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으로 | 로그인 | 무료회원가입 | 포인트적립방법 및 계급정책 
자동
회원가입 | 아이디 · 비밀번호 찾기
   
[정보]

더 똑똑하게 더 빠르게…20분 빨라진 ‘스마트 출국’ [기사]

글쓴이 : JYLE 날짜 : 2018-01-14 (일) 03:32 조회 : 3678
“스스로 짐을 부치는 등 스마트 기기를 적극 활용하면 출국 시간을 20분가량 줄일 수 있죠.”

오는 18일 문을 여는 인천국제공항 제2여객터미널(T2)을 미리 들여다봤다. 공항에서의 20분은 많은 일을 할 수 있는 마법 같은 시간이다. 2터미널에서는 스마트 기기가 그 20분을 벌어준다. 출국장 중앙에 줄지어 설치된 무인탑승수속단말기(키오스크)에 여권을 스캐닝하면 탑승권이 출력된다. 해외로 보낼 짐에 부착하는 수하물 태그도 직접 출력할 수 있다. 이 태그를 직접 짐에 붙인 후 키오스크 뒤에 놓인 ‘셀프 백 드롭’( Self Bag drop )을 통해 탁송할 수 있다. 탁송을 위해 카운터 직원의 도움을 받아야 하는 1터미널(T1)과는 다른 부분이다. 모바일로 세관 신고를 하는 등 2터미널의 스마트 시스템을 적극 활용하면 출국 시간이 평균 20분 단축된다고 공항 관계자는 설명했다.

2터미널은 작은 부분까지 ‘스마트’해졌다. 곳곳에 자동으로 길을 안내하는 ‘U보드’가 설치돼 있었다. 쇼핑하고 싶은 장소를 누르면 현재 위치에서 그곳까지 가는 방법과 걸리는 시간이 표시된다. 주차해 놓은 차량도 쉽게 찾을 수 있다. 위치를 확인할 수 있는 기기가 곳곳에 놓였고, 요금 정산까지 가능하다. 주차 구획의 폭도 1터미널보다 0.2m 넓은 2.5m로 설계됐다. 비행기 출발 및 도착 시간 등을 알리는 운항정보표출시스템은 해당 국가의 현지어로도 지원된다. 각종 정보가 ‘한국어-영어-현지어(25개 국가)’ 순으로 화면에 떴다.

이용객 입장에서 동선을 최소화한 점도 눈에 띈다. 대중교통이 보다 가까워졌다. 입국장에서 나와 한 층 아래에 있는 제2교통센터까지 59m에 불과하다. 제1교통센터까지 233m 떨어져 있는 1터미널과 비교하면 2터미널에서는 더 빠르고 편리하게 버스나 공항철도 등을 탈 수 있다. 또한 2터미널은 실내 대합실이 있어 계절에 따라 더위나 추위를 피해 쉬다가 버스에 탑승할 수 있다. 승객들은 동쪽과 서쪽에 1개씩 있는 통합형 매표소와 중앙에 있는 무인 키오스크 24대를 통해 편리하게 교통편을 선택할 수 있다.

여권을 잃어버리거나, 집에 두고 오는 등 예기치 못한 민원 상황이 발생했을 때 고민하지 말고 무조건 2층 중앙으로 향하면 된다. 이곳에 들어선 정부종합행정센터에서 원스톱 행정서비스를 제공한다. 예방접종실, 해외여행질병정보센터, 출입국민원실과 자동출입국등록센터, 세관, 영사민원센터, 병무민원센터, 유실물센터 등이 집결해 있다. 1터미널에서는 각 기관의 민원실 위치가 분산되어 다소 불편했다.

팔도강산 맛집도 한데 모였다. 지하 1층 식당가에 ‘한식 미담길’이 들어선다. 비빔밥 맛집 전주가족회관, 김치찜 맛집 서대문 한옥집, 광장시장 맛집 순희네 빈대떡, 북창동 순두부, 의정부 부대찌개 전문 오뎅식당 등이다. 2016년 선풍적인 인기를 끌며 국내에 상륙한 ‘쉐이크쉑’ 햄버거 매장도 입점했다. 외국인에게 친숙한 브랜드뿐 아니라 우리 고유의 음식 문화도 소개한다는 취지다. 1터미널 식당가와 어떤 차이를 만들어 낼지 기대되는 대목이다.

현재 대한항공과 에어프랑스, KLM 네덜란드항공, 델타항공 등 4개사가 들어와 있는 2터미널을 이용할 때 주의해야 할 대목이 있다. 이들 항공사를 이용하는 여행객들은 당연하게 2터미널로 가면 된다.

문제는 공동운항(코드셰어) 항공권을 구매한 경우다. 항공사들은 취항 노선 확대와 항공권 판매 증대 등을 위해 타 항공사의 좌석을 빌려 자사 항공권으로 판매한다. 이는 항공권 구매 항공사와 여객기 운항 항공사가 다를 수 있다는 의미다. 터미널을 착각할 소지가 있다. 특히 대한항공은 2터미널 식구 외에도 1터미널의 23개 항공사와 공동운항하고 있다. 예를 들어 대한항공에서 항공권을 구매했지만 운항 항공사가 아랍에미리트항공일 경우 1터미널에서 수속 및 출국심사를 받아야 한다. 반대로 아랍에미리트항공에서 항공권을 구매했지만 대한항공 공동운항 탑승권이라면 2터미널을 이용해야 한다.

오도착을 방지하기 위해 항공권 예약 시 제공되는 e티켓에 터미널 정보 표기가 강화된다. e티켓에 적혀 있는 터미널을 꼼꼼하게 확인해야 혼선을 방지할 수 있다. 인천공항공사는 항공사 및 여행사와 협력해 출국 하루 전과 3시간 전에 터미널 안내 문자를 발송할 계획이다.

기민도 기자 key 5088@ seoul . co . kr
來日..
JYLE님이 작성하신 다른 글

지혜의나무 2018-01-14 (일) 16:17
글로만 읽어서는 큰 차이를 모르겠네요.
실제로 사용하게 되면 차이를 느끼겠지만....
   

(구)유머엽기 | (구)유익한정보 | (구)동물/식물
유머게시판  | 일간추천순 | 일간조회순 | 일간댓글순 | 주간추천순 | 주간조회순 |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필독] 댓글 작성시 욕설/반말/인신공격/비방 강력 제재처리 안내 (31) 이토렌트 07-19 37
 [안내] 사이트 속도나 이미지 로딩 속도가 느릴 때 안내 (5) 이토렌트 03-20 26
 [필독] 유머엽기 게시판 이용안내 및 게시물 삭제 안내 (06/19 수정) (1) 이토렌트 06-19 10
65769 [정보]  [이슈+] 불확실성 제거… 가상화폐 흔들던 '큰손'들 위축될까? [기사] JYLE 05:04 0 105
65768 [기타]  영하 67도까지 떨어진 야쿠츠크.. (2) 샤방사ㄴr 04:59 1 273
65767 [기타]  흔한 반도국의 ㅊㅈ 생각 甲. (2) 스샷첨부 영길사마 04:58 1 421
65766 [동물]  고양이 약올리기 마스터.gif (2) 일검혈화 04:49 1 332
65765 [동물]  좋아하는 인형 만난 견공…그 사랑스러운 반응(영상) [기사] JYLE 04:46 0 192
65764 [후방]  잠못이루는 새벽반 핫바디.. (1) 샤방사ㄴr 04:24 2 922
65763 [유머]  밥이 어디로 들어가는지 모르는 상황 (4) 레시탈 03:53 0 1112
65762 [동물]  얼굴 무슨 동물 상이야?.jpg (2) 솔나무 03:36 0 1010
65761 [기타]  비트 코인 폭락 미국에서 자살 방지 핫라인 개설 스샷첨부 우연일리없어 03:21 2 1549
65760 [영상]  멍이의 스노우 터널 소리O (1) Runari 03:09 5 699
65759 [유머]  프로와 아마추어의 차이 .jpg (4) 천마신공 03:09 7 1997
65758 [유머]  아들 물놀이 시켜주는 어머니 .jpg (4) 천마신공 03:05 4 1676
65757 [기타]  백화점 승강기 사고 .jpg (3) 천마신공 03:03 5 1816
65756 [사회]  그때는 맞고 지금은 틀리다 .jpg (6) 천마신공 03:01 0 1490
65755 [엽기]  긴급입수 단독 뉴스 속보 .jpg (11) 천마신공 02:53 13 2169
65754 [사회]  "별장에 MB 테니스장 만들어..현대건설 직원이 관리" (1) huneid 02:53 0 896
65753 [기타]  진지한 패션쇼.gif (2) 솔나무 02:45 1 1883
65752 [기타]  러블리즈가 1위를 못하는 이유.jpg (3) 솔나무 02:43 2 2086
65751 [사회]  나경원 "20만 명은 조직된 거다" (10) 샤방사ㄴr 02:36 0 2018
65750 [감동]  "46년 전 배운대로"...jpg (3) 천마신공 02:36 8 1709
65749 [기타]  남친 아내한테 폭행 당했습니다.jpg (6) 솔나무 02:35 2 2455
65748 [기타]  깔끔한 피씨방 간판 (9) 솔나무 02:28 5 2478
65747 [유머]  키 작은 남자들 희소식 (8) 스샷첨부 김개똥님 02:26 2 2631
65746 [유머]  헬조선 국방의 의무 (6) 하데스13 02:20 9 1626
65745 [후방]  서양녀들의 유서 깊은 장난.. (9) 샤방사ㄴr 02:09 6 3478
65744 [기타]  3사드라마 시청률경쟁 치열했던 시기 (3) 너만알고있어 02:08 2 1835
65743 [유머]  뉴질랜드에 생긴 조형물 (3) 스샷첨부 정땡 02:04 6 2476
65742 [기타]  들어올리기.gif (2) 양달희 01:58 5 1687
65741 [영상]  U23 카타르전 하이라이트&현지반응 소리O 점심뭐먹지 01:55 3 1324
65740 [엽기]  적폐 호로곤이 축협 망치는 과정 (1) 스샷첨부 huneid 01:42 11 2673
 1  2  3  4  5  6  7  8  9  1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