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기글 [11/15] (회원게시판) 이수역 사건은 예상됐지만, 완전 거짓 선동이었네…  
검색
홈으로 |로그인 | 무료회원가입 | 포인트출석 | 포인트적립방법 및 계급정책 
자동
회원가입 | 아이디 · 비밀번호 찾기
[2018-11-16] 공동구매
식품 / 장쉐프의 건강한 제과!…
식품 / 국내산 돼지갈비 만을 …
식품 / 곱창파는 청년들 소곱…
제품 / 스위스몽크로스 1.5L …
제품 / 스위스밀리터리 3.6V …
식품 / 통영생굴, 자연산 통영…
식품 / 제주 미르 오메기떡 5…
식품 / 바삭바삭 맛있는 부각 …
식품 / 정관장, 한삼인, 이경…
식품 / 수제 건강간식 바삭견…
   
[회원게시판]

자살하지 않고 잘 버텨준 자신에게 격려와 축하를 보냅니다.

글쓴이 : 말이화나 날짜 : 2018-04-03 (화) 16:07 조회 : 51446
치매를 앓고 계시는 두 노부모님을 모시고 있는 싱글남입니다.

먼저 발병하신 아버지를 간호하시느라 어머니가 수년 간 힘드셨을텐데..

제 생각만 하고 지방에서 사업하고 있었으니

이렇게 벌을 받는 것이 어쩌면 당연할 수도 있겠지만..

워낙 자유분방하게 살던 인간이라 그런지

이 생활이 정말 쉽지 않았네요.

작년부터 어머니 역시 발병하게 되고, 또 우울증까지 겹치다보니,

저 역시 답답하고 숨을 쉬지 못하는 공황증세가 오더군요.

지난 한해 너무도 힘들어 수차례 극단적인 생각까지도 했었는데..

그래도 지금와서 돌아보니 잘 버텨주었습니다.

오늘 생일을 맞아 새로운 일년이 다시 주어졌습니다.

자신에게 격려와 축하를 보내며..

갈 수록 더 나은 삶이 있기를 기대해봅니다.


뭘할까요ㅇ 2018-04-24 (화) 18:14
긴병에 효자효녀 없죠....  하지만 잘 버텨주시고 멋지십니다~~  막상 돌아가시고 나면 그렇게 계신건만으로도 큰힘이 되었던거 같습니다.~ 힘내시고~ 하는일 다 잘되실겁니다!!!
     
       
글쓴이 2018-04-25 (수) 18:55
감사합니다. 뭘할까용님도 행복하셔요^^
노잼노스트레… 2018-04-24 (화) 19:29
정말 잘 버티셨습니다.
겪어내면 언젠가 웃는 날이 오는 것 같습니다.
응원합니다!
     
       
글쓴이 2018-04-25 (수) 18:56
감사합니다. 노잼노스트레스님도 행복하셔요^^
푸히힝 2018-04-25 (수) 11:29
어쭙잖은 짧은 글로 위로가 될 순 없지만 생각하기에 따라 세상엔 더 힘든 과정과 무거운 짐을 지고 살아 가는 사람도 있다는 것을 아셨으면 좋겠 어요.

저희 아버지는 어머니와 이혼 후 독거 생활 끝에 췌장암으로 3년간의 투병하시다 7년전에 돌아 가시고, 어머니는 3차례 뇌출혈로 쓰러지셔 10년째 치매 증상과 몸의 오른쪽 부분이 모두 마비되어 요양병원에 계십니다.
그동안의 생활은 저에게 일적으로나, 경제적으로 말 할 수도 없이 힘들었지만 결혼도 하고 5살된 딸아이와 함께 가족을 꾸려 살고 있습니다.
어머니도 이젠 연세도 많으시고 육체적 정신적으로 한계에 다다랐는지 삶을 포기하시고 싶어 하십니다. 하지만 거의 빠짐 없이 일주일에 한번씩은 꼭 어머니께 들러 자식 사는 예기를 들려 드리고 아이가 태어난 후론 어찌나 기뻐하는 모습을 보이시던지 무슨 일이 있어도 주말엔 병원에 꼭 들러 손녀와 마주하게 해드립니다.
누구에게도 표현하지 못했던 그동안의 어려움과 과정들을 돌이켜보면 지난 시간은 저에게 인생과 가족을 배우게 해주는 값 비싼 경험이라 생각합니다.
저와 비슷한 과정을 겪으신 분들은 아시겠지만 저 또한 부모님의 유전자를 그대로 이어 받았는지 많지 않은 나이 40에 그리 건강한 상태가 아닙니다. 어릴 적 중이염으로 왼쪽 고막을 잃어 청각장애가 있고, 직업병인지 목디스크와 간염약을 항시 복용해야 하며, 잦은 질병으로 어려 수술과 최근엔 시력이 문제로 진찰을 받아보니 망막색소변성증 이라는 개그맨 이동우씨가 앓고 있는 난치병이라 합니다. 요즘은 언제 실명이 될지 몰라 가족들에게 미안함만 커져가는 상황 입니다.
사실 풍족하지 않지만 나름 전문적 기술이 있어 번듯한 직장과 저의 부족한부분을 많이 이해해주는 좋은 배우자를 만나 잘 살아 왔지만 조금씩 두려워지는 건 사실입니다.

많이 생각하게 하는 시간인 것 같아요 하지만 삶은 절대 포기하면 안됩니다. 자산의 건강 또한 잘 챙기시고 힘내시기 바랍니다.
     
       
글쓴이 2018-04-25 (수) 19:02
고생 많이 하셨네요.

물론 더 힘드신 분들이 많다는 것 잘 알고 있습니다.

그래도 푸히힝님처럼 희망을 가지고 살면 보다 나은 내일이 기다릴거라고 생각하고 싶습니다.

특히나 본인의 건강관리에 더욱 신경쓰셨으면 좋겠네요.

앞으로는 더욱 행복하실 것입니다.

감사합니다.
거트 2018-04-26 (목) 11:33
얼마 전에 모 프로그램에서... 과거 자살할려고 했던 분이 이런 얘길 하셨어요.
자살할려고 생각했을 때 그 때까지의 나는 죽어 없어졌다. 지금부터 새 삶을 시작하겠다고.

용기 잃지 마세요. 다 지나갑니다.
     
       
글쓴이 2018-05-12 (토) 19:49
답글이 많이 늦었습니다.

감사합니다. 거트님도 행복하셔요^^
김의 2018-04-26 (목) 15:34
어느정도 마음에 여유가 생기신건지?
아니면 진자 환경적인 여유가 생기신건지 몰라도
어쨋든 스스로를 이렇게 도닥여주고 축하해줄수 있다는거 자체가 대단하시네요
진짜 하루하루 조금씩 이라도 나아지는 삶을 사시길!!!
     
       
글쓴이 2018-05-12 (토) 19:50
답글이 많이 늦었습니다.

지난 3월부터 데이케어 다니시게 되셔서 낮에 잠을 잘 수 있게 되었습니다.

감사합니다. 김의님도 행복하셔요^^
제로보이 2018-04-26 (목) 17:49
고생이 많으십니다. 저 역시 부모님을 부양하고 직장생활 하고 있습니다. 부모님과 함께 지내며 경제생활하는 것이 여러모로 유익하더군요. 장기요양보험 하시는지요? 저도 얼마전에 부모님 모두 장기요양등급판정받고 많은 도움이 되었습니다. 저에게는 경제적으로나 시간적으로나 절대적인 도움이 되더군요. 건승하시기를
     
       
글쓴이 2018-05-12 (토) 19:50
답글이 많이 늦었습니다.

감사합니다. 제로보이님도 행복하셔요^^
에반스89 2018-04-27 (금) 11:48
존경합니다...
     
       
글쓴이 2018-05-12 (토) 19:51
답글이 많이 늦었습니다.

감사합니다. 에반스팔구님도 행복하셔요^^
불사이 2018-04-27 (금) 16:45
응원합니다 이제는 즐거운 일들만 가득 하시길 바랍니다~
     
       
글쓴이 2018-05-12 (토) 19:51
답글이 많이 늦었습니다.

감사합니다. 불사이님도 행복하셔요^^
vicco 2018-04-27 (금) 21:59
아름다운 사람 당신을 응원합니다
     
       
글쓴이 2018-05-12 (토) 19:51
답글이 많이 늦었습니다.

감사합니다. 빅코님도 행복하셔요^^
쿠키다 2018-04-28 (토) 09:39
당사자가 되지 않는 이상 알수 없는 부분이지만 내일을 또 살아 갑니다. 힘냅시다.
     
       
글쓴이 2018-05-12 (토) 19:52
답글이 많이 늦었습니다.

감사합니다. 쿠키다님도 행복하셔요^^
만성주부습진 2018-04-30 (월) 07:04
능력이 되시면 양로원으로 부모님 모시는게 나을텐데요. 님이 격으셨던것처럼 님도 많이 힘들어집니다. 자살한 분도 봤구요. 버틴다고 될 일이 아니니 금전적 여력이 되신다면 좋고 찾아뵙기 멀지 않은 양로원 찾아보세요. 불효가 아닙니다. 이건...
     
       
글쓴이 2018-05-12 (토) 19:53
답글이 많이 늦었습니다.

지난 3월부터 데이케어 다니시게 되셔서 낮에 잠을 잘 수 있게 되었습니다.

감사합니다. 만성주부습진님도 행복하셔요^^
          
            
만성주부습진 2018-05-12 (토) 22:42
조금이나마 나아지신것 같아 다행이네요 ㅎㅎ
나무지킴이 2018-04-30 (월) 07:10
응원합니다
     
       
글쓴이 2018-05-12 (토) 19:53
답글이 많이 늦었습니다.

감사합니다. 나무지킴이님도 행복하셔요^^
바버떵꺼 2018-04-30 (월) 12:14
힘내시길 바랄게요.
응원 만땅 드립니다.^^
     
       
글쓴이 2018-05-12 (토) 19:53
답글이 많이 늦었습니다.

감사합니다. 바버떵꺼님도 행복하셔요^^
d오리b 2018-05-01 (화) 09:04
힘내세요
     
       
글쓴이 2018-05-12 (토) 19:54
답글이 많이 늦었습니다.

감사합니다. 디오리비님도 행복하셔요^^
영화보는베토… 2018-05-01 (화) 20:21
저희 어머님도 알츠하이머와 파키슨으로 한때 아들도 못알아 볼때가 있었는데
그때의 충격으로 아내는 이혼을 요구하고, 아이들도 성인인데도 할머니에게 안가려 하며
처가에서는 어머님을 병원에 넣어라 요구하는구요.
이제 어머님과 저 이렇게 둘만의 세상이 된거 같아요.
아직 이혼은 안하였지만, 처가를 멀리하고, 아내와 성인이된 아이들과 같이 살고 있지만 어머님을
모시는건 저 혼자이네요....직장도 그만둔 상태이고 돈은 떨어져 가는데.....
말도 않는 아내와 아이들.....돈을 벌어와도 자기들끼리만 외식하는......
어쩌다 이렇게 되었는지.....물론 요양병원에 6개월정도 모셔두었는데 정말 아니더군요.
치매를 가지신 부모님 모시고 산다는것이 정말 힘이듭니다.
동질감을 느끼어 이렇게 몇자 적는다는게 그만 신세타령만 하네요.
힘을 내어 길을 찾아봅시다.
     
       
nice05 2018-05-02 (수) 05:05
님도 힘내시길 바래요.
잘 버티시면서 어머님 잘 돌보시면,
분명히 보상이 주어리라 생각합니다.
원글 쓴 분과 함께 두 분 글 읽으니, 제 자신을 반성하게 되네요.
          
            
글쓴이 2018-05-12 (토) 19:57
답글이 많이 늦었습니다.

감사합니다. 나이스공오님도 행복하셔요^^
     
       
글쓴이 2018-05-12 (토) 19:56
답글이 많이 늦었습니다.

많이 힘드시겠지만, 그래도 희망을 가져보려고 노력해야 한다고 생각합니다.

부정적 생각보다는 긍정적 생각이 나은 것 같습니다.

감사합니다. 영화보는베토벤님도 앞으로 더 행복하시길 바래요^^
붉은방패 2018-05-03 (목) 15:52
꼭 좋은날이 올꺼에요 ^^ 힘내셔요 ~!
     
       
글쓴이 2018-05-12 (토) 19:57
답글이 많이 늦었습니다.

감사합니다. 붉은방패님도 행복하셔요^^
민영이군 2018-05-26 (토) 04:14
살다보면, 좋은 일도 있고 힘든 고비도 있습니다
여튼 마음 꺽이지말고, 끝까지 건승하세요.
     
       
글쓴이 2018-06-08 (금) 07:56
답글이 많이 늦었습니다.

감사합니다. 민영이군님도 행복하세요
김희수님 2018-06-10 (일) 11:17
너란 사람 짱멋진 형님...
루이스K 2018-08-31 (금) 13:24
응원합니다 ^^ 화이팅~!
처음  1  2  3  4  5
   

인기  주간추천순 | 월간추천순 | 월간조회순 | 월간댓글순 | 반기추천순 | 반기조회순 | 반기댓글순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안내] 사이트 명칭 및 도메인 변경 안내 스샷첨부 eToLAND 04-26 204
 [공지] ※ 인기게시판은 각 게시판에서 추천 및 조회수로 산정해 자동으로 이동됩니다. eToLAND 11-20 20
 [SK/LG/KT 인터넷가입15년 위즈통신][당일입금][특판-KT+스카이 UHD셋탑TV=20,900… 위즈통신 11-16
18315  [회원게시판] 이수역 사건은 예상됐지만, 완전 거짓 선동이었네요 (80) 후사개 11-15 9680 27
18314  [유머] 명중률 99.90% 악동뮤지션 수현 (64) 스샷첨부 프로츠 11-15 36926 17
18313  [회원게시판] 로마가 망한 이유 (97) jvsleilav 11-15 16208 22
18312  [유머] 여자와 시비가 붙으면 (70) 스샷첨부 빛과소금 11-15 26117 61
18311  [게임게시판] 로아 템렙 300 후기 (128) 주드로1 11-15 15285 22
18310  [연예인] 오사카 꿀주먹 김사나 (57) 스샷첨부 아이즈원♡ 11-15 28662 24
18309  [엽기] 일본여자가 유튜버일 경우 벌어지는 상황 (81) 스샷첨부 바리에이션 11-15 38405 64
18308  [회원게시판] 오늘도 돈을 뜯겼습니다.. (151) 인랑jinroh 11-15 26488 34
18307  [회원게시판] 이사했습니다.(작업실 자랑) (153) 스샷첨부 네모홀릭 11-15 27755 57
18306  [연예인] 간만에 나온 사나 legend 직캠 (60) 스샷첨부 맛있는팝콘 11-15 34311 40
18305  [기타] 엘리베이터 안 탄 택배기사님 (132) 스샷첨부 김이토 11-15 32585 75
18304  [동물] 미국 센트럴파크에서 난리난 아시아 원앙 근황 (97) 스샷첨부 M13A1Rx4 11-15 35512 61
18303  [기타] 보배 실시간 자살암시로 긴박했던 2시간.jpg (123) 스샷첨부 간지큐 11-15 35784 54
18302  [기타] 울산 맥도날드 햄버거로 얼굴맞은 직원 입장문 (204) 스샷첨부 간지큐 11-14 28086 75
18301  [게임게시판] [스팀]게임 무료 나눔합니다. (14) 카마수트라v 11-14 9447 29
18300  [연예인] 이희은 사장님 새로운 모델.. (148) 샤방사ㄴr 11-14 49999 119
18299  [유머] 군대에서 원스타 역관광썰 (236) 스샷첨부 뚝형 11-14 53329 82
18298  [연예인] 섹시가수 아이유.. (119) 스샷첨부 샤방사ㄴr 11-14 52758 64
18297  [기타] 대한민국 튀김 왕...jpg (166) 스샷첨부 아무도없네 11-13 50294 140
18296  [감동] 이연복이 장사를 중단한 이유 .jpg (127) 스샷첨부 천마신공 11-13 57648 106
18295  [유머] 골목식당 김세정에서 조보아로 바뀐 이유.jpg (155) 스샷첨부 삼토렌트™ 11-13 45642 164
18294  [정보] 한국인이 가장 많이 틀리는 맞춤법 .jpg (316) 스샷첨부 천마신공 11-13 37065 103
18293  [기타] 부정적인 댓글 (105) 스샷첨부 행복하세욤 11-13 30196 93
18292  [회원게시판] 참 우월의식이 대단하네요. (107) jvsleilav 11-13 27320 22
18291  [정보] 정신과 의사들이 알려준 자존감 높이는 방법 (64) 스샷첨부 한마루 11-13 29873 77
18290  [유머] 개택충의 최후 (117) 스샷첨부 마춤법파괘자 11-13 41269 66
18289  [감동] 코드블루로 녹화중단한 이국종 교수.jpg (94) 스샷첨부 노랑노을 11-13 30180 94
18288  [블박] 25톤 트럭에 뛰어든 남성....현재 진행중...gif (194) 스샷첨부 간지큐 11-13 35066 74
18287  [회원게시판] 아버지가 장애인이 되셧습니다.. (103) 라이벌리 11-12 27384 50
18286  [회원게시판] 하도 인증하라고 하시길래 인증합니다!! (179) 스샷첨부 미췐 11-12 37318 80
18285  [감동] BTS RM 근황.jpg (108) 스샷첨부 노랑노을 11-12 35237 78
18284  [기타] 석가모니의 마지막 유훈.jpg (136) Timbaland 11-12 46886 86
18283  [기타] 북한걸그룹 반응.. (107) 스샷첨부 샤방사ㄴr 11-12 58855 55
18282  [연예인] 벨리댄스 임성미 최근.. (176) 샤방사ㄴr 11-12 45986 99
18281  [정보] 개인적으로 좋아하는 광주광역시 식당들 (151) 스샷첨부 블록틱스 11-12 21101 43
18280  [기타] 이희은 사장님 새로운 근황.jpg (144) 스샷첨부 간지큐 11-12 48733 141
18279  [기타] [펌]돈 빌려줫다 몸값으로 받앗다 X된 썰 (159) 사니다 11-12 50400 108
18278  [기타] 지금 캐나다에서 난리난 왕따 사건.jpg (122) 스샷첨부 새디스트 11-12 39876 109
18277  [블박] 제네시스 난폭운전 역관광.gif (153) Timbaland 11-11 45346 58
18276  [유머] 15cm 은근 크네요 (135) 스샷첨부 박사님 11-11 60927 50
18275  [기타] 대체복무 가즈아!!! 개꿀이네 여증!.jpg (226) 스샷첨부 새디스트 11-11 47252 75
18274  [회원게시판] 구시대 취미들 ,, (109) 스샷첨부 yohji 11-11 27815 54
18273  [엽기] 컬링 대표팀 감독이 저지른 만행.jpg (134) 스샷첨부 노랑노을 11-11 46637 63
18272  [기타] SNS 악플에 빡친 한국계 미군녀 근황 (257) 스샷첨부 사니다 11-11 56754 124
18271  [동영상] 아는 동생놈이 찍은 CF인데 잼나서 가져와 봤어요. (125) 방대기 11-11 31365 73
18270  [회원게시판] 처녀작, 처녀비행, 처녀항해... 왜 불편한 거지? (284) 있어도안보임 11-11 27397 25
18269  [회원게시판] 우리집 막둥이 농협 합격했네요. (140) 스샷첨부 블록틱스 11-10 28515 74
18268  [연예인] 트와이스 미나 과감한 오프닝 안무.. (55) 샤방사ㄴr 11-10 45266 40
18267  [기타] 달의 정확도.jpg (358) Timbaland 11-10 49512 48
18266  [엽기] 등기부등본 믿고 집을 샀는데..jpg (301) 스샷첨부 천마신공 11-10 44981 47
 1  2  3  4  5  6  7  8  9  1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