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으로 | 로그인 | 무료회원가입 | 포인트적립방법 및 계급정책 
자동
회원가입 | 아이디 · 비밀번호 찾기
   
[감동]

김연아의 위대함을 알 수 있는 우문현답 인터뷰

글쓴이 : Leego 날짜 : 2018-02-11 (일) 15:51 조회 : 37180
1.gif


- 마인드 컨트롤 요령이 있나?


"그 동안 많은 경기를 치루면서 부담도 많이 느껴봤고 긴장도 많이 했었다. 아직까지는 실감도 잘 안나고, 긴장이 아직 덜 된다.

시간이 또 지나면 모르겠지만 다른 사람들로 인한 부담감보단 내가 잘할 수 있을까, 내가 원하는 만큼 할 수 있을까 이런 걱정이 더 된다.

그런 걱정거리를 없애려면 그만큼 연습이 더 완벽하게 되어야 하고, 차근차근 준비가 된다면 그런 걱정없이 편안한 마음으로 내가 하던 대로 하면 된다는 생각으로 좋은 결과가 있을 거라고 믿고 싶다."




2.gif


- (어릿광대를 보내주오) 의상논란에 대해


"가장 중요한 건 경기력이다."



3.gif


- 2013 세계 피겨 선수권에 임하는 각오


"내가 얼마나 잘하느냐에 따라 올림픽 출전권 수가 늘어난다. 목표는 최소 2장이다. 나 혼자 출전하지 않고 후배들에게 올림픽이라는 큰 무대를 경험할 수 있는 기회를 주고 싶다."


4.gif


- 이번 올림픽이 러시아에서 열리게 되는데, 리프니츠카야에 대한 평가와 텃세가 어느 정도일지 걱정하는 사람들이 많다. 그에 대한 대책은?


"선수가 매번 잘할 수도 없고 매번 똑같은 기준으로 심사가 이루어지는 것도 아니다. 이런 것들은 내가 해결해야 할 문제가 아니다.

일단 내가 만족스러운 경기를 해야하고, 그에 따른 결과가 어떻게 나오든 받아들어야 한다. 내가 준비한 만큼 발휘하는 것이 중요하다."


5.gif



- 세계랭킹 1위로서의 김연아가 되기까지 포기해야 하는 것 중에 가장 싫었던 것은


"또래에 비해 일상에서의 자유가 없다는 것이 가장 아쉽다. 평범한 일상이지만 포기할 수 없는 것들. 포기하기에 소중한 것이기도 하다."


6.gif


- 실수를 연발하고도 200점을 넘긴 아사다 마오의 고득점 논란을 어떻게 생각하는가


"나는 심판이 아니기 때문에 내가 판단할 문제는 아니다."


7.gif


- 은퇴 후 평범한 20대로 돌아가게 된 소감


"완전히 다른 삶을 살게 될 거라 생각하니 기대가 되는 한편 두렵기도 하다. 그래도 걱정보단 기대가 더 큰 것 같다. 앞으로도 스포츠에서 계속 활동을 하고 있을 것이다.

피겨는 내가 제일 잘했던 것이고 제일 잘 아는 것인 만큼 끝까지 피겨를 놓지 않을 것이다. 후배들에게도 도움을 주고 싶다."


8.gif


- 다른 선수들의 잘못된 점프에 대해


"잘못된 점프가 결코 쉬운 점프는 아니다."


9.gif


- 목표가 올림픽 금메달인가?

"어느 누구에게든 올림픽 챔피언은 가장 높은 자리이다. 그 자리에 설 수 있었으면 좋겠다."


10.gif


- 트리플 악셀을 시도하지 않는 이유


"배웠던 적이 있다. 그 과정에서 부상을 당했었다. 트리플 악셀은 매우 어려운 기술이다. 익히는 데도 오랜 시간이 걸리는 기술이다.

지금 이 시점에서 새로운 기술을 익히는 것은 좋은 방법이 아니라고 생각한다. 내가 구사할 수 있는 기술을 다듬고 실수를 줄이는 것이 더 중요하다고 생각한다."


11.gif


- 선수생활 중 느낀 보람 또는 아쉬움이 있나


"세계 선수권 대회, 올림픽 등 많은 선수들이 목표로 하는 대회를 위해 열심히 훈련하며 좋은 성과를 얻었을 때 가장 보람을 느꼈던 것 같다.

힘들었던 순간들도 많았지만 그런 시간을 견디며 훈련을 했었기에 좋은 결과가 나왔다고 생각한다.

매 순간마다 후회를 남기지 않겠다는 마음으로 최선을 다하고자 노력했기 때문에 아쉬움이 남지는 않는다."


12.gif


- 다른 한국 스케이터들에게 올림픽에 나갈 기회를 줘야 한다는 책임감을 느낀다고 말한 적이 있다. 2014 올림픽 출전권 3장을 확보했는데 느낌이 어떤가?


"나는 이미 2010년 올림픽을 한국의 어린 스케이터와 함께 경험했다. 그 때 올림픽은 모든 운동선수들에게 가장 큰 대회이고 잊지 못할 경험이라고 느꼈다.

그래서 한국의 어린 스케이터들과 함께 다시 한번 경험하고 싶고, 그걸 성취하게 돼서 행복하다."



13.gif


- 선수생활은 언제까지 지속할 것 같나


"그런 질문을 받을 때마다 정확하게 답을 못드려서 죄송하다. 지난 월드 챔피언십 이후로 평창에만 열중하고 있다보니 개인적인 일에 대해 생각할 시간이 부족했던 것 같다.

이제 휴식을 취하면서 결정을 하게 될 것 같다. 아직 결정은 나지 않았지만 계속 하는대까지는 최선을 다해서 여러분께, 팬분들께 좋은 연기를 보여주고 싶다."


14.gif


- 리프니츠카야가 우승 후보로 거론되는데


"금메달이 누구냐, 은메달이 누구냐, 동메달이 누구냐 이런 이야기는 항상 있기 때문에 신경쓰지 않는다. 가장 중요한 것은 내가 잘하는 것이다."


15.gif


- 리프니츠카야의 연기를 봤는가


"리프니츠카야 뿐만 아니라 다른 선수들의 경기도 봤다. 내가 탈 경기장이라 눈에 익히려고 노력했다. 리프니츠카야에 대해 말이 많은데 의미가 다르다.

그는 시니어를 데뷔하지만, 난 은퇴를 앞두고 있다. 다른 선수들의 경기력을 특별히 언급하는 건 의미가 없다."


16.gif


- (소치 올림픽이 끝난 후 공동기자회견에서) 결과에 만족하는가


"난 이미 끝이 났다. 점수에 대해서는 크게 기대하지 않았다. 실수없이 연기한 것에 만족한다."



17.gif


- 자신만의 필살기가 있나


"필살기를 준비하기보단 전체적으로 모두 잘하기 위해 훈련을 하는 것이다. 필살기는 특별히 없는 것 같다."


18.gif



- 앞으로 엔터테이너 데뷔 등 다른 생활을 할 가능성은


"다른 것을 할 수도 있지만 그래도 내가 해야할 것은 피겨다. 지금 내가 제일 잘하는 것을 하고 싶다.

지금은 선수지만 어린 선수들을 보면 가르쳐보고 싶다는 생각을 했다. 기회가 된다면 한 번 해보고 싶다."


20.gif


- 경쟁자가 없는 것이 부담이 될 수도 있는데


"나는 내가 책임질 수 없는 말은 하지 않는다. 내가 내 입으로 경쟁할 선수가 없다고 한 적이 없다. 내뱉은 말만 책임지면 될 것 같다.

부담이 되기는 하지만 내 자신의 목표를 이루는 게 가장 중요하다. 신경쓰지 않고 복귀하면서 생각했던대로 1등을 하기 위한 것보다 마지막 선수생활을 잘 마무리하는 것이 목표다."


21.gif


- 지키고 싶은 인생철학이 있나


"남들이 저를 생각할 때 김연아는 성공했지만 그래도 항상 바르고 겸손하다는 생각을 갖게 하고 싶다. 그런 인간관계에 있어서 항상 신경을 쓰게 되는 것 같다.

그래서 운동에 있어서도 내가 이걸 꼭 해내야 되고, 어떻게 해야겠다 이런 것도 있지만 인간관계에 있어서 중요한 걸 많이 느끼게 된다.

아직은 어리지만 특히 내가 공인이기 때문에 사람들도 많이 만나고 인터뷰를 하면서 많은 분들을 만나게 됐는데, 그런 것들을 많이 느끼게 되었다.

그냥 '김연아 한 번 봤는데 좋은 사람이다.' 이렇게 생각했으면 좋겠다.


22.gif


- 세계 챔피언이라는 타이틀 때문에 올림픽이 부담일 수 있겠다


"크고 작은 대회같은 것은 없다. 모든 대회가 같은 경기라 생각하기에 그런 부담을 느끼지 않도록 노력한다."


23.gif


- 17년 선수생활을 마감하는 소감


"저보다 더 간절한 사람에게 금메달을 줬다고 생각하자고 이야기했다. 좋은 점수는 기대하지 않았다.

쇼트 프로그램 때 분위기상 그런 예상이 가능했기 때문에 기대를 많이 했을 경우엔 그만큼 실망도 큰 법이니깐.. 모든 짐을 내려놨다는게 그 자체만으로도 행복한 것 같다.

피겨를 그만 두더라도 앞으로 살아가는데 좀 더 배울 점들을 하나씩 얻는 것 같아서 좋다.

밴쿠버 올림픽 챔피언, 소치 올림픽 은메달리스트보단 그냥 저라는 선수가 있었다는 거, 그걸로 만족할 것 같다."






내일 내일 하기에
물었더니
밤을 자고 동틀때 내일이라고

새날을 찾던 나는
잠을 자고 돌보니
그때는 내일이 아니라
오늘이더라

무리여!
내일은 없나니
...........

윤동주 - 내일은 없다

닥똥집똥침 2018-02-11 (일) 15:51
여왕
랑스익 2018-02-11 (일) 15:51
와..!!
뽁작뽁작 2018-02-11 (일) 15:51
잘못된 점프가 결코 쉬운 점프가 아니다... 진짜 미쳤다
     
       
겁쟁이고양이 2018-02-11 (일) 16:27
위인의 명언으로 남겨도 될 수준이네요
도발적각선미 2018-02-11 (일) 15:51
질문들이 참 저렴한것들 많네 어떻게든 구설수 만들려고 아휴 연느님 쵝오
바생청 2018-02-11 (일) 15:51
대인배 김슨생

如來神掌 2018-02-11 (일) 15:51
연느~~
연배를 떠나 존경 받아 마땅한 사람임에 틀림이 없네요.
스포트라이트 2018-02-11 (일) 15:51
우리나라에서나온 최고의운동선수가아닐까싶음 명성으로도 실력으로도 정말 존경스러움 우리나라에서태어니줘서고마움
레시탈 2018-02-11 (일) 15:51
좋은 남자 만나라~
왼손재비 2018-02-11 (일) 15:51
어릿광대를 보여주오는 정말 몇십번 돌려봤을정도로 음악도 아름답고 김연아의 의상이나 동작들도 정말 아름다웠다.
예술이 뭔지 조 또 모르는 내가 엄청 감동적이었던 경기다
observer 2018-02-11 (일) 15:51
다 가졋는데 하필 한국에서 태어나서..  ㅜㅜ
판타지독자 2018-02-11 (일) 15:51
레미제라블은 정말..
anglesn 2018-02-11 (일) 15:51
퀸의 재능과 퀸의 인성
brahim 2018-02-11 (일) 15:51
짱께가 연애 질문 했을때 기분나빠하던게 기억나네

쓰레기 질문엔 대답 안 했음
아침에푸드덕 2018-02-11 (일) 15:51
웃을때 너무 이쁘네요^^
roompc 2018-02-11 (일) 15:51


와... 분위기보다 포스가 느껴지는 클라쓰...
     
       
결과는요 2018-02-11 (일) 15:51
아! 그.. 꼬마여자아이랑 닮았는데 ㅠㅠ 생각이안나네 이름이
참쿨한쿨이 2018-02-11 (일) 15:51
연느!!!!
센터어린이 2018-02-11 (일) 15:51
pahusk 2018-02-11 (일) 15:51


김연아 우문현답하면 이거죠
     
       
라스칼 2018-02-11 (일) 15:51
진정 이거네요 ㅋㅋㅋ
     
       
e또렌뜨 2018-02-11 (일) 15:51
ㅎㅎ
     
       
흰곰아빠 2018-02-11 (일) 16:08
ㅋㅋㅋㅋㅋ 진짜 우문현답입니다.
     
       
다크왕 2018-02-11 (일) 21:20
이거야말로 진실이지 야이 기자야
바버떵꺼 2018-02-11 (일) 15:51
인성이 드러나는 인터뷰네요.
존경합니다.
점보비행기 2018-02-11 (일) 15:51
와... 김연아는  진짜 대단한듯..
술김에 2018-02-11 (일) 15:51
연아 누나~~~ 갑이여~~~
일본킬러 2018-02-11 (일) 15:51


ioi
제미니 2018-02-11 (일) 15:57
사인회 보니까 김연아랑 손 한번 잡아보고싶다...

왠지 기 받아서 뭐든 잘 이겨낼 수 있을것같다..
쿨킥 2018-02-11 (일) 15:59
생각도 깊고 정말 최고
이래영 2018-02-11 (일) 16:10
잘못된 점프가 결코 쉬운 점프가 아니다 ㄷㄷ..
진짜 퀸연아네요.
김연아 선수의 경기를 라이브로 볼 수 있는 세대에 태어난것에 정말 감사하네요.
소리없ㅇ 2018-02-11 (일) 16:20
wow
Rmftp요 2018-02-11 (일) 17:14
김연아를 좋아하긴 하는데

잘못된 평가도 받아 들여야 일단 받아들어야 한다는 건 반대한다

평가가 잘못되었다면 거기에 이의를 제기하고 반론하고 해야 상황이 개선되지

그냥 받아 들이기만 한다면 잘못된 관행이 계속되는 결과를 가져올수도 있다....
     
       
알럽캣 2018-02-11 (일) 19:54
그런데 그걸 왜 선수가 하냐고요... 그런거 하라고 연맹과 협회가 있는건데 그리고 나라에서도 못하는걸 선수보고 하라는건 무슨 논리...
     
       
모우라이 2018-02-11 (일) 22:09
잘못된 평가도 받아들여야된단 대답은 없거니와 그건 선수가 판단할 문제도 아니에요
결과가 어떻든 내가 한 경기가 만족스러운지 잘했는지 그게 최우선이라는 자신의 선수로서 가치관을 답변해놓은건데
AriranGo 2018-02-11 (일) 17:16
역시, 갓~~~ㅎㄷㄷ
어리버리연합 2018-02-11 (일) 18:18
란셀 2018-02-11 (일) 18:42
아이스하키선수랑 지금도 사귀려나?
히로세스즈 2018-02-11 (일) 18:55
크으...
이오로이신라 2018-02-11 (일) 18:58
참...안팎으로 대단한 선수라고 생각 합니다
aramis 2018-02-11 (일) 19:01


하지만 빵순이냐는 질문에는...?
설계자 2018-02-11 (일) 19:03
군주천하 2018-02-11 (일) 19:14
대한민국에 역사에 획을 그을 인물중에 하나인 김연아
나이 더 먹고도 어떤 행보를 보여줄지 관심이 크다
광년이즐 2018-02-11 (일) 19:54
갓연아
젭프리 2018-02-11 (일) 20:05
유관순누나 다음이다 연아야
맥사서고생 2018-02-11 (일) 20:06
이건 생각하는게 애가 아니구나......
재범사랑 2018-02-11 (일) 20:17
다  받아치네 참~~^^
momomama 2018-02-11 (일) 20:49
표현력 경기력이 다 저런 마인드에서 우러나오는듯
bluestage1 2018-02-11 (일) 21:07
잘못된 점프가 결코 쉬운 점프는 아니다
ㅈㄴ 찡하네;;
흐규흐규흑 2018-02-11 (일) 22:03
질문은 기발, 기레기스럽게도 저렴하고 얄팍하지만 대답은 평생 홀로 피겨의 불모지에서 여왕으로 등극하기까지 피나는 노력을 하며 수양되었을 갓연아의 엄청난 내공이 느껴지는 인터뷰네요...
나랏시 2018-02-11 (일) 22:22
신생아라능 2018-02-11 (일) 22:31
"잘못된 점프가 결코 쉬운점프는 아니에요"
와.........진짜 이건 우문현답이네요....저 나이에 나올수있는 멘트라니...ㅎㄷㄷ
벨데 2018-02-11 (일) 22:50
질문 수준이 왜이리 저질이지
soso2321 2018-02-12 (월) 00:11
ishield 2018-02-12 (월) 00:16
참한 아가씨 ㅇㅅㅇ)b
판에미로 2018-02-12 (월) 02:18
김연아 너무 잘하니, 원숭이 수준에는 대적할 상대가 없으니, 열등감이 폭발하여  그렇게도 미워하고 최악의 한국인이라는 병신같은 타이틀을 만들어 자위질 하지 않고는 견딜수가 없는 세계 넘버원 병신들............
대화명따위없… 2018-02-12 (월) 07:07
아웅..~
하얀방석 2018-02-12 (월) 09:01
생각이 정말 깊네요. 정멀 멋집니다.
당나귀웃음 2018-02-12 (월) 10:40
인성이 되어있어 인성이
lamejor 2018-02-12 (월) 11:00
프로운동선수의 '운동'에 관련된

큰범주로 멘탈
세세하게 말하자면
자기가 뛰고있는 종목에 대한 프로다운 마인드
세세한 부분까지 신경쓰면서 연기해서
아예 감점이나 혹은 그 비슷한 꺼리조차 주지않겠다는 미인드로 연습한 집념과 끈기

제가보아온 프로운동선수중에 종목과 성별상관없이

가장 강한 멘탈과 톱오브톱다운 멋진자존심을 보여준 선수가 김연아
   

인기게시판  | ↑추천순정렬 | ↑조회순정렬 |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 인기게시판은 각 게시판에서 추천 및 조회수로 산정해 자동으로 이동됩니다. 이토렌트 11-20 20
 인터넷 가입 시 아무도 알려주지 않는 - 인터넷 가입 꿀정보 - 모르면 손해 기가로 02-23
15877  [회원게시판] 빙신연맹이 또 해냅니다 ㅋㅋㅋㅋㅋ (77) 풍운비 02-22 13761 19
15876  [회원게시판] kt 인터넷 5년이상 쓰시는분 필독 (111) 붕붕1 02-22 14154 35
15875  [회원게시판] 노선영에게 딜 넣는 기자 (43) 원자력강아지 02-22 16939 25
15874  [연예인] 유민 란제리 (50) 스샷첨부 그린공자 02-22 37258 28
15873  [기타] 코리아 대표팀, 밥데용 코치인성.. (47) 샤방사ㄴr 02-22 25965 58
15872  [회원게시판] 최저시급이 오르니깐 ㅋㅋㅋ (101) 키보드워리어… 02-22 19170 29
15871  [회원게시판] 의성여고 근황. (64) 스샷첨부 김윤이 02-22 32963 49
15870  [회원게시판] 제음원이 드디어 멜론 메인에 걸렸습니다~^^ (355) 작곡천재 02-22 19690 181
15869  [기타] 올림픽 구경하러온 외국인들의 한국식당 후기 (132) 흐노니 02-22 33986 66
15868  [연예인] 스피드 스케이팅에 도전한 김연아 (50) 움짤러 02-22 24187 45
15867  [유머] 대한 미국놈 근황 (52) M13A1Rx4 02-22 35646 40
15866  [유머] 자충수에 빠진 여자 팀추월 7,8위 결정전.jpg (53) 노랑노을 02-22 33104 36
15865  [연예인] 김연아 뉴발란스 레깅스 (50) 뚝형 02-22 25335 42
15864  [연예인] 류효영..크다 (63) 스샷첨부 Jack4u 02-22 36209 69
15863  [기타] 노선영선수의 눈물 (64) 스샷첨부 욱나미 02-21 27472 94
15862  [기타] [컬링] 거포본능 안경선배.gif (80) 일검혈화 02-21 35872 58
15861  [회원게시판] 유게에 올라온 글인데, 이걸 보니 팀추월이 처음부터 노선영을 엿먹이려는 계획이었다는 확신이 드네요. (43) 야문 02-21 19256 57
15860  [회원게시판] 김보름이 확인시켜준 것은.... (54) PeterRob 02-21 25727 33
15859  [유머] 오늘 나온 북한이 한민족인 이유.jpg (106) 스샷첨부 경호실짱 02-21 36727 60
15858  [기타] 니가 김보름인가 뭔가 하는 걔냐.. (79) 샤방사ㄴr 02-21 36265 96
15857  [회원게시판] 노선영 출전을 막은거였네요 (90) kinghn 02-21 25813 64
15856  [연예인] 김연아의 비율 (75) 너만알고있어 02-21 33887 51
15855  [연예인] 데뷔 전 후가 너무 다른 모모 (41) 사나미나 02-21 30169 25
15854  [유머] 김보름 선수 그런식으로 할꺼면 태극마크 (91) 레시탈 02-21 34349 84
15853  [기타] 최훈민 기자의 빙상연맹 저격.jpg (90) 골든스테이트 02-21 30497 72
15852  [도서게시판] 간만에 리뷰합니다. (36) 핸젤과그랬대 02-21 8131 18
15851  [연예인] 이희은 필라테스복 (55) 8블리즈♡ 02-21 28463 35
15850  [기타] 보름이 청원 20만명 돌파~ 경축~~~ (200) 스샷첨부 징징현아™ 02-21 27752 60
15849  [엽기] 대한민국 동계올림픽 역사상 최악의 장면 (152) #MERCY 02-20 39533 153
15848  [기타] 노선영의 폭로 (87) 어른아이 02-20 41295 60
15847  [회원게시판] 전직 테니스 선수입니다...분노를 참을수가 없네요 (95) 미친김변덕 02-20 31630 111
15846  [기타] 빙신연맹의 수습 시나리오 (90) 사니다 02-20 30671 88
15845  [회원게시판] 김보름 선수 인터뷰 굉장히 안좋게 보이네요 (48) 음악듣는곰탱… 02-20 21676 35
15844  [회원게시판] 노선영 선수 기량이 떨어져서 졌다고요? (94) 핸젤과그랬대 02-20 19931 55
15843  [회원게시판] 팀추월 경기후 모습이라는데.. (47) 스샷첨부 라쿠민 02-20 21447 22
15842  [회원게시판] 꼭 이랬어야 했나 (53) 숙녀전문 02-20 17723 34
15841  [연예인] 임나영.. (36) 샤방사ㄴr 02-20 22369 16
15840  [엽기] 팀 추월 경기 댓글 중 (80) Frea 02-20 25469 27
15839  [기타] 여자 팀추월 중계 코멘트(SBS), 팀 분위기를 보여주는 장면. (67) 하데스13 02-20 25349 25
15838  [회원게시판] 노선영 폭로 "팀추월, 단 한번도 함께 훈련한 적 없다" (48) 꺄옹이 02-20 13138 15
 1  2  3  4  5  6  7  8  9  1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