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으로 | 로그인 | 무료회원가입 | 포인트적립방법 및 계급정책 
자동
회원가입 | 아이디 · 비밀번호 찾기
   
[감동]

따뜻한 하루중...

글쓴이 : ZI마스터 날짜 : 2018-02-12 (월) 16:19 조회 : 1936
남들과 조금 다를 뿐입니다



안녕하세요?
지난 따뜻한 하루 편지에서 읽은 난임 부부 이야기에
남겨진 많은 따뜻한 댓글에 저도 용기를 얻고
이렇게 사연을 드립니다.

저는 특수학교에서 아이들을 가르치는 교사입니다.
남들과 틀린 아이들이 아니라 남들과 조금 다른
아이들을 가르치고 있습니다.

장애아동을 가르치는 특수학교 교사들은 생각하시는 것처럼 
넓은 이타심과 봉사 정신으로 아이들을 대하는 것은 꼭 아닙니다.
다른 교사들과 똑같이 철저한 직업윤리로 학생들을 가르치고 
학생들이 사회로 진출하는 것을 돕고 있습니다.

일부 사람들은 저희 아이들을 치료가 필요한 '환자'로 봅니다.
하지만 분명한 것은 저희 아이들은 교육이 필요한 '학생'입니다.
간혹 나의 소중한 학생들을 마치 정신질환자처럼 대하는
사람들의 행동을 보면 너무 힘들고 슬픕니다.

장애 학생들은 비장애 학생들보다 현장학습이 많은 편입니다.
더 많은 상황에서 더 많은 사람과 만나게 하기 위해서입니다.
특히 현장학습을 갈 때는 사회화 훈련의 목적으로
대중교통을 많이 이용하는 편입니다.

그러던 어느 날 아이들과 함께 지하철에서 내렸는데
한 취객이 내지른 말은 너무나 충격이었습니다.

"비켜! 이, 병XX"

그러고 휙 가버리는 취객에게 사과를 받기는커녕 한마디 
항의도 못 한 저는 그 자리에 주저앉아 그만 울고 말았습니다.
아직 교사가 된 지 2년밖에 되지 않은 저에게 
다른 선임 선생님들께서 예전보다는 나아진 것이라고 
위로해 주었습니다.

저의 짧은 편지가 따뜻한 하루를 통해서 소개된다면 
아이들에게 해 주고 싶은 말이 있습니다.

'선생님은 너희가 있어 너무 행복하고 너희를 너무 사랑해 
그리고 앞에서는 나약한 선생님이 되지 않을 거야. 
너희들을 내 소중한 학생들이니깐'



매주 1회 여러분의 보내주신 사연으로 진행되는
'따뜻한 말' 캠페인을 통해서 함께 미소를 띠어 보세요.
그리고 아프고 힘든 사람에게도 용기를 주세요.

여러분의 남겨주신 따뜻한 댓글은 우리 주변에 
위로와 용기가 필요한 사람들에게 전달되어
큰 힘이 될 것입니다.


# 오늘의 명언
나는 한 인간에 불과하지만, 오롯한 인간이다. 
나는 모든 것을 할 수는 없지만, 무엇인가 할 수 있다. 
그러므로 나는 내가 할 수 있는 것을 기꺼이 하겠다.
- 헬렌 컬러 -
Ⅰ.출석체크 50∼100Point
Ⅱ.첫 댓글쓰기 50Point
Ⅲ.첫 글쓰기 100Point
Ⅳ.포인트충전소 링크클릭 50Point
Ⅴ.이토 프사는 가로-세로 58px
Ⅵ.이토 치나미 v (mide-476)
ZI마스터님이 작성하신 다른 글

   

    (구)유머엽기 | (구)유익한정보 | (구)동물/식물
유머게시판  | 일간추천순 | 일간조회순 | 일간댓글순 | 주간추천순 | 주간조회순 |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필독] 댓글 작성시 욕설/반말/인신공격/비방 강력 제재처리 안내 (31) 이토렌트 07-19 37
 [안내] 사이트 속도나 이미지 로딩 속도가 느릴 때 안내 (5) 이토렌트 03-20 28
 [필독] 유머엽기 게시판 이용안내 및 게시물 삭제 안내 (06/19 수정) (1) 이토렌트 06-19 10
137 [감동]  김보름 선수 사과 잘 봤습니다 소리O (9) 알바트로스5 00:21 0 3659
136 [감동]  남자하키 경기마치고 짐팩 감독의 눈물..jpg (1) 스샷첨부 라이벌리 00:17 8 3363
135 [감동]  힐링캠프 법륜스님의 즉문즉설 (4) 하데스13 02-20 12 1760
134 [감동]  문문(Moon Moon) 결혼(Marriage) 이번생은 처음이라 ost 피아노 연주 소리O (4) 뮤직맨쏠 02-20 10 1506
133 [감동]  인성과 미모 모두를 갖춘 개념녀 .jpg (2) 시티은행 02-20 13 7929
132 [감동]  언행일치 레전드 .jpg (8) 시티은행 02-20 23 5854
131 [감동]  강은비가 생각하는 남성 군복무 가산점 (36) BY땅콩 02-20 28 4569
130 [감동]  곽도원, 이윤택에게 복수! (찬조 출연 오달수) (7) 씨네리 02-20 9 3882
129 [감동]  빙산연맹하고는 다른 양궁협회 (6) 하데스13 02-20 28 3986
128 [감동]  사복 차림의 컬링 국가대표 선수들 (11) 스샷첨부 마블러스 02-20 4 6962
127 [감동]  펔킹보름 근황 (7) 이ㅏ이이이 02-20 10 6911
126 [감동]  따뜻한 하루중 ZI마스터 02-20 0 1352
125 [감동]  밥데용 인성. (2) 달콩이1 02-20 4 4900
124 [감동]  "미투운동"에 관한 사유리의 일침 (103) 하데스13 02-20 81 8595
123 [감동]  다시보는 양궁협회가 대단한 이유.jpg (10) 노랑노을 02-20 25 5507
122 [감동]  돈이 없어 손자에게 조던 신발을 사주지 못한 할머니... (9) 스샷첨부 無答 02-20 9 6059
121 [감동]  노선영 선수가 가지고 있는 이번 올림픽의 의미.jpg (13) 스샷첨부 시사 02-20 35 8611
120 [감동]  만족스러운 안경 누나 (15) 조선족마누라… 02-20 19 11049
119 [감동]  작품에 흑인이 너무 많이 나오는거 같아요. 백인도 넣어주세요.jpg (6) 노랑노을 02-19 29 7885
118 [감동]  한 평생을 함께 보낸 부부 .jpg (9) 시티은행 02-19 11 6824
117 [감동]  평생 할만한 사업이지 .jpg (13) 시티은행 02-19 15 8020
116 [감동]  뺑소니 사고 목격하자 20분 추격해 검거 도운 시민 [기사] (3) JYLE 02-19 1 2808
115 [감동]  어느 매장의 갑질금지 안내판 .jpg (14) 시티은행 02-19 14 7069
114 [감동]  프로골퍼가 경기를 중단한 이유 .jpg (4) 시티은행 02-19 18 7870
113 [감동]  진정한 MVP .jpg (5) 시티은행 02-19 18 6476
112 [감동]  최악 조건에서도 의대 합격한 학생.. (9) 스샷첨부 아트람보 02-19 25 7394
111 [감동]  키다리 아저씨 .jpg (2) 시티은행 02-19 22 3862
110 [감동]  소방관님들 소리O 8블리즈♡ 02-19 1 1451
109 [감동]  뺑소니 사고 목격하자 20분 추격해 검거 도운 시민 .. (1) yohji 02-19 2 3241
108 [감동]  국제 미인대회 우승자 일본 여성 (23) 스샷첨부 생나기헌 02-19 103 26554
 1  2  3  4  5 다음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