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기글 [01/16] (기타) 펜스룰을 실천하는 바람직한 A중령 (98)  
검색
홈으로 |로그인 | 무료회원가입 | 포인트출석 | 포인트적립방법 및 계급정책 
자동
회원가입 | 아이디 · 비밀번호 찾기
알뜰공간
 컴퓨터견적  | 핫딜정보
 보험상담실  | 공동구매
 업체게시판  | 웹하드쿠폰
포인트공간
이토공간
   
[회원게시판]

와..아침 출근길 지하철 성추행범 봤습니다.ㄷㄷㄷㄷ

글쓴이 : 진둑꺼 날짜 : 2018-05-17 (목) 23:53 조회 : 32367

제가 지하철 타고 출근하는데요...

지하철 출근길에 눈여겨 보고 있던 한 단발머리에 아름다운 여자분이 계셨는데... 

가끔씩 지하철에서 어른들한테 자리도 양보하고...착하고 이뻐서 참 눈이 가던 분이였는데요...

청자켓입은 이상한 놈이..자꾸 그 분 옆에서 알짱 되는거예요...

아 머 저런 놈이 다 있냐 싶어서 계속 주시 하고 있었습니다.

그러다가 그분 옆에 있던 한 키크고 치마입은 여자분이 갑자기 욕을 하면서 자리를 이동하는거예요..

와 이거 먼가 이상하다 싶어서 계속 관찰을 했는데...

그 단발머리 여자분이 자리를 옮길때 마다 이 변태놈이 따라 다니면서...

손을 자꾸 단말머리 분 신체쪽으로 가져가는 겁니다.

저도 지하철 변태를 처음 본거라 순간 당황해서...카메라로 촬영 하려고 했으나..

너무 찰나여서 촬영은 못했구요.ㅠㅠ

112에 신고하고 싶었으나..증거도 없어서..포기 했습니다.

계속 따라다니면서 변태짓 하길래 열받아서...그 놈이랑 그 여성분 사이에 제가 섰습니다.

그제서야 변태짓 멈추더라구요.와 계속 꼬라봤는데...이새끼도 지가 잘 못한건 아닌지..눈도 안 마주치더라구요...

그 여성분이 내릴때 까지 변태도 안내리면 진짜 지하철 종점까지 갈 마음이있었는데..

다행히도 환승역에서 내리더군요...

이런 지하철 변태 만나면 어떻게 해야 되는건지 ..참....

아직도 심장이 벌렁벌렁...ㅋㅋㅋ 마음 같아서는...변태랑..싸우고 싶었는데..출근길이라서 차마..ㅠㅠㅠㅠㅠ


花样年华 : 指人生中美好快乐的时光。

떼낄라 2018-05-17 (목) 23:53
용감하시네요!
츄루륩춉츕 2018-05-17 (목) 23:53
오 멋지심
럽플로우 2018-05-17 (목) 23:53
하아 드립치고 싶은데 참는다 ㅠㅠ...

잘하셨어요!
     
       
이준성33 2018-05-17 (목) 23:53
그드립.. 제가 들어드리죠.. 궁금해서그러는데..
          
            
럽플로우 2018-05-17 (목) 23:53
안치는게 좋을거같아요 ...
               
                 
김미원 2018-05-17 (목) 23:53
드립 쪽지로 좀 주세요.
후사하겠습니다. ㅋ
                    
                      
두번댓글no 2018-05-17 (목) 23:53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누가그래 2018-05-18 (금) 05:00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밤다른몽상가 2018-05-18 (금) 10:46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zktks1 2018-05-18 (금) 16:19
ㅋㅋㅋㅋㅋㅋㅋ
                    
                      
겨울o나무 2018-05-18 (금) 20:45
이게 무슨말이에요??
     
       
신이로소이다 2018-05-17 (목) 23:53
참치마요~
     
       
럽플로우 2018-05-17 (목) 23:53
단발머리녀

- 요새 지하철을 타고 다니는데, 자꾸 별로인 남자가 자꾸 쳐다본다... 어제는 다른 플랫폼에서 탔는데
어떻게 알았는지 같은 객차안에 있다. 얼른 차를 사고 싶었지만 도심의 도로정체와 주차비용을 생각하자니 머리가 지끈거려 오늘도 참는다...
- 오늘까지만이라도 참을 수 있었던건, 이 얘기를 들은 남자친구가 오늘 지하철에 만나서 남자친구 행세를 해주면, 계속 귀찮게 쳐다보던 남자가 단념을 할것이라는 것...
- 남친과 연락이 닿고 이제 보여줄 때이다... 근데 이놈의 남친이란 작자가 지 여친도 몰라보고 다른여자한테, 남친인척하면서 허리를 감다가 욕을 먹고 있는 것 아닌가... 내 남친이라지만 참 한심하다...
          
            
 모피어스 2018-05-18 (금) 08:54
진짜 개꿀이네요 ㅎㄷㄷㄷㄷㄷㄷㄷㄷ
     
       
럽플로우 2018-05-17 (목) 23:53
- 이제서야 나한테 슬금슬금 걸어오는 남친... 근데 이놈의 남친이 또 변태같은 성향이 도졌는지 성추행범 코스프레를 하고 나섰다... 참 별난 인간이다... 그래도 나름 애정표현도 해서 좋았다.
- 그런데 귀찮던 그 남자... 손에서 폰을 뺐다 넣었다를 반복한다... 남친은 그걸보고 자극받았는지 오늘따라 더 적극적이다. 이쯔음이면 눈치채고 그남자는 단념을 했겠지... 그리고나서는 남친은 빨리 출근해야한다며 바로 다음역에서 환승해버렸다.

- 근데 오늘 남친과의 분위기 너무나 좋았다. 오늘은 대중교통컨셉의 숙소를 잡고 하던 코스프레나 계속해봐야지... 이것에 대해서 남친에게 카톡을 보내니 흥분을 감추지 못하는 모습... 귀엽다
          
            
매운콘칩 2018-05-17 (목) 23:53
와 어떻게 성추행 이야기에 이런식으로 해석할수가있어요 너무하네 진짜




그래서 2편은 어디에???
          
            
매니Q 2018-05-18 (금) 00:03
참나...범죄를 미화 시키시네...

그래서 2편은 어디에~????
          
            
착한애 2018-05-18 (금) 00:38
개꿀잼이네
          
            
뽀로로로롱 2018-05-18 (금) 05:10
이쯤 되면 정신병이라 봐야 하지 않나...
킥킥애수 2018-05-17 (목) 23:53
눈여겨보다 기분나빠지면 스토커됩니다.
PowerISO 2018-05-17 (목) 23:53
성추행 범을 가만두면 안되죠.
대단하십니다.
fourplay 2018-05-17 (목) 23:53
그냥 참고해 보세요.

지하철 성추행범 신고방법....

https://m.blog.naver.com/goldbanana8/220552621446
     
       
글쓴이 2018-05-17 (목) 23:53
네..좋은 자료 참고 하겠습니다.^^
     
       
꼬마베베 2018-05-17 (목) 23:53
꽃보다요가 2018-05-17 (목) 23:53
사진 안 찍어도 옷차림 인상착의로도 신고하면 경찰 떠서 cctv확인후 바로 잡습니다. 다음부턴 무조건 신고하세요.
순수의식 2018-05-17 (목) 23:53
그런데 지하철안은 cctv 없나요?
음란마귀 2018-05-17 (목) 23:53
"제가 짝사랑하던 단발머리 여자분" 난 왜 이글에 소름이 돋지...ㅎㅎ
잘하셨어요~!!
     
       
글쓴이 2018-05-17 (목) 23:53
ㅋㅋ 글 수정해야되겠네요.ㅠㅠ
이루미 2018-05-17 (목) 23:53
전 여고생 다리 몰카 찍던 정신병자 본적 있네요. .가서 막으려니깐 눈치채고 다른곳으로 가버리더라구요.
     
       
글쓴이 2018-05-17 (목) 23:53
아...미친놈들 많네요...ㄷㄷㄷ 무서운 세상입니다.
바보자슥 2018-05-17 (목) 23:53
고생하셨어요... 그런 인간들 완전 혐.... 다음에는 바로 차단하셔야 할듯합니다...
     
       
글쓴이 2018-05-17 (목) 23:53
넹....저도 긴가 민가 했네요...손을 워낙 교묘하게 숨긴데다다가..사람들이 많다보니...잘 보이지도 않더라구요..
Remixx 2018-05-17 (목) 23:53
와우 지하철 조이다 쪼이!!
     
       
글쓴이 2018-05-17 (목) 23:53
아니 이거슨...ㅋㅋㅋㅋㅋ
peture 2018-05-17 (목) 23:53
보자마자 헤드락을!!
ueno 2018-05-17 (목) 23:53
며칠 후 여성분이 쪽지를 주게되는데...
Hermes32 2018-05-17 (목) 23:53
저런 놈들 신고해서 신원조회 해보면

자식 한둘 있고, 와이프까지 있는 사이코들임...

어쨌든 잘하셨네요. 다음엔 항상 카메라 촬영대기해서 증거 확보!!!
체리쥬빌레훈 2018-05-17 (목) 23:53
멋지시네요
cFrxoima 2018-05-17 (목) 23:53
5년후...
"그때 막아서지 말았어야 했습니다... 그때 막아서지만 않았어도 이사람이 내 마누라가 되진 않았겠지요"

ㅋㅋㅋㅋㅋㅋㅋㅋ

노란빠나나 2018-05-17 (목) 23:53
아침에 저도 2놈정도 자주보네요
둘다 키작고 좀 찐따 스러움...
줄서있거나 그냥 서있다가도
젊은여성분이 나타나면 줄도 바꾸고 ㅋ
혼란스럽게 지하철 안에 있다가도
사람들 밀려들어올때 혼란을 틈타
여성분 뒤에 바짝 붙는 놈 두놈 있어요.
어쩔땐 여성분뒤에 제가 적당히 겜하면서 서있는데
손잡이 잡으면서 그사이로 밀고 들어오더라구요.
------------
그외에 여자한테 성추행 당한것들도 있고
의심가는것도 있어요.
직접적으로 당한거중에
내리는문쪽에있는데
내리시는 여성분이 지나가면서
두 손가락으로 제앞을 살짝 잡았다가 가시고.. 워낙 순식간이라 어버버 했어요.
이게 스친것도 아니고 잡았습니다.;;
그리고 또한번은 실수인거같은데 별로 사람은 없었고.
어느 여성분이 플랫폼에서 타시면서
손을 앞으로 내민다는게 제앞을 정확히 만졌는데(스친거아니고)
너무 무방비상태로 급만져저서
억! 하고 순간 발작했어요.
또한번은 쇠봉 잡고있던 여성분이 스르르 손을 놓는데
천천히 내리는 손이 제앞을 천천히 문지르면서 횡단했어요.
그쯤오면 어이쿠하고 피할텐데
제 말랑함을 느끼는게 느껴졌습니다....
그외 구분이 잘안되는 것들은
앞여자분이 안닿고 있는상황인데
자신의 신발쪽에 뭐 볼일이 있는지 살짝 앉았다가 일어나면 될거를
다리 펴고 허리만 굽히는데
살짝도 아니고
엉덩이가 벌어지면서
정황히 제 앞물렁이를 쿡 하고 누르더군요.
이것도 헉! 하고 순간 어버버 했는데
아 실순가.. 하고 있었는데
이후에 계속 엉덩이를 뒤쪽으로 너무 빼시는거에요.
보통은 앞으로 피하자나요 사람이..
전 뒤로 피해도 더이상 못피하는데
계속 엉덩이로 뒤로 문데시면서 미시는데
그냥 미는것도아니고
너무 그려시니깐
막 피할데도 없고 어찌해야될지도 모르겠더라구요.
막상당해보면
어버버 합니다.
반쯤 저도모르게 물렁이에 힘이 좀 들어가는걸
진짜 이꽉깨물고
간신히 참아내고 진정시켰습니다.
뭔가 좋다어쩌다 생각보다
거기서 발기라도 했다가는
갑자기 성범죄자라고 오히려 억울하게 신고당할거 같단 생각이 들었고.
최대한 양팔을 들고
     
       
충혈된노을 2018-05-18 (금) 10:52
왜 소설을 쓰고 그러세요
          
            
노란빠나나 2018-05-18 (금) 13:06
이게 지금 소설같음???
          
            
노란빠나나 2018-05-18 (금) 13:13
전직장에서도
지나갈때마다 엉덩이 치던여자,
지나가는데 근처에서 들어라는 수준은로
재만보면 가슴이 떨려 이러고
나보다 10살 많은 여자가
나한테
어깨 주물러달라고하고서
자기가 10살만 어렸으면 딱좋겟다...
이러고
심심하면 빈틈을타서 배나 옆구리 쿡쿡 찔르고서 좋다고 깔깔 거리는 노처녀도 있어요.
다른여성분도 그노처녀보고 성추행이라고 하지말라고 했구요.
남자도 성추행 은근 많이 당하고 살아요.
     
       
절대주권 2018-05-18 (금) 11:05
음.. 있을법한 이야기 같기도 하고.. 특히 내리는 문에서 측면에 딱 붙어 서있으면 마치 누군가가 소중이를 치고 지나갈 것 같은 느낌이 들때가 있슴.. 실제로 당해본 적은 아직 없지만.
     
       
사방손님 2018-05-18 (금) 11:20
여자한테 당해본 비슷한 경우로
버스에 앉아 가는데 내 어깨에 여자가 중심과 허벅지를 비비는 경우를 당해 봤는데
나도 괜히 흥분 되더군요..
뭐 나중에 내릴때 보니 얼굴을 보니 그냥 평범한 외모의 직장인으로 보이는 여자였었죠..

전철에선 괜히 가방든 내 팔과 손에 츄리닝 같은 재질의 바지를 입은 엉덩이 사이골로 밀어대며 전철이 흔들릴때 자꾸 내 몸에 기대던 처자가.. 헉..

물론 남자가 변태 빈도가 훨씬 많겠지만 즐기는 여자가 있는것은 사실이에요..ㅎㅎ
          
            
노란빠나나 2018-05-18 (금) 13:07
그거 저도 겪어봄..
     
       
sbfudsnf 2018-05-20 (일) 00:36
걸어가는 사람이 나체인 대상에게 시도 해도 한번에 성공이 어려울텐데
나체도 아닌 대상의 목표물을 손가락으로 살짝 잡고 사라지는 여성이라니
무림고수네요
lilou 2018-05-17 (목) 23:53
환승이 사람 많으니까 도망갈때 섞이려고 내린듯.

저런 새 끼들 상습범이라 경찰들은 동태만 보고 바로 알아보죠.
스위칭허브 2018-05-17 (목) 23:53
왜 신고를 안 할까요.
여자는 왜 그냥 넘어갔을까. 신고하면 귀찮아서 일까요?
     
       
아자ㅏㅇ 2018-05-17 (목) 23:53
세상 살아본 경험으로 말하자면

미친놈들이랑은 최대한 엮이지 않아야 됩니다
법이 다가 아니더라고요

정상적인 사람들은 몸보다 법인데
미친놈들은 법보다 몸이 먼저 움직입니다.....
          
            
스위칭허브 2018-05-17 (목) 23:53
그게 참 문제네요.
그런데 미친놈들이 성추행이나 하고 있을까요?
성추행범들은 그냥 개찐따 놈들이나 하는 걸텐데.

암튼, 경찰들이 미친놈들에게 신고자의 신상정보를 공개하는 나라라서 공감합니다.
               
                 
sbfudsnf 2018-05-20 (일) 00:38
성추행범이 개진따인지 미친놈인지는 성추행범만 알죠
즤라리야 2018-05-17 (목) 23:53
지하철 출근길에 눈여겨 보고 있던 한 단발머리에 아름다운 여자분이 계셨는데... ?
JESY 2018-05-17 (목) 23:53
그 여성분은 성추행 범이 누군지 확실히 아는 상황이었겠죠?
정의감에 중간에 꼈다가 오해 받으시는 상황이 나올 수 있겠다는 상상을 해보니 참 아찔하네요.
금뭬달 2018-05-17 (목) 23:53
성추행범은 대부분 그렇게 위험하지 않습니다. (소매치기 같은 애들은 위험...)

그런 놈들 보시면 적극적으로 행동하셔도 되시리라 생각됩니다.

1차... 성추행범이 눈치챌 수 있도록 째려본다. (눈 피하지 마세요.)
2차... 보통 목소리로 "아저씨 그만 하시죠..." 정도로 큰 자극은 하지 않는 선에서 타이른다.
3차... 위험하다고 판단되거나 미친놈처럼 보이면 경찰에 신고하고 큰 소리로 주위에 도움을 청한다.

정도로 행동하시면 될듯 합니다. 동영상 촬영도 상황에 따라서 유효하지 싶습니다.
무의사결정 2018-05-17 (목) 23:53
왜 가서 몰카를 찍지..

그냥 이토 연예인 게시판가서 연예인사진이나 볼것이지..

애궂은 일반 사람한테..

건전하게 덕질합시다
라면발이찰짐 2018-05-17 (목) 23:53
성추행범은 목소리만 키워도 되는 케이스가 많고 저지르는 사람들도 별거 없어서 괜찮습니다만...
윗분이 이야기하신대로 소매치기 같은 애들은 진짜 위험하죠.
크루얼스나크 2018-05-17 (목) 23:53
CGV에서  뒷자리에서 앞자리 여성 몰카찍는거 걸려서 난리난거 한번 본적있었는데..
안그래도 사람 많았는데 경찰까지오고그래서 미어터지는줄
원뿔달팽이 2018-05-17 (목) 23:53
주작 1표
     
       
노란빠나나 2018-05-19 (토) 13:49
수준 1표
공9리 2018-05-17 (목) 23:53
그린라이트인가요?
     
       
글쓴이 2018-05-18 (금) 20:16
제발ㅜㅜ  후기남기겠습니다
가을탈곡기 2018-05-17 (목) 23:53
그럴땐 그 남자한테 다가가서 엉덩이를 움켜쥐세요 그리고는 내 취향이다라고 말하시면 됩니다
곰의충격 2018-05-17 (목) 23:53
걍 냅두세요
그여자가 내여자가 아닌이상 냅두세요
건드려봐여
좋을건 1도 없습니다
쓸데없는 정의감은 버리세요
아! 님이 진짜 잘생기셨다면 뭘하셔도 좋다고 보고요
월급루팡 2018-05-17 (목) 23:53
전 덩치가 있어서
거 아저씨 뭐하십니까? 지금 하는거 다 봤습니다.

말만합니다
백삼이 2018-05-17 (목) 23:53
보통 이런 글 밑에는

그 여자가 지금 내 와이프다
라는 글 많이봤는데

꼭 이루시길
4REAL 2018-05-18 (금) 00:09
출근길에 성추행때문에 안내방송 나오고 연착되는 경우 종종 있던데...
시불놈...출근시간 임박했는데 연착되서 지각할까봐 심장 조마조마...
미친것들...수백명한테 피해오지게줌..ㅠㅠ

좋은일하셨지만 앞으론 조심하세요. 가해자가 될수도 있습니다...
성폭행막다가 죽은 사람도 있을뿐더라,, 오히려 가해자가 되어버리는 세상이라..
세븐나이츠 2018-05-18 (금) 00:37
와 이거 말하면서 막아서고 적극적으로 했더라면
단발머리 아가씨 득할수있는 기회였는데 아숩네요 ㅜㅜ
착한애 2018-05-18 (금) 00:51
해피엔딩이네요^^
아기둘리 2018-05-18 (금) 01:21
나 같으면 보고도 못 본 채 했을텐데...행동하는 용기 대단 하십니다..
모르카 2018-05-18 (금) 02:12
자칫 굉장히 위험한일인데 거기서 그쳣으니 망정이네요..
Britia 2018-05-18 (금) 02:31
일 잘못되면 님이 성폭행범으로 몰릴 수 있어요 조심하시길
병아린 2018-05-18 (금) 03:14
야동을 실행하는놈
이얍ㅎ 2018-05-18 (금) 03:56
용감하시네요. 가능하시다면 다음엔 조용히 동영상 버튼 누르시고 동영상촬영을 하는 게 제일 나을 것 같습니다. 주변에서 이상하게 보면 손가락 입에 대며 이 새끼 잡으려는 거니까 잠깐만 조용히 해달라고 하면 더 좋을 거 같고 .. 무튼;;; 용기 개쩌네요 ㅋ
nicolai 2018-05-18 (금) 05:02
잘하셨습니다
어머니 2018-05-18 (금) 08:08
주변에서 성추행으로 신고해서 여차 저차하는거 몇번 봤는데
CCTV까지 있었는데도 이게 확실히 남자가 여자 몸에 손을 대고 이런게 딱 찍히지 않으면 오히려 여자가 무고죄 맞고 고생하더군요..
주변 친구한테서 이런 사례를 들었다면 여자가 입장에서 그냥 참고 신고를 안하는 수도 있겠지요...

진실은 본인들만 알듯
브라운스탁 2018-05-18 (금) 08:24
래피너스 2018-05-18 (금) 09:29
정말 나쁜 사람들이 이 사회에는 여전히 있네요. ㅠ.ㅠ
킨킨 2018-05-18 (금) 09:52
그 놈이랑 그 여성분 사이에 제가 섰습니다. << 이건  해선 안될 위험한 행동인듯 ..

그 여자분이 상황을 인지하고  도와달라는 상황이 아니면  피해자가  착각해서 오해 살수 있는행동이라서
방송같은데서도 흔히 나올수 있는 상황이라 예를 들어 삼가 하라고 하는 이야길 들은적이 있네요 ..
壽山福海 2018-05-18 (금) 10:02
일이삼사오다 2018-05-18 (금) 10:09
여자분의 고맙다는 소리는 없었군요
강정지 2018-05-18 (금) 11:50
저 남자인데 남자한테 당해본 적 있습니다... 기분 매우 더럽...
     
       
난누굴까 2018-05-19 (토) 12:31
더럽=The love?
그렇게 동성에 눈을 뜨는데...
adev 2018-05-18 (금) 12:06
흘낏흘낏 처다보는 것도 당하는 사람은 기분 나쁠 수 있으니 적당히
진한커피 2018-05-18 (금) 12:28
우리건물 앞에 버스 정류장이있는데 제가 지하창고 가려고 건물 복도 들가는데 늙다리 할배가 고추 꺼내놓고 아줌마 뒤에서

자위하고 있더라는 ㅋㅋ 내가 쳐다보니까 홀랑 집어 놓고 바로 도망 가던데 ㅋㅋ
판타지는계속… 2018-05-18 (금) 12:30
자꾸 누가 내 몸을 더듬는다.
자리를 옮겨도 따라 다니며 만지는거같다
무서워서 뒤 돌아 볼 수 없었다.
참다 참다가 뒤를 돌아봤는데..

어떤 남자가 환하게 웃고있다.

(이거 제대로 미친놈이구나..)
프레시제망 2018-05-18 (금) 14:36
그냥 놔두세요 괜히 끼어들다가 공범 취급받거나 누명 쓰고 여자는 도망가고 경찰서 가서 조사받다가 성추행범 낙인 찍힙니다.
꼴맨 2018-05-18 (금) 15:39
전차남 한국판인가요 ㅋ
아벤타도르 2018-05-18 (금) 16:58
※ 지하철 역내 화장실 평생무료이용권을 감사선물로 드립니다 급할땐 무조건 달려가세요
투미소 2018-05-18 (금) 19:36
괜히 오해받을수있으니 그 여성분한테 알려주는것도 괜찮을거같아요

우연히 출근시간이 비슷해서 봤는데 치한이 건드는거같아서 이렇게 나서긴했는데
사람많은 지하철에서 이정도인데 이번엔 제가 시간이맞아서 다행이었지만 시간이 안맞을때
그 치한이 또 그럴수도있으니 다음부턴 조심하세요

이런식으로라도 근데 만약 저런상황에 당하는분들은 어떻게 신고해야하나요? 신고한뒤 지하철
잠복해서 현장에서 잡아가야하려나
IIIlllII 2018-05-18 (금) 20:16
단발머리여자는 뒤에서 가해지는 불쾌한 접촉을 느끼며 자리를 옮겨다녔다
더 이상 참지못하고 뒤를 돌아보자 며칠전부터 야릇한 눈빛을 보내던 남자가 뒤에서 있었다
참을 수 없는 혐오와 경멸을 느끼며 소리를 지르려 했지만 묘하게 당당한 치한의 위세에 눌려 아무소리도 낼 수 없었다.
집에 돌아온 그녀는 참을 수 없는 불쾌감에 한걸레에 전화하고 말했다.
저는 위압에 의한 성폭행을 당했어요.
모두 다함께 외쳐 Me Too
박달나무몽둥… 2018-05-18 (금) 23:39
조용히 경찰에 신고하시길! 괜히 도촬범으로 오해 받을 수 있어요!
랑쿤 2018-05-19 (토) 13:59
정말로 관심있고 다가가고 싶었으면 그 상황이 님한테 좋게 가는 방법도 있는데
성추행한다 싶으면 가서 그 남자 손잡고 지금 뭐하시는겁니까?! 라는 등으로..영화나 드라마 같은 상황이긴한데..
나가토유키 2018-05-21 (월) 13:38
예전에 동래역에서 부산역가는차에서 비슷한거 목격했는데 하도 빡쳐서 내리기 직전에 아굴빵을 진하게 맥이고 내렸네요.신고들어올줄알았는데 안들어오던
요구르트아줌… 2018-05-23 (수) 02:24
ㄱㅊ 바사삭해버려야지 버러지색히 ㅡㅡ 개망신이야아주
   

인기  주간추천순 | 월간추천순 | 월간조회순 | 월간댓글순 | 반기추천순 | 반기조회순 | 반기댓글순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 인기게시판은 각 게시판에서 추천 및 조회수로 산정해 자동으로 이동됩니다. eToLAND 11-20 21
 1월17일 정책 확정!! 달려요~ 현금만땅! 인터넷가입17년차 업체^^ 천스피드 01-16
18865  [기타] 펜스룰을 실천하는 바람직한 A중령 (98) 스샷첨부 빛과소금 13:25 24054 17
18864  [기타] 암사역 칼부림 기사 지리는 댓글.. (80) 스샷첨부 샤방사ㄴr 13:23 29857 8
18863  [유머] 술집 알바가 느낀 손님별 난이도.jpg (70) 스샷첨부 뚝형 13:22 27282 3
18862  [자동차] 새 차 샀는데 너무 속상합니다 조언 부탁드려요 (96) 조작이네 12:21 11795 8
18861  [유머] 흔한 쌀국의 시상식 사회자 클래스.jpg (79) 스샷첨부 노랑노을 10:33 37188 33
18860  [회원게시판] 스카이캐슬 왜 인기있는줄 알겠음. (61) 스샷첨부 Sedbew 09:25 17815 13
18859  [연예인] 묵직한 우희 (81) 스샷첨부 표독도사 01-15 36266 52
18858  [감동] 암덩이 떼낸후 사진.jpg (166) 스샷첨부 뚝형 01-15 54999 82
18857  [유머] 공사장의 마이클잭슨 (94) 스샷첨부 라돌 01-15 40436 73
18856  [회원게시판] [베트남] 결혼식에 초대 받다(2) (72) 스샷첨부 그치지않는비 01-15 18028 38
18855  [회원게시판] [베트남] 결혼식에 초대 받다. (53) 스샷첨부 그치지않는비 01-15 23739 30
18854  [엽기] 한국에 종교 분쟁이 없는 이유.... (204) 스샷첨부 하데스13 01-15 36661 74
18853  [회원게시판] 노선영 "심석희 아픔이 중요한 시기..내 얘기할 때 아니다" (105) 트로이공주 01-15 17445 40
18852  [정보] 하반신 마비 환자들에게 희소식 .jpg (56) 스샷첨부 천마신공 01-15 33328 50
18851  [영화게시판] 케빈인더우즈감독 신작 강추합니다 (43) 스샷첨부 체리체리체리… 01-15 19940 21
18850  [연예인] 다리꼬는 사나.GIF (63) 패션피플 01-14 40763 44
18849  [정보] 영어 단어 공부하는 프로그램입니다. 필요하신 분들 다운 받으세요. (136) 스샷첨부 견행처해역거 01-14 24071 109
18848  [회원게시판] 박소연 이거 완전 도살자네요 ㄷㄷ (71) 정의™ 01-14 38531 67
18847  [감동] 걸스캔두애니띵 레전드.jpg (76) 스샷첨부 뚜우지 01-14 44354 101
18846  [기타] 대구 자살 중학생의 유서 (174) 스샷첨부 Baitoru 01-14 40279 92
18845  [기타] 유쾌했던 폐암4기 웃대인....국가유공자 인정 (125) 스샷첨부 간지큐 01-14 32228 138
18844  [연예인] 어느 백댄서 허벅지 (59) 스샷첨부 찬란하神김고… 01-14 50440 32
18843  [유머] 걱정되는 워라밸 신드롬 (150) 스샷첨부 뚜우지 01-14 48872 95
18842  [기타] 골목식당 홍탁집 근황 (78) 스샷첨부 갓유리 01-14 37509 71
18841  [기타] 우리가 접하는 정신장애인들..jpg (214) 스샷첨부 천마신공 01-13 47097 135
18840  [연예인] 태연 뮤비와 현실의 차이 (41) 스샷첨부 男子 01-13 45544 33
18839  [회원게시판] 강아지 누가버린거 주워서 (63) 스샷첨부 백월아 01-13 26719 78
18838  [기타] 변기수가 말하는 결혼생활.jpg (91) 겨울사내 01-13 38888 137
18837  [연예인] 지숙이 1등 신부감인 이유.jpg (94) 스샷첨부 뚝형 01-13 33054 79
18836  [회원게시판] 진짜 일본은 미래의 한국이군요 (96) 스샷첨부 무식하면용감… 01-13 31561 71
18835  [유머] 한국 PC방을 본 스웨덴 청년들...문화충격.jpg (100) 스샷첨부 뚝형 01-13 41242 128
18834  [엽기] 미국의 고등학생 강간사건 ㄷㄷ.jpg (73) 스샷첨부 뚝형 01-13 57272 63
18833  [유머] 새벽한시에 현타온 보배아재. (168) 스샷첨부 마춤법파괘자 01-13 50013 84
18832  [유머] 미군 장교가 말하는 한국과 일본의 무력충돌 (328) 스샷첨부 마춤법파괘자 01-13 38153 82
18831  [회원게시판] 이직하는 회사 사장 마인드ㅋㅋㅋㅋㅋ (92) 개소리저격수 01-13 37326 54
18830  [기타] 괴롭히던 일진 손 짤린 썰.jpg (108) 스샷첨부 뚝형 01-13 47431 57
18829  [반려동물] 2016년 여름, 아들녀석이 대려온 브라우니~ (90) 스샷첨부 칫솔과치약 01-12 27501 199
18828  [동물] 시골 강아지.. (117) 샤방사ㄴr 01-12 30684 154
18827  [기타] 할머니의 엄청난 탕수육(스압) (198) 스샷첨부 사니다 01-12 55054 154
18826  [회원게시판] 저에게는 자랑거리입니다. (101) 우국생 01-12 34376 166
18825  [연예인] 아이유 전설의 뭉게구름.jpg (85) 스샷첨부 뚝형 01-12 48200 114
18824  [정보] 알아두면 유용한 사이트 10곳.jpg (299) 스샷첨부 offonoff 01-12 37863 224
18823  [기타] 현재 일본에서 난리난 사건 (155) 스샷첨부 와따시파워 01-12 64164 145
18822  [연예인] 러블리즈, 일어서는 안경쓴 정예인.. (62) 샤방사ㄴr 01-12 41253 49
18821  [정보] 작업 표시줄 투명화 (136) 스샷첨부 MLDNIGHT 01-11 41563 65
18820  [감동] 강은비의 일침甲 (169) 스샷첨부 흐노니 01-11 51228 109
18819  [회원게시판] 남자들 속터지는 기사 .... jpg (100) 스샷첨부 랜디113 01-11 27880 114
18818  [유머] 요즘 중딩의 물에빠진여자 구하는법 (178) 스샷첨부 마춤법파괘자 01-11 57789 114
18817  [연예인] 아.. 전효성... 아~ 전효성 [데이터] (78) 스샷첨부 변태란이름의… 01-11 53092 71
18816  [엽기] 20살 알바혼냈다가 성폭행범으로 몰림.jpg (200) 스샷첨부 뚝형 01-11 46353 66
 1  2  3  4  5  6  7  8  9  1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