 (목) 18:38
증거도 없으면서 무슨 벌레니 알바니 거리샘
          
            
미드미ek 2018-12-06 (목) 18:44
박근혜때도 3일에 한번 내사니 감사니 했던거 지금이라면 할수 있다고 생각하나?  그리고 국민들 우습게 보지 마라. 작용에는 반작용이 따른다는걸.
               
                 
글쓴이 2018-12-06 (목) 18:48
제발 국민들 우습게 보지 마셈 부탁임 님들이 우숩게 보는듯  적폐들이 하는 짓거리라면 치를 뻘면서 왜 이재명한테는 관대함?
                    
                      
미드미ek 2018-12-06 (목) 18:56
부모에게 패륜적인 욕을 하고 그걸 철학적인 표현이라고 한 여자다.
     
       
글쓴이 2018-12-06 (목) 18:41
꾸락이들이나 이재명 쉴드 치거나 비판 하는사람 작세로 모는 사람들이더 문제 같음
정서순화 2018-12-06 (목) 18:45
저런게 형수니 뒈진 형도 어떤 놈인지 알겠네.
     
       
Soul4li 2018-12-06 (목) 19:07
역시 그 지지자들은 그 도지사랑 말투부터 비슷하네

댓글보니 어떤놈인지 알겠다
     
       
예의범절 2018-12-07 (금) 00:29
안돼졌어요 왜 죽은 사람으로 만들지 ㄷㄷㄷ
김철호1 2018-12-06 (목) 23:31
이새끼 요즘 참 맘에 않드네 자한당 먹여 살리고 있는 이재명 ㅋㅋㅋ  게다가 알게모르게 존나 얍샵하고 ..

차라니 일관성 있게 나가면 성격이라고나 말하지
양돌석 2018-12-07 (금) 13:09
필요이상의 이재명의 언급은 민주당 나아가서 문대통령 지지율을 떨어뜨리고 자한당의 지지율을 올려주는 먹이감이 됩니다. 10자국 떨어져서 냉정하게 생각합시다. 과연 현정부에게 도움이 될까 ? 정치 혐오, 불신을 만들어내는 프레임이 도움이 되지않알까? 눈감고 있으라는 소리는 아닙니다. 냉정하게 판단해보세요. 적폐 뉴스 vs 이재명 어느 추가 무거운지 ?
봉래산 2018-12-07 (금) 16:47
이 아줌마 안봐도 뻔하구만
   

(구)회원게시판
회원게시판  일간댓글순 | 일간추천순 | 일간조회순 | 주간댓글순 | 주간추천순 | 주간조회순
 
  • 시사제외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필독] 회원게시판 이용안내 및 게시물 삭제 안내 eToLAND 08-06 0
 [안내] 사이트 속도나 이미지 로딩 속도가 느릴 때 안내 eToLAND 08-06 0
 [필독] 게시물 및 댓글 작성시 욕설/반말/인신공격/비방 제재처리 안내 eToLAND 08-06 0
 [안내] 정치/시사 관련 내용은 시사게시판에 등록바랍니다. eToLAND 08-06 0
49198 [잡담]  노대통령 국민장때 장군들 한명도 안가. 김윤이 08:18 0 93
49197 [일반]  간밤에 비가 왔군요... (1) 최종흠 08:12 0 54
49196 [일반]  tm-ac1900(ac68u) 공유기가 벽돌이....!! 옹느랑 08:05 0 59
49195 [잡담]  오늘 안개 장난 아니네요. 블록틱스 08:02 0 50
49194 [일반]  다음과 네이버의 동영상 화질이 왜 다른가요? (4) 춘하태평 07:55 0 95
49193 [일반]  팬히터 써보신분 계시나요? eeeto 07:29 0 79
49192 [일반]  "문재인 대통령님 '문우당' 살아 있습니다" (3) 이미지첨부 봉래산 07:06 0 328
49191 [일반]  오늘의 날씨입니다 ~ 미세먼지 심합니다 ㄷㄷ (1) 이미지첨부 시티은행 07:00 0 159
49190 [잡담]  출근했습니다!! (1) 굿모닝입니다 06:53 1 93
49189 [날씨]  12/17 대기질 지수 (3) 이미지첨부 o어나니머스o 06:34 1 147
49188 [정치]  이런 견자들; 의원 의원정수 확대 (4) 상숙달림이 06:23 0 255
49187 [고민]  케이블 유지보수 기사인데 억울한 경우가 생겨서 질문드립니다. (5) 유클립스 06:21 0 283
49186 [정치]  의원 증원 천벌받을것 ; 연동형 비례대표 30-100 증원 예상 (3) 상숙달림이 06:12 0 202
49185 [방송]  김어준의 다스뵈이다 43회 미의회 사용법, 영리병원 그리고 삼바저주 (1) 새날 05:21 0 119
49184 [단문]  自由主義(자유주의)와 民主主義(민주주의)를 순수 한글로 바꾼다면? (9) 델몬트 04:52 1 185
49183 [잡담]  박항서, "난 영웅 아닌 평범한 지도자"... "벤투에 한 수 배운다" 이미지첨부 상숙달림이 04:50 0 265
49182 [잡담]  직구 해보신분들 질문 하나 드립니다.. (10) 싹뚜기 03:54 0 378
49181 [잡담]  직사각형 한 변의 길이 좀 구해주세요^^;; (4) 코리b 02:52 0 407
49180 [정치]  제가 뒷통수를 걱정하는 이유 (3) 디스한갑 02:50 0 564
49179 [일반]  [사설]삼성과 같은 분식회계인데 경남제약만 상장폐지하나 (8) 이미지첨부 전사abj 02:45 0 306
49178 [일반]  다들 잊고 있는데...박근혜를 지켜야 합니다. (38) 라지오오 02:44 0 716
49177 [일반]  "세계가 화웨이에 문 걸어잠갔다" 유럽 대형 통신사들도 등돌려 (2) 이미지첨부 전사abj 02:42 0 525
49176 [일반]  지금 이명박지지자들은 중립적인게 맞죠 (1) 니라하람 02:31 0 306
49175 [정치]  자유한국당 이대로 몰락할 것인가? (6) 이미지첨부 장마철소낙비 02:29 0 613
49174 [일반]  큰일남 ㅠㅠ (10) 이미지첨부 월급루팡 02:02 1 693
49173 [잡담]  다리가 아픈데 헬스를 다녀도 되나요? (14) 네네네네넨네 01:54 2 450
49172 [일반]  옛날에 문재인 대통령은... 이미지첨부 장마철소낙비 01:50 0 481
49171 [잡담]  아이고 이시간까지 회사서 뭐하는지 모르겠습니다. (5) 밤하늘달별 01:50 2 434
49170 [일반]  이번주는 박사모부대인가... (1) 이미지첨부 도박단 01:47 0 421
49169 [일반]  인간 머리이식 프로젝트 어찌 됐나요? (19) 아파카트 01:22 0 578
 1  2  3  4  5  6  7  8  9  1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