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으로 | 로그인 | 무료회원가입 | 포인트적립방법 및 계급정책 
자동
회원가입 | 아이디 · 비밀번호 찾기
   
[기타]

갑자기 분위기 싸해진 골든 글로브 시상식장

글쓴이 : 하데스13 날짜 : 2018-01-14 (일) 03:29 조회 : 6991




e_1938032450_413586da846c4ae49a53b67f35c28341d7f078d7.png

1.jpg

2.jpg

3.jpg

4.jpg


    (기예르모 델 토로 / 크리스토퍼 놀란 / 리들리 스콧 / 스티븐 스필버그)


1.jpg

2.jpg


                        나탈리 포트만이 만든 영화 평가


e_2400493384_093956c588209dfbb75339acc5145ee5e0250c47.png


하데스13님이 작성하신 다른 글

시로요 2018-01-14 (일) 03:31
헐리웃 대표적인 꼴페미

헤르미온느/나탈리
     
       
씨베 2018-01-14 (일) 03:39
헤르미온느도 저랬나요??
          
            
시로요 2018-01-14 (일) 03:47
헤르미온느가 대표적인 헐리웃 꼴페미임
               
                 
강토322342 2018-01-14 (일) 04:09
하아.......1편의 그 앙증맞던 귀요미가 왜......ㅠㅜ
               
                 
loose 2018-01-14 (일) 05:07
허위사실 유포하지 마세요. 헤르미온느와 같은 경우는 양성평등입니다. 페미가 아니죠
                    
                      
sdfl2343 2018-01-14 (일) 09:21
엠마 왓슨 스스로 페미니즘을 주장하는데 loose님은 어떠한 측면에서 양성평등이라 보시는 건지요? 페미가 아니라 양성임을 자각하시는 거 보니 서로가 별개인 건 아시는 것 같은데... 말 그대로 페미니즘과 이퀄리즘은 다릅니다. 엠마 왓슨의 연설을 보면 오로지 여권 신장만이 나옵니다. 혹시 제가 모르는 면이 있다면 가르침 부탁할게요.
                         
                           
loose 2018-01-14 (일) 14:33
http://widerstand365.tistory.com/168

엠마왓슨 다보스포럼 전문입니다. "gender equality"을 추구한다고 되어있습니다. 연설문의 HeForShe 캠페인 자체가 양성평등을 위한 캠페인이고요.

http://news.khan.co.kr/kh_news/khan_art_view.html?artid=201503091625541&code

다른 뉴스를 보면, "페미니즘의 정의는 남성과 여성이 동등한 권리와 기회를 가져야 한다는 것"이라고 말하고 있습니다. 국내 꼴패미처럼 여권 신장만 주장하지 않습니다.

그리고 주장하는 (젠더) 이퀄리즘이란 말은 없는 말입니다.

https://namu.wiki/w/%EB%82%98%EB%AC%B4%EC%9C%84%ED%82%A4%20%EC%84%B1%20%ED%8F%89%EB%93%B1%EC%A3%BC%EC%9D%98%20%EB%82%A0%EC%A1%B0%20%EC%82%AC%EA%B1%B4
                         
                           
sdfl2343 2018-01-14 (일) 16:14
알려주셔서 고마워요. 다만 제가 좀더 덧붙이자면 투자를 하라고 권유할 때 너에게 도움이 되었으면 한다면서 권유를 하지 절대 너의 돈을 갖고 갖고 싶다면서 투자를 권유하진 않습니다. 언급하신 소위 꼴페미도 외치는 주장은 양성평등 하 여권신장입니다. 출처에 남겨주신 연설에서 양성평등을 주장한다지만 엠마 왓슨양이 페미니스트 관련 행사 외에 남성신장 포럼 등에 참여한 모습을 보신 적이 있으신가요? 연설에서 언급으로 그치지않고 직접 참여해서 양성이 동등하게 발전하는 취지에서요. 혹시 있다면 이퀄리즘처럼 좋은 가르침 바랍니다. 이퀄리즘에 대한 지식은 감사히 잘 알아둘게요. 알려줘서 고마워요.
                         
                           
loose 2018-01-14 (일) 19:45
개념을 이해하지 못하시는거 같은데, 양성평등이란 남자와 여자의 권리 둘 다를 위하는 것입니다. 님이 말하는 남성신장을 위한 행사도 위 행사에 포함되는 행사라는 것이죠.
                         
                           
sdfl2343 2018-01-14 (일) 22:17
재미있으시네요... loose님이 알려주신 연설은 이미 널리 퍼졌기에 보편적으로 알고 있는 엠마 왓슨의 연설입니다. 분명 연설에서는 양성평등을 지향했지요. 하지만 제가 덧글에서 언급한 바는 엠마 왓슨이 꾸준히 페미니스트 행사에 참여한 바에 비례하여 남성신장을 위한 행사에도 참여하여 실질적으로 양성평등을 추구했는가를 여쭈어 본 것입니다. 제 글이 어려우셨는지요? 말은 쉽지만 행동은 다르지요. 제가 loose님께 가르침을 바라는 바는 연설에서 양성평등을 추구한다는 외침 혹은 주장에서 더 나아가 실질적으로 그 외침 혹은 주장을 행하였는가를 배우고 싶다는 것입니다. 저보다 아시는 게 많을 거같아 간단히 요하자면 엠마 왓슨이 페미니즘 행사에 참여한 경우는 많습니다. 하지만 남성신장을 위한 행사에 참여한 적은 없지요. 저는 이 부분이 양성평등을 지향하는 자의 태도에 맞지 않는다고 생각하지만 loose님의 관점과 다르다면 그 점은 존중할 수 있습니다.
                         
                           
loose 2018-01-14 (일) 23:47
일단 님이 생각하는 페미니즘은 저나 엠마 왓슨이 주장하는 페미니즘과 상당히 다르다는 사실을 확인하였습니다.

일찍이 왓슨은 패미니즘은 여성이 스스로 선택할 권리를 가지는 것이며, 남을 증오하거나 억누르는데 사용해서는 안된다고 인터뷰한바 있습니다.

그리고 님이 주장하는 여성들의 권리만을 위하는 페미니스트 행사들에 왓슨이 참석한 바는 없습니다. 여성과 남성이 동등하게 평등해지는 행사에 참석하였지요. HeForShe는 UN에서 남성과 여성의 동등한 평등을 지향하는 가장 큰 캠페인 중에 하나입니다.

엠마 왓슨은 성 차별주의자가 아닙니다. 님이 주장하는 여성만의 권리를 주장하는 행사에 참여한 적도 없고, 남성만의 권리를 주장하는 행사에 참여하지도 않을겁니다.
     
       
뽀미는귀요마 2018-01-14 (일) 04:38
아무리 싫어도 본명은 말해주시지. 엠마 왓슨이라고 ㅋㅋㅋㅋㅋㅋㅋㅋ
     
       
으어니 2018-01-14 (일) 16:14
그 둘에 더한 꼴페미가 엠마스톤
엠마스톤도 유명한데 빠뜨리셨네요
엠마왓슨은 거기에 더해서 탈세혐의자
소주랑닭똥집 2018-01-14 (일) 03:44
나탈리포트만 토르에서 존내 이쁘게 봤는데
산돌마을 2018-01-14 (일) 03:49
지능문제 맞는 듯...
강토322342 2018-01-14 (일) 04:10
아니 그럼 지가 여감독과 같이 영화 찍던가....
찍은거 보면 죄다 잘나가는 남자 감독들과만 찍더만 왜 이제와서......
     
       
구르는곰 2018-01-14 (일) 04:51
여감독이랑 같이 찍으려고 마블 제작자들한테 항의 했다가 토르 하차함.
그리고 나탈리가 나온 영화는 자기가 직접 감독ㅡ 출연까지 한거.
시상식장에서 여감독 차별 문제 언급한거.
이로 결론내 볼때. 여지껏 자기가 잘나간게 자기가 잘해서. 자기 영향력이 있다고 생각하고.
결국 자기 과신으로 감독까지 함.
근데 위에 평점이 10점 만점에 6점 정도.
NalPPA 2018-01-14 (일) 04:10
종교네 거의
pamir 2018-01-14 (일) 04:56
영화를 캐서린 비글로우 만큼 만들어봐, 상을 안 주나~
아드리안블루 2018-01-14 (일) 08:12
개인적으로 별로 안좋아하지만 소피아 코폴라도 꽤나 감독상 작품상 후보로 자주 거론되고 있죠.
나탈리 포트만은 총체적으로 사상이 이상한 애라 그냥 영화외적으로는 관심을 안주는게 좋다고 생각합니다.
감사감사감사… 2018-01-14 (일) 09:19
믿고 걸러야겟다.
재정전문가 2018-01-14 (일) 13:04
잘만들면 왜 후보가 안돼
   

(구)유머엽기 | (구)유익한정보 | (구)동물/식물
유머게시판  | 일간추천순 | 일간조회순 | 일간댓글순 | 주간추천순 | 주간조회순 |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필독] 댓글 작성시 욕설/반말/인신공격/비방 강력 제재처리 안내 (31) 이토렌트 07-19 37
 [안내] 사이트 속도나 이미지 로딩 속도가 느릴 때 안내 (5) 이토렌트 03-20 26
 [필독] 유머엽기 게시판 이용안내 및 게시물 삭제 안내 (06/19 수정) (1) 이토렌트 06-19 10
65769 [정보]  [이슈+] 불확실성 제거… 가상화폐 흔들던 '큰손'들 위축될까? [기사] JYLE 05:04 0 1
65768 [기타]  영하 67도까지 떨어진 야쿠츠크.. 샤방사ㄴr 04:59 0 151
65767 [기타]  흔한 반도국의 ㅊㅈ 생각 甲. 스샷첨부 영길사마 04:58 0 221
65766 [동물]  고양이 약올리기 마스터.gif 일검혈화 04:49 1 246
65765 [동물]  좋아하는 인형 만난 견공…그 사랑스러운 반응(영상) [기사] JYLE 04:46 0 149
65764 [후방]  잠못이루는 새벽반 핫바디.. (1) 샤방사ㄴr 04:24 2 835
65763 [유머]  밥이 어디로 들어가는지 모르는 상황 (3) 레시탈 03:53 0 1042
65762 [동물]  얼굴 무슨 동물 상이야?.jpg (1) 솔나무 03:36 0 966
65761 [기타]  비트 코인 폭락 미국에서 자살 방지 핫라인 개설 스샷첨부 우연일리없어 03:21 1 1494
65760 [영상]  멍이의 스노우 터널 소리O (1) Runari 03:09 5 681
65759 [유머]  프로와 아마추어의 차이 .jpg (4) 천마신공 03:09 7 1919
65758 [유머]  아들 물놀이 시켜주는 어머니 .jpg (4) 천마신공 03:05 4 1621
65757 [기타]  백화점 승강기 사고 .jpg (3) 천마신공 03:03 5 1760
65756 [사회]  그때는 맞고 지금은 틀리다 .jpg (6) 천마신공 03:01 0 1444
65755 [엽기]  긴급입수 단독 뉴스 속보 .jpg (11) 천마신공 02:53 13 2113
65754 [사회]  "별장에 MB 테니스장 만들어..현대건설 직원이 관리" (1) huneid 02:53 0 867
65753 [기타]  진지한 패션쇼.gif (2) 솔나무 02:45 1 1834
65752 [기타]  러블리즈가 1위를 못하는 이유.jpg (3) 솔나무 02:43 2 2034
65751 [사회]  나경원 "20만 명은 조직된 거다" (10) 샤방사ㄴr 02:36 0 1966
65750 [감동]  "46년 전 배운대로"...jpg (3) 천마신공 02:36 8 1669
65749 [기타]  남친 아내한테 폭행 당했습니다.jpg (6) 솔나무 02:35 2 2393
65748 [기타]  깔끔한 피씨방 간판 (9) 솔나무 02:28 5 2423
65747 [유머]  키 작은 남자들 희소식 (7) 스샷첨부 김개똥님 02:26 2 2567
65746 [유머]  헬조선 국방의 의무 (5) 하데스13 02:20 9 1596
65745 [후방]  서양녀들의 유서 깊은 장난.. (9) 샤방사ㄴr 02:09 6 3421
65744 [기타]  3사드라마 시청률경쟁 치열했던 시기 (3) 너만알고있어 02:08 2 1811
65743 [유머]  뉴질랜드에 생긴 조형물 (3) 스샷첨부 정땡 02:04 6 2434
65742 [기타]  들어올리기.gif (2) 양달희 01:58 5 1654
65741 [영상]  U23 카타르전 하이라이트&현지반응 소리O 점심뭐먹지 01:55 3 1305
65740 [엽기]  적폐 호로곤이 축협 망치는 과정 (1) 스샷첨부 huneid 01:42 11 2642
 1  2  3  4  5  6  7  8  9  1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