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기글 [09/20] (컴퓨터) 나눔합니다.  
검색
홈으로 |로그인 | 무료회원가입 | 포인트출석 | 포인트적립방법 및 계급정책 
자동
회원가입 | 아이디 · 비밀번호 찾기
[2018-09-20] 보험상담실
주차장에서 경미한 사고...
자동차보험 문의드립니다.
어린이(약 24개월) 보험설계 …
종신보험 좀 봐주시고 이걸 토…
실비보험 봐주세요.
실비보험 문의드립니다
암보험 추천해주세요
보험상담 좀 해주세요.
상해보험 가입문의
산재 보험 후 재 신청
   
[감동]

김연아의 위대함을 알 수 있는 우문현답 인터뷰

글쓴이 : Leego 날짜 : 2018-02-11 (일) 15:51 조회 : 39049
1.gif


- 마인드 컨트롤 요령이 있나?


"그 동안 많은 경기를 치루면서 부담도 많이 느껴봤고 긴장도 많이 했었다. 아직까지는 실감도 잘 안나고, 긴장이 아직 덜 된다.

시간이 또 지나면 모르겠지만 다른 사람들로 인한 부담감보단 내가 잘할 수 있을까, 내가 원하는 만큼 할 수 있을까 이런 걱정이 더 된다.

그런 걱정거리를 없애려면 그만큼 연습이 더 완벽하게 되어야 하고, 차근차근 준비가 된다면 그런 걱정없이 편안한 마음으로 내가 하던 대로 하면 된다는 생각으로 좋은 결과가 있을 거라고 믿고 싶다."




2.gif


- (어릿광대를 보내주오) 의상논란에 대해


"가장 중요한 건 경기력이다."



3.gif


- 2013 세계 피겨 선수권에 임하는 각오


"내가 얼마나 잘하느냐에 따라 올림픽 출전권 수가 늘어난다. 목표는 최소 2장이다. 나 혼자 출전하지 않고 후배들에게 올림픽이라는 큰 무대를 경험할 수 있는 기회를 주고 싶다."


4.gif


- 이번 올림픽이 러시아에서 열리게 되는데, 리프니츠카야에 대한 평가와 텃세가 어느 정도일지 걱정하는 사람들이 많다. 그에 대한 대책은?


"선수가 매번 잘할 수도 없고 매번 똑같은 기준으로 심사가 이루어지는 것도 아니다. 이런 것들은 내가 해결해야 할 문제가 아니다.

일단 내가 만족스러운 경기를 해야하고, 그에 따른 결과가 어떻게 나오든 받아들어야 한다. 내가 준비한 만큼 발휘하는 것이 중요하다."


5.gif



- 세계랭킹 1위로서의 김연아가 되기까지 포기해야 하는 것 중에 가장 싫었던 것은


"또래에 비해 일상에서의 자유가 없다는 것이 가장 아쉽다. 평범한 일상이지만 포기할 수 없는 것들. 포기하기에 소중한 것이기도 하다."


6.gif


- 실수를 연발하고도 200점을 넘긴 아사다 마오의 고득점 논란을 어떻게 생각하는가


"나는 심판이 아니기 때문에 내가 판단할 문제는 아니다."


7.gif


- 은퇴 후 평범한 20대로 돌아가게 된 소감


"완전히 다른 삶을 살게 될 거라 생각하니 기대가 되는 한편 두렵기도 하다. 그래도 걱정보단 기대가 더 큰 것 같다. 앞으로도 스포츠에서 계속 활동을 하고 있을 것이다.

피겨는 내가 제일 잘했던 것이고 제일 잘 아는 것인 만큼 끝까지 피겨를 놓지 않을 것이다. 후배들에게도 도움을 주고 싶다."


8.gif


- 다른 선수들의 잘못된 점프에 대해


"잘못된 점프가 결코 쉬운 점프는 아니다."


9.gif


- 목표가 올림픽 금메달인가?

"어느 누구에게든 올림픽 챔피언은 가장 높은 자리이다. 그 자리에 설 수 있었으면 좋겠다."


10.gif


- 트리플 악셀을 시도하지 않는 이유


"배웠던 적이 있다. 그 과정에서 부상을 당했었다. 트리플 악셀은 매우 어려운 기술이다. 익히는 데도 오랜 시간이 걸리는 기술이다.

지금 이 시점에서 새로운 기술을 익히는 것은 좋은 방법이 아니라고 생각한다. 내가 구사할 수 있는 기술을 다듬고 실수를 줄이는 것이 더 중요하다고 생각한다."


11.gif


- 선수생활 중 느낀 보람 또는 아쉬움이 있나


"세계 선수권 대회, 올림픽 등 많은 선수들이 목표로 하는 대회를 위해 열심히 훈련하며 좋은 성과를 얻었을 때 가장 보람을 느꼈던 것 같다.

힘들었던 순간들도 많았지만 그런 시간을 견디며 훈련을 했었기에 좋은 결과가 나왔다고 생각한다.

매 순간마다 후회를 남기지 않겠다는 마음으로 최선을 다하고자 노력했기 때문에 아쉬움이 남지는 않는다."


12.gif


- 다른 한국 스케이터들에게 올림픽에 나갈 기회를 줘야 한다는 책임감을 느낀다고 말한 적이 있다. 2014 올림픽 출전권 3장을 확보했는데 느낌이 어떤가?


"나는 이미 2010년 올림픽을 한국의 어린 스케이터와 함께 경험했다. 그 때 올림픽은 모든 운동선수들에게 가장 큰 대회이고 잊지 못할 경험이라고 느꼈다.

그래서 한국의 어린 스케이터들과 함께 다시 한번 경험하고 싶고, 그걸 성취하게 돼서 행복하다."



13.gif


- 선수생활은 언제까지 지속할 것 같나


"그런 질문을 받을 때마다 정확하게 답을 못드려서 죄송하다. 지난 월드 챔피언십 이후로 평창에만 열중하고 있다보니 개인적인 일에 대해 생각할 시간이 부족했던 것 같다.

이제 휴식을 취하면서 결정을 하게 될 것 같다. 아직 결정은 나지 않았지만 계속 하는대까지는 최선을 다해서 여러분께, 팬분들께 좋은 연기를 보여주고 싶다."


14.gif


- 리프니츠카야가 우승 후보로 거론되는데


"금메달이 누구냐, 은메달이 누구냐, 동메달이 누구냐 이런 이야기는 항상 있기 때문에 신경쓰지 않는다. 가장 중요한 것은 내가 잘하는 것이다."


15.gif


- 리프니츠카야의 연기를 봤는가


"리프니츠카야 뿐만 아니라 다른 선수들의 경기도 봤다. 내가 탈 경기장이라 눈에 익히려고 노력했다. 리프니츠카야에 대해 말이 많은데 의미가 다르다.

그는 시니어를 데뷔하지만, 난 은퇴를 앞두고 있다. 다른 선수들의 경기력을 특별히 언급하는 건 의미가 없다."


16.gif


- (소치 올림픽이 끝난 후 공동기자회견에서) 결과에 만족하는가


"난 이미 끝이 났다. 점수에 대해서는 크게 기대하지 않았다. 실수없이 연기한 것에 만족한다."



17.gif


- 자신만의 필살기가 있나


"필살기를 준비하기보단 전체적으로 모두 잘하기 위해 훈련을 하는 것이다. 필살기는 특별히 없는 것 같다."


18.gif



- 앞으로 엔터테이너 데뷔 등 다른 생활을 할 가능성은


"다른 것을 할 수도 있지만 그래도 내가 해야할 것은 피겨다. 지금 내가 제일 잘하는 것을 하고 싶다.

지금은 선수지만 어린 선수들을 보면 가르쳐보고 싶다는 생각을 했다. 기회가 된다면 한 번 해보고 싶다."


20.gif


- 경쟁자가 없는 것이 부담이 될 수도 있는데


"나는 내가 책임질 수 없는 말은 하지 않는다. 내가 내 입으로 경쟁할 선수가 없다고 한 적이 없다. 내뱉은 말만 책임지면 될 것 같다.

부담이 되기는 하지만 내 자신의 목표를 이루는 게 가장 중요하다. 신경쓰지 않고 복귀하면서 생각했던대로 1등을 하기 위한 것보다 마지막 선수생활을 잘 마무리하는 것이 목표다."


21.gif


- 지키고 싶은 인생철학이 있나


"남들이 저를 생각할 때 김연아는 성공했지만 그래도 항상 바르고 겸손하다는 생각을 갖게 하고 싶다. 그런 인간관계에 있어서 항상 신경을 쓰게 되는 것 같다.

그래서 운동에 있어서도 내가 이걸 꼭 해내야 되고, 어떻게 해야겠다 이런 것도 있지만 인간관계에 있어서 중요한 걸 많이 느끼게 된다.

아직은 어리지만 특히 내가 공인이기 때문에 사람들도 많이 만나고 인터뷰를 하면서 많은 분들을 만나게 됐는데, 그런 것들을 많이 느끼게 되었다.

그냥 '김연아 한 번 봤는데 좋은 사람이다.' 이렇게 생각했으면 좋겠다.


22.gif


- 세계 챔피언이라는 타이틀 때문에 올림픽이 부담일 수 있겠다


"크고 작은 대회같은 것은 없다. 모든 대회가 같은 경기라 생각하기에 그런 부담을 느끼지 않도록 노력한다."


23.gif


- 17년 선수생활을 마감하는 소감


"저보다 더 간절한 사람에게 금메달을 줬다고 생각하자고 이야기했다. 좋은 점수는 기대하지 않았다.

쇼트 프로그램 때 분위기상 그런 예상이 가능했기 때문에 기대를 많이 했을 경우엔 그만큼 실망도 큰 법이니깐.. 모든 짐을 내려놨다는게 그 자체만으로도 행복한 것 같다.

피겨를 그만 두더라도 앞으로 살아가는데 좀 더 배울 점들을 하나씩 얻는 것 같아서 좋다.

밴쿠버 올림픽 챔피언, 소치 올림픽 은메달리스트보단 그냥 저라는 선수가 있었다는 거, 그걸로 만족할 것 같다."






내일 내일 하기에
물었더니
밤을 자고 동틀때 내일이라고

새날을 찾던 나는
잠을 자고 돌보니
그때는 내일이 아니라
오늘이더라

무리여!
내일은 없나니
...........

윤동주 - 내일은 없다

닥똥집똥침 2018-02-11 (일) 15:51
여왕
랑스익 2018-02-11 (일) 15:51
와..!!
뽁작뽁작 2018-02-11 (일) 15:51
잘못된 점프가 결코 쉬운 점프가 아니다... 진짜 미쳤다
     
       
겁쟁이고양이 2018-02-11 (일) 16:27
위인의 명언으로 남겨도 될 수준이네요
도발적각선미 2018-02-11 (일) 15:51
질문들이 참 저렴한것들 많네 어떻게든 구설수 만들려고 아휴 연느님 쵝오
바생청 2018-02-11 (일) 15:51
대인배 김슨생

如來神掌 2018-02-11 (일) 15:51
연느~~
연배를 떠나 존경 받아 마땅한 사람임에 틀림이 없네요.
스포트라이트 2018-02-11 (일) 15:51
우리나라에서나온 최고의운동선수가아닐까싶음 명성으로도 실력으로도 정말 존경스러움 우리나라에서태어니줘서고마움
레시탈 2018-02-11 (일) 15:51
좋은 남자 만나라~
왼손재비 2018-02-11 (일) 15:51
어릿광대를 보여주오는 정말 몇십번 돌려봤을정도로 음악도 아름답고 김연아의 의상이나 동작들도 정말 아름다웠다.
예술이 뭔지 조 또 모르는 내가 엄청 감동적이었던 경기다
observer 2018-02-11 (일) 15:51
다 가졋는데 하필 한국에서 태어나서..  ㅜㅜ
판타지독자 2018-02-11 (일) 15:51
레미제라블은 정말..
anglesn 2018-02-11 (일) 15:51
퀸의 재능과 퀸의 인성
brahim 2018-02-11 (일) 15:51
짱께가 연애 질문 했을때 기분나빠하던게 기억나네

쓰레기 질문엔 대답 안 했음
아침에푸드덕 2018-02-11 (일) 15:51
웃을때 너무 이쁘네요^^
roompc 2018-02-11 (일) 15:51


와... 분위기보다 포스가 느껴지는 클라쓰...
     
       
결과는요 2018-02-11 (일) 15:51
아! 그.. 꼬마여자아이랑 닮았는데 ㅠㅠ 생각이안나네 이름이
참쿨한쿨이 2018-02-11 (일) 15:51
연느!!!!
센터어린이 2018-02-11 (일) 15:51
pahusk 2018-02-11 (일) 15:51


김연아 우문현답하면 이거죠
     
       
라스칼 2018-02-11 (일) 15:51
진정 이거네요 ㅋㅋㅋ
     
       
e또렌뜨 2018-02-11 (일) 15:51
ㅎㅎ
     
       
흰곰아빠 2018-02-11 (일) 16:08
ㅋㅋㅋㅋㅋ 진짜 우문현답입니다.
     
       
다크왕 2018-02-11 (일) 21:20
이거야말로 진실이지 야이 기자야
바버떵꺼 2018-02-11 (일) 15:51
인성이 드러나는 인터뷰네요.
존경합니다.
점보비행기 2018-02-11 (일) 15:51
와... 김연아는  진짜 대단한듯..
술김에 2018-02-11 (일) 15:51
연아 누나~~~ 갑이여~~~
일본킬러 2018-02-11 (일) 15:51


ioi
제미니 2018-02-11 (일) 15:57
사인회 보니까 김연아랑 손 한번 잡아보고싶다...

왠지 기 받아서 뭐든 잘 이겨낼 수 있을것같다..
쿨킥 2018-02-11 (일) 15:59
생각도 깊고 정말 최고
이래영 2018-02-11 (일) 16:10
잘못된 점프가 결코 쉬운 점프가 아니다 ㄷㄷ..
진짜 퀸연아네요.
김연아 선수의 경기를 라이브로 볼 수 있는 세대에 태어난것에 정말 감사하네요.
소리없ㅇ 2018-02-11 (일) 16:20
wow
Rmftp요 2018-02-11 (일) 17:14
김연아를 좋아하긴 하는데

잘못된 평가도 받아 들여야 일단 받아들어야 한다는 건 반대한다

평가가 잘못되었다면 거기에 이의를 제기하고 반론하고 해야 상황이 개선되지

그냥 받아 들이기만 한다면 잘못된 관행이 계속되는 결과를 가져올수도 있다....
     
       
알럽캣 2018-02-11 (일) 19:54
그런데 그걸 왜 선수가 하냐고요... 그런거 하라고 연맹과 협회가 있는건데 그리고 나라에서도 못하는걸 선수보고 하라는건 무슨 논리...
     
       
모우라이 2018-02-11 (일) 22:09
잘못된 평가도 받아들여야된단 대답은 없거니와 그건 선수가 판단할 문제도 아니에요
결과가 어떻든 내가 한 경기가 만족스러운지 잘했는지 그게 최우선이라는 자신의 선수로서 가치관을 답변해놓은건데
AriranGo 2018-02-11 (일) 17:16
역시, 갓~~~ㅎㄷㄷ
어리버리연합 2018-02-11 (일) 18:18
란셀 2018-02-11 (일) 18:42
아이스하키선수랑 지금도 사귀려나?
히로세스즈 2018-02-11 (일) 18:55
크으...
이오로이신라 2018-02-11 (일) 18:58
참...안팎으로 대단한 선수라고 생각 합니다
aramis 2018-02-11 (일) 19:01


하지만 빵순이냐는 질문에는...?
설계자 2018-02-11 (일) 19:03
군주천하 2018-02-11 (일) 19:14
대한민국에 역사에 획을 그을 인물중에 하나인 김연아
나이 더 먹고도 어떤 행보를 보여줄지 관심이 크다
광년이즐 2018-02-11 (일) 19:54
갓연아
젭프리 2018-02-11 (일) 20:05
유관순누나 다음이다 연아야
맥사서고생 2018-02-11 (일) 20:06
이건 생각하는게 애가 아니구나......
재범사랑 2018-02-11 (일) 20:17
다  받아치네 참~~^^
momomama 2018-02-11 (일) 20:49
표현력 경기력이 다 저런 마인드에서 우러나오는듯
bluestage1 2018-02-11 (일) 21:07
잘못된 점프가 결코 쉬운 점프는 아니다
ㅈㄴ 찡하네;;
흐규흐규흑 2018-02-11 (일) 22:03
질문은 기발, 기레기스럽게도 저렴하고 얄팍하지만 대답은 평생 홀로 피겨의 불모지에서 여왕으로 등극하기까지 피나는 노력을 하며 수양되었을 갓연아의 엄청난 내공이 느껴지는 인터뷰네요...
나랏시 2018-02-11 (일) 22:22
신생아라능 2018-02-11 (일) 22:31
"잘못된 점프가 결코 쉬운점프는 아니에요"
와.........진짜 이건 우문현답이네요....저 나이에 나올수있는 멘트라니...ㅎㄷㄷ
벨데 2018-02-11 (일) 22:50
질문 수준이 왜이리 저질이지
soso2321 2018-02-12 (월) 00:11
ishield 2018-02-12 (월) 00:16
참한 아가씨 ㅇㅅㅇ)b
판에미로 2018-02-12 (월) 02:18
김연아 너무 잘하니, 원숭이 수준에는 대적할 상대가 없으니, 열등감이 폭발하여  그렇게도 미워하고 최악의 한국인이라는 병신같은 타이틀을 만들어 자위질 하지 않고는 견딜수가 없는 세계 넘버원 병신들............
대화명따위없… 2018-02-12 (월) 07:07
아웅..~
하얀방석 2018-02-12 (월) 09:01
생각이 정말 깊네요. 정멀 멋집니다.
당나귀웃음 2018-02-12 (월) 10:40
인성이 되어있어 인성이
lamejor 2018-02-12 (월) 11:00
프로운동선수의 '운동'에 관련된

큰범주로 멘탈
세세하게 말하자면
자기가 뛰고있는 종목에 대한 프로다운 마인드
세세한 부분까지 신경쓰면서 연기해서
아예 감점이나 혹은 그 비슷한 꺼리조차 주지않겠다는 미인드로 연습한 집념과 끈기

제가보아온 프로운동선수중에 종목과 성별상관없이

가장 강한 멘탈과 톱오브톱다운 멋진자존심을 보여준 선수가 김연아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안내] 사이트 명칭 및 도메인 변경 안내 스샷첨부 eToLAND 04-26 203
 [공지] ※ 인기게시판은 각 게시판에서 추천 및 조회수로 산정해 자동으로 이동됩니다. eToLAND 11-20 20
 [KT 직영법인] 인터넷가입 9년접수인생![최대사은품] [사후관리] [빠른진행] [당… 다나와통신 09-20
17807  [컴퓨터] 나눔합니다. (65) 스샷첨부 마크로스 04:58 4533 7
17806  [베스트10] 관객수 역대 박스오피스 (65) 스샷첨부 친절한석이 00:32 13875 15
17805  [회원게시판] 런닝머신 4개월 20kg 다이어트 (112) 네피르 00:01 16182 27
17804  [기타] 사유리가 멋진 여자인 이유.jpg (76) 스샷첨부 샌프란시스코 09-19 27444 47
17803  [베스트10] 참치 맛집 베스트 10 (43) 스샷첨부 오리온초코파… 09-19 13012 5
17802  [기타] 한국정부가 놓친 자율주행차 발명가 (56) 스샷첨부 손예진 09-19 26066 59
17801  [기타] 마블, DC에서 마스터라고 대우해주는 한국인 (106) 스샷첨부 그남자그렇게 09-19 42513 39
17800  [유머] 이승엽의 후회 (148) 스샷첨부 하데스13 09-19 36729 62
17799  [블박] 몸이 먼저 반응한 사람들.gif (63) 스샷첨부 샌프란시스코 09-19 34713 53
17798  [정보] 개인적으로 좋아하는 부산 식당들(알콜중독자 버전) (178) 스샷첨부 블록틱스 09-19 23672 109
17797  [정보] 경조사별 인사말.txt (170) 잇힝e 09-19 26464 81
17796  [회원게시판] 결혼식 때문에 연락하는애들 ㅋㅋ (166) 반대예측기 09-19 26206 48
17795  [기타] 2020 도쿄 올림픽을 바라보는 외국인들의 시선 (148) 스샷첨부 우연일리없어 09-19 37049 75
17794  [기타] 땅꾼 (95) 스샷첨부 Poomchi 09-19 29238 48
17793  [정보] 일주일만에 해외 여행 준비하는 법.jpg (208) 스샷첨부 Voyageur 09-19 33053 105
17792  [연예인] 박선영 아나운서 볼륨이 들어나는 티셔츠.. (80) 스샷첨부 샤방사ㄴr 09-19 43585 26
17791  [연예인] 트와이스 사나 아찔한 무브먼트.. (47) 샤방사ㄴr 09-18 33124 48
17790  [기타] 배우 조덕제 성님 패북 (109) 스샷첨부 하데스13 09-18 32930 111
17789  [기타] 도둑인줄 알았더니 의적 .jpg (114) 스샷첨부 천마신공 09-18 48889 90
17788  [회원게시판] 개 X같은 세입자 때문에 머리가 다 아프네요 (159) CivilWar 09-18 30190 50
17787  [기타] 가난에는 이자가 붙는다.jpg (119) 스샷첨부 신묘한 09-18 42050 118
17786  [감동] 훈훈한 커플 데이트 사진입니다.jpg (131) 스샷첨부 샌프란시스코 09-17 71466 129
17785  [블박] 러시아식 문답무용 (101) 스샷첨부 천마신공 09-17 36658 43
17784  [연예인] [트와이스] 안무 틀려서 다현에게 혼나는 사나 (47) 스샷첨부 피그시 09-17 36596 51
17783  [회원게시판] 여자친구 하늘나라 보내고 10일째네요.. (178) 이은또 09-17 37188 90
17782  [연예인] 윤태진 (52) 스샷첨부 8블리즈♡ 09-17 43427 36
17781  [엽기] 마트에서 파는 고기 대란의 진실 (176) 스샷첨부 하데스13 09-17 57393 102
17780  [블박] 상남자의 칼치기 .gif (102) 스샷첨부 천마신공 09-17 37531 56
17779  [기타] 한국야구 레전드 두 명의 상반된 행보.jpg (112) 스샷첨부 간지큐 09-17 38790 150
17778  [기타] 늙은 남자의 몰락 (165) 스샷첨부 Baitoru 09-17 47218 124
17777  [회원게시판] [펌] 후쿠시마 투어를 다녀온 뉴질랜드 유튜버 (169) 스샷첨부 필브리안 09-16 39273 163
17776  [연예인] [약후방 주의] 이희은 사장님 모음 (94) 스샷첨부 李小龍 09-16 45881 68
17775  [유머] 혼수??? 필요없어 오빠는 몸만 와 (133) 스샷첨부 이루피 09-16 65234 94
17774  [연예인] 너무 내려간 사나.. (58) 스샷첨부 샤방사ㄴr 09-16 44630 55
17773  [기타] 또라이 신입이 들어와 불편한 공무원 (274) 스샷첨부 koohong 09-16 38675 112
17772  [기타] 늑대 14마리가 가져온 생태계 변화.jpg (155) 10X10 09-16 41716 150
17771  [블박] 쉴드치는 아우디.gif (155) 스샷첨부 샌프란시스코 09-16 44378 65
17770  [사용기/후기] 안성탕면 해물맛이 궁금하여 먹어봤습니다. (103) 네버님 09-16 27571 82
17769  [연예인] 복귀한 EXID 솔지.. (75) 스샷첨부 샤방사ㄴr 09-15 47821 46
17768  [감동] 일본여자가 바라본 한국 남자 (186) 스샷첨부 하데스13 09-15 51913 273
17767  [엽기] 조덕제 사건을 살펴보자 (149) 스샷첨부 블루복스 09-15 36589 96
17766  [동물] 허스키에게 입양된 고양이 .jpg (78) 스샷첨부 천마신공 09-15 36496 125
17765  [기타] 건배사 하랬더니 퇴사 선언 (197) 스샷첨부 하데스13 09-15 60675 124
17764  [유머] 우회전 깜빡이 좀 켜자! (139) 스샷첨부 Poomchi 09-15 45568 98
17763  [유머] 시민들 초상화 그려주는 이말년.jpg (139) Voyageur 09-14 47631 126
17762  [회원게시판] 9년 만나던 여친과 헤어지고 집에왔어요 (294) 솜브라자 09-14 44194 142
17761  [정보] 개인적으로 좋아하는 통영 식당들.jpg (183) 스샷첨부 블록틱스 09-14 41530 96
17760  [감동] 사라진 야구팬.jpg (382) 스샷첨부 뚝형 09-14 63127 227
17759  [유머] 한남과 한녀 몸바뀌는 만화. (188) 스샷첨부 아트람보 09-13 59718 172
17758  [회원게시판] 만약 엉덩이 6개월같은 일이 제게 벌어진다면... (226) 정저지와 09-13 41634 170
 1  2  3  4  5  6  7  8  9  1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