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기글 [10/16] (회원게시판) 어제 남친이랑 고기먹었습니다!  
검색
홈으로 |로그인 | 무료회원가입 | 포인트출석 | 포인트적립방법 및 계급정책 
자동
회원가입 | 아이디 · 비밀번호 찾기
[2018-10-16] 유머게시판
운전면허 없는 한 일본 애니 …
키 167인데 취미가 예쁜여자 …
결혼은 비즈니스
층간소음 복수.. 윗집 복도에 …
애 키우기 20년째
초딩은 모르는 국딩의 위엄
고추 없는 엄마때문에 멘붕 온…
미용실 앞 주차금지 표지판
ㅅㅅ코인
인생 2회차 딸 키우는 미국아…
   
[회원게시판]

뇌경색 입원 일주일후기.

글쓴이 : 내가바로홍삼 날짜 : 2018-06-12 (화) 06:55 조회 : 25452
저번글 이후로 입원 검사 후기입니다.

수시로 혈액검사 소변검사 호르몬검사하고
입원당일 mra+mri검사 ct검사, 다음날 심초음파 안과종합검사 후 지금껏 각종 혈관및 뇌혈류개선 수액 및 약복용중입니다.
하지만 중요한건 지금 껏 받은 검사에서 이상증상이 발견된건 없이..
모두 정상이라는것
그래서 의사도 저도 답답하고 당황하네요ㅎㅎ
저는 현재 다른증상은 없고 시야범위가 많이 좁아진 상태입니다
심장도 정상 혈관 당뇨 혈압 모든검사가 정상,
그래도 가족력이 있어 가족력에 따른 검사도 이상없어서 갈수록 한숨만 나와서 한탄글 한번 써 봤습니다ㅎㅎ..
다들 건강 유의 하세요..
아이유는 사랑입니다♥

닥똥집똥침 2018-06-12 (화) 06:55
곧 완쾌하시길 빕니다
     
       
글쓴이 2018-06-12 (화) 06:55
감사합니다 건강조심하세요ㅎㅎ
김씨5 2018-06-12 (화) 06:55
지난 글  읽어 보았는데 어디서 보니 요즘은 20때도 올수 있다고 하는 것 간틍데
빨리 쾌차 하시길
     
       
글쓴이 2018-06-12 (화) 06:55
저도 그럴 수 있다고 하나..
원인을 몰라 조금 멍 하네요ㅎㅎ
오름오름H 2018-06-12 (화) 06:55
뇌경색인데..원인을 알수 없다니...답답하시겠네요..

정그러면 병원을 옴겨보시는건 어떠신지...

대형병원이래도 어디서는 안나오던게 어디서는 나오기도하더라구요.
     
       
글쓴이 2018-06-12 (화) 06:55
일주일 있다 마지막 검사하고 다른병원애서 검사 받아봐야겠어요ㅎㅎ
マキナ中島 2018-06-12 (화) 06:55
저희 어머니께서도 뇌경색으로 입원하셨었는데 고혈압외엔 다른 곳은 나이에 비해 너무 건강해서 원인을 모르겠다고 하더군요.

글쓴분 어서 건강하게 퇴원하시길 바래요.
     
       
글쓴이 2018-06-12 (화) 06:55
감사합니다ㅎㅎ
djelRkwl 2018-06-12 (화) 06:55
시야범위가 많이 좁아진 상태
녹내장 증상이라는데 안압이 높지 않아도 녹내장인 경우가 있다더군요
     
       
글쓴이 2018-06-12 (화) 06:55
녹내장 종합검사도 햇지만 이상이없엇어요..ㅎㅎ
如來神掌 2018-06-12 (화) 06:55
쾌차하시길 바라옵니다!!!!
검진에서 무탈하다니 다행이에요!!!!
     
       
글쓴이 2018-06-12 (화) 06:55
다행이지만.. 원인을 모르니 치료방법에 걸림돌이 매우 크네요ㅎㅎ
에스프레소5 2018-06-12 (화) 06:55
무사히 쾌차하시길 빌어요~!!
     
       
글쓴이 2018-06-12 (화) 06:55
감사합니다 건강조심하세요
바른생활싸나… 2018-06-12 (화) 06:55
목 이상일수는 없나요
     
       
글쓴이 2018-06-12 (화) 06:55
저도 이 생각을 하고있어 검사를 받아 볼 생각입니다ㅎㅎ
도조 2018-06-12 (화) 06:55
어떻게 뇌경색이라는 병명으로 입원을 한 것인지가 궁금하군요. 돈은 썼지만 그래도 몸이 괜찮음을 확인했으니,
다행이라고 하겠습니다.
     
       
글쓴이 2018-06-12 (화) 06:55
정확한 병명은 뇌하수체 중풍이라고 주치의가 말해줬습니다ㅎㅎ
보험왕이박사 2018-06-12 (화) 06:55
쾌차 하시길바라겠습니다.
     
       
글쓴이 2018-06-12 (화) 06:55
감사합니다
바른생활싸나… 2018-06-12 (화) 06:55
입원전 증상이 어떠셯나요?
     
       
글쓴이 2018-06-12 (화) 06:55
입원전은 급체랑 몸살이 같이온듯 한
두통 구토 속메스꺼움 소화불량 오한, 구토이후 머리 피쏠리고 안통오더니 시야결손 왔엇어요
▶◀탈레랑 2018-06-12 (화) 06:55
스트레스이런게아닐까요... ㅜ
     
       
글쓴이 2018-06-12 (화) 06:55
스트레스라면 차라리 좋겠습니다ㅎㅎ
겨울숲 2018-06-12 (화) 06:55
뇌경색 나중에 퇴원할때 보험 적용되는지 알아보세요 국민건강보험이요

별일 없이 건강히 퇴원하길 바랍니다
     
       
글쓴이 2018-06-12 (화) 06:55
감사합니다ㅎㅎ
          
            
겨울숲 2018-06-12 (화) 06:55
아... 그리고 해당체질인지는 모르겠으나

저같은 경우는 삼 또는 홍삼 수삼 삼이 들어간걸 복용하면 풍이 오는 체질입니다

체질마다 다르게 오긴 하는데요 혹시 그런거 아닐런지 물어보세요

홍삼마니아라고 하시길래 몇자 적어봅니다
ATM마드리드 2018-06-12 (화) 06:55
홍삼도 아플 수 있구나...
     
       
글쓴이 2018-06-12 (화) 06:55
그러게요 홍삼마니아인데ㅠㅠ
하늘을보쟈 2018-06-12 (화) 06:55
쾌차하시길 바랍니다!
세르지안 2018-06-12 (화) 06:55
뇌경색이라..힘드시겠네요

잘 이겨내시고 꾸준히 관리 하시길 바랍니다
내탓니덕 2018-06-12 (화) 06:55
마음 편히 가지고
빨리 쾌차하세요!!
율음 2018-06-12 (화) 06:55
평소에 건강은 어떠셨나요? 건강하셨나요? 전조증상은 없으셨나요?

건강에 자신하시던 분들도 갑작스레 큰 병에 무너지는 것 보니
정말 무섭더라구요;;

어여 쾌차하시길 바래요.
나나납 2018-06-12 (화) 06:55
시야가 좁아졌다는게 안보이는 부분이 생기는 건가요? 쾌차하세요 ㅜ ㅜ
플루스울트라 2018-06-12 (화) 06:55
저도 몸이 안좋아서 위장약을 먹고있는데도
이게 신경성인지 나아졌다가 아파졌다가 허해지고 안좋네요 ㅠ..
병이라는게 균에 의한것들이 많은거같아요 아무리 의학이 발전했다지만..힘내세요
말보루골드 2018-06-12 (화) 06:55
병원 바꿔보세요.본인의 경우 30대 초반에 갑상선항진증이 발병이됐는데 처음에 갑상선 인지 뭔지 모르는 병원에서 검사받고 몇개월 시간낭비하다가 큰병원가서 제대로 검사했네요.그리고 몸에 병이 있다고 나쁘게만 생각하지마세요.되려 미리발견해서 큰일나기전에 수습할수있는 기회가 생겼다고 생각하는게 좋습니다.어차피 인간은 50넘어가면 대부분 병 하나쯤은 달고사는게 지금 세상이기때문에 마음 편하게 가지세요.
후니후니8212 2018-06-12 (화) 06:55
저도 30대인데 20대 때 확장성 심근병증으로 아직까지 3개월 마다 검진 받고 있습니다. 입원도 했었고, 남일같지 않네요. 하루빨리 쾌차하시길 기원하겠습니다.
cainox 2018-06-12 (화) 06:55
빠른 쾌유를 빕니다
너란뽐 2018-06-12 (화) 06:55
그러다 또 괜찮아지는 경우도 드물지만 있잔하요. 힘내시고 꼭 건강하게, 퇴원하시길 바랍니다.
하얀손™ 2018-06-12 (화) 06:55
뇌 경색은 뇌 혈관이 막히는걸 말하는데요
뇌졸중 이죠... 뇌졸중은 뇌출혈과 뇌경색이 있습니다.
초기 증상으로  빨리 병원 가셔서 다행이네요.
히데아스 2018-06-12 (화) 06:55
얼마전에 뉴스를 보도를 보는데 미세먼지로 인해서 20~30대 조기 사망률이 많아졌다고 하더군요. 1위가 이유모를 뇌경색.2위가 심혈관 질환이라고 하던데...
아이디오패식 2018-06-12 (화) 06:55
혹시 발병자각하기 전에 손끝이 저리거나 목과 어깨사이 또는 뒷목아래부분의 통증 현상은 없으셨나요?
그리고 경동맥 초음파 검사는 하셨는지요?

마지막으로 현재 다니시는 병원은 어디신가요?(공개가 어려우시면 쪽지로 부탁드립니다.)
     
       
글쓴이 2018-06-12 (화) 07:31
손끝 저림이나 목아래 통증은 없엇고
목 위와 머리가 만나는 부분이 뭉치고 굳은듯 아팟어요
경동맥 초음파는 안해봣고 쪽지가 안보내 지네여
홍이요 2018-06-12 (화) 07:01
빠른 쾌유 기원합니다!
1계단2계단 2018-06-12 (화) 07:02
빠른 쾌유 빕니다..
잿빛도화지 2018-06-12 (화) 07:28
20대부터 30대까지 교통사고만 두번당해서 입원 두번하고, 다니던 일도 엉망되고 다른친구들 대리달때

저는 사원인 뭐 그런 운없는 삶을 살아왔습니다.

그래서 더욱더 건강의 중요성을 잘 알죠. 아프면 돈이고 나발이고 다 필요없더라구요.

병원은 감옥이고, 그감옥을 나와야하는데 원인을 모르면 정말 힘드실거같네요.

부디 쾌차하시길 기원합니다.
글쓴이 2018-06-12 (화) 07:31
응원해주신분들 모두 감사합니다.
모두 건강조심하세요ㅎㅎ
쟁취 2018-06-12 (화) 07:36
건강이 최고에요 항상 건강하세요
비열s 2018-06-12 (화) 07:48
미세혈관이 막혔거나 일시적으로 경색이 지나간 케이스 이신가 봅니다. 검사 잘 받으시고 무사퇴원 하시길 바라겠습니다.
북극인 2018-06-12 (화) 07:51
양의 체질인 사람이 홍삼을 자주 드시면 위헙합니다. 당연히 그런 증상이 옵니다. 부시맨이 서울에 와서 인삼넥터 먹고 밤새 부작용 때문에 고생 했다는 것과 같은 현상입니다.
강백란 2018-06-12 (화) 08:00
혹시나 신장검사해보셨는지 모르겠네요

저도 신장이 안좋아서 고혈압오고 안구주변 실핏줄 다 터져서 시야가 굉장히 좁아졌었거든요

혹시나 하는 마음에 말씀드려봅니다
     
       
글쓴이 2018-06-12 (화) 12:02
신장 검사는 해보지 않앗지만 안구 실핏줄이 터졋다면
안구 종합검사에서 문제가 되엇을 거에요 제 경우라면요ㅎㅎ
감사합니다.
제이노 2018-06-12 (화) 08:00
쾌차하세요
마로비 2018-06-12 (화) 08:06
힘내세요. 꼭 이겨냅시다.
maboos 2018-06-12 (화) 08:39
힘내세요
거덜스 2018-06-12 (화) 08:54
힘내시고 쾌차하시길 바랍니다
푸른남자 2018-06-12 (화) 09:05
힘내시고 완쾌하세요
잘살아보자좀 2018-06-12 (화) 09:07
빠른 쾌유를 기원합니다~.
성수익스트 2018-06-12 (화) 09:19
에혀...MRI 등 비싼검사 다 해도  전부 정상인데
왜 그럴까요? 라는 의사의 말이....참 슬픕니다....

저도 지금 지방간? 간수치가 나쁘다는데...
바이러스성도 아니고
술도 그냥 맥주한캔, 한달에 1회정도 회식 or 친구들 술자리인데;;;
의사도 다 정상인데 피검사 수치만 그렇다며.....
왜 그러지...? 라는군요.....에혀;;;
건강조심하세요 ^^;;
     
       
글쓴이 2018-06-12 (화) 12:02
저랑 같은 처지이시네요.. 원인을 모르니 참 답답하죠..ㅎㅎ
서로 힘내시지요ㅎㅎ
예술적무전병 2018-06-12 (화) 09:21
하루빨리 쾌차하시길 기원하겠습니다.
나눕시다 2018-06-12 (화) 09:42
빠른쾌유를 빕니다... 아휴ㅠ
부여휘 2018-06-12 (화) 11:08
좋은 소식이 있을겁니다. 걱정하지 마세요.
노올자식아 2018-06-12 (화) 11:35
평상시 컴퓨터/스마트 폰을 오래한다거나 자세는 어떗는지 궁금하네요. 허리를 굽히고 생활하시지는 않는가요?
목 디스크도 의심되는게 일 순간 머리쪽으로 가는 혈액이 부족할수도 있다네요
     
       
글쓴이 2018-06-12 (화) 12:04
컴퓨터는 방통대를 다니기에 수업이용시 사용하고요
스마트폰은 노래자주들어 사용합니다.
목 부분이 조금 안좋긴한데 예전에 허리가 굽어 교정을 받은적이 있어요
이번주 퇴원하고 목 부분 검사를 받아 볼 예정입니다.
아니면 협진을 요청 할 예정이에요
iamtj 2018-06-12 (화) 12:10
빠른 쾌유 바랍니다
ㄹ1ㅇ1ㄹ515 2018-06-12 (화) 12:36
원인진단 제대로 못하면 무조건 병원 옮기세요. 진짜 피봅니다. 지방 종합병원 말들었다가 부모님 두분 다 잃을뻔 했네요
귀차니즘대마… 2018-06-12 (화) 12:55
남일 같지 않네요. 빨리 완쾌하시길 기원하겠습니다.
ILBO 2018-06-12 (화) 13:04
저희 아버지도 뇌출혈 때문에 뇌경색이 왔는데 다행히 제가 바로 옆에 있어서 골든타임에 수술을 받았지요
병원에서 하는 말이 손상부위가 적으면 운동을 꾸준히 하므로서 평범한 사람들처럼 다시 일 할 수 있다고 하더라구요.
독식 2018-06-12 (화) 14:47
4대병원급으로 한번 옮겨서 검사받아보시는건 어떨까요? 목도 꼭 검사 받아보셧으면 좋겠습니다
뽀사시 2018-06-12 (화) 15:47
저의 가족중에서도 뇌경색으로 벌써 4년째 재활을 하고 있네요.
언어,인지가 많이 안좋아서 아직도 치료중입니다.
그런데 젊었을때도 오긴 하나 봅니다.
빨리 알았으면 그나마 낫았을건데 뒤 늦게 대처를 해서 더 큰 뇌손상을 받았습니다.
아직도 원일을 찾지 못하고 지금은 재활 치료에만 열중하고 있네요.
MRI도 원인을 찾으려 뇌,심장,다리쪽도 다 찍고 찾으려 했지만 원인불명,,,
찾기 힘들다고 하더군요.
언어,인지로 인해서 사회생활은 어렵지만 그나마 활동하면서 지내고 있네요.
큰 대학병원에서 그러니 , 다른 병원 찾아 가 볼 일도 없어서,,,
이렇게 그냥 지내고 있습니다.
특히 지내면서 음식에 많이 신경을 쓰는점 , 그리고 특수약을 제때 복용하는 정도입니다.
일이 터지고 나서야 뇌졸증이라는 변명을 이해했으니...ㅜ.ㅡ
그래도 앞으로 조심하시면 괜찮아 지실겁니다.
닭창자2 2018-06-12 (화) 19:02
중증질환은 귀찮더라도 필히 서울큰병원가서 검사받으세요.
경험해보고 뼈저리게 느꼈습니다.
동일한 CT, MRI사진을 보고 180도 다른 판독결과가 나오는 어처구니 없는 상황을 경험할 수 있습니다.
나이거이멜있… 2018-06-13 (수) 02:13
홍체 사진을 찍어서 올려보시겠어요?
양쪽 눈 홍체를 잘 볼 수 있게 찍어서 올려주시면 제가 도움을 드릴 수 있다면 드리고 싶네요
로또1등당첨 2018-06-13 (수) 05:33
안과 전문 병원을 한번 가보시는건 어떠세요?
     
       
글쓴이 2018-06-13 (수) 09:47
안구종합검사는 안과전문병원에서한번 종합병원 안과에서 한번 더 받았습니다
ㅎㅎ
아기둘리 2018-06-14 (목) 00:25
아는 사람이 비슷한 경험을 했는데...결론은 스트레스가 원인이라고 결론이 났답니다....
스트레스 많이 받는 환경에 계시는지...
     
       
글쓴이 2018-06-14 (목) 08:17
제가 생각하는 육체적 정신적 스트레스는 참을 만 하다 라고 생각하는 수준이엿는데 이것 또한 제 생각일지도 모르죠ㅎㅎ..
안튼튼맨 2018-06-16 (토) 22:03
현재 추골동맥 박리로 병원 잠깐 입원했다가 퇴원후 약물로 치료중입니다.
병원 늦었으면 저도 뇌경색 왔을꺼래요~

30대 후반에서 40대초 남자들이 요새 저처럼 뇌 혈관 찢어져서 오는 사람이 많아졌다고 하네요~
머리는 이제 안아픈데 혈압이 잘 안떨어지네요~

병원에서 하는 말 헬스도 하지마라 동네 가까운데만 가볍게 산책해라~ 절대 안정해야 한다...
최소 6개월은 재미없게 살아라...

힘내세요~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안내] 사이트 명칭 및 도메인 변경 안내 스샷첨부 eToLAND 04-26 203
 [공지] ※ 인기게시판은 각 게시판에서 추천 및 조회수로 산정해 자동으로 이동됩니다. eToLAND 11-20 20
 [SK직영점] [10년차 SK인터넷가입 1위 달성 !] [최고사은품 비교불가! 사은품70만… 일등통신 10-16
18038  [회원게시판] 어제 남친이랑 고기먹었습니다! (80) 스샷첨부 뒷집토토로 10:00 10344 9
18037  [연예인] 조보아 몸매 (42) 스샷첨부 러시얜캐쉬 08:54 33059 7
18036  [동물] 개 구출작전.gif (52) 스샷첨부 책에바라™ 08:08 13798 25
18035  [기타] 2002년의 전설을 만든 안정환이 잃은 것들.jpg (66) 스샷첨부 Timbaland 05:44 25844 31
18034  [기타] 임나일본부가 거짓인 너무 간단한 이유. (63) 스샷첨부 알료샤 01:15 22979 49
18033  [기타] 저는 범죄자의 딸 입니다 (196) 스샷첨부 사니다 10-15 30758 133
18032  [회원게시판] 젊은 사람이 힘든일을 안할까요? (165) painofpa 10-15 19338 74
18031  [기타] 충격...경찰의 만취자 다루는 법 (170) 스샷첨부 신현희와김루… 10-15 39052 108
18030  [동물] 길냥이 성장기.. (103) 스샷첨부 샤방사ㄴr 10-15 21946 131
18029  [유머] 한국계 인종차별 한 러시아 축구선수 현재 근황 (138) 스샷첨부 프로츠 10-15 43303 70
18028  [엽기] 요즘 주차장 설치 상황 (167) 스샷첨부 뚝형 10-15 48120 40
18027  [정보] 개인적으로 좋아하는 제주 식당들 (149) 스샷첨부 블록틱스 10-15 20750 94
18026  [컴퓨터] 각 기업, 한글날 572 주년 글꼴 무료 배포 (46) 리우7 10-15 14147 77
18025  [기타] 움짤로 보는 알기쉬운 작동 원리.gif (89) Timbaland 10-15 33821 85
18024  [회원게시판] 베트남 다녀온 후 베트남 여자에 대해 느낀점.. (192) 보고있다 10-14 39589 84
18023  [유머] 지드래곤 골프장짤의 진실 (165) 스샷첨부 아론다이트 10-14 60847 25
18022  [회원게시판] 여성 환자에 가슴 자극검사 구급대원 성추행 혐의 ‘무죄’ (202) 스샷첨부 큐트포니 10-14 44499 167
18021  [동물] 치명적인 귀여움을 소유한 한국의 전통새 (101) 스샷첨부 M13A1Rx4 10-14 36637 93
18020  [회원게시판] 인간답게 사는 게 200부터임.. (153) 디아블로하고… 10-14 33085 53
18019  [감동] 현재 일본에서 논란 중인 방탄소년단 (189) 스샷첨부 뚝형 10-14 39838 147
18018  [회원게시판] 어제 백화점에서 문 잡아주는 여성분을 봤네요! (136) 스미노프 10-14 31400 51
18017  [연예인] 여 솔로 최초"…아이유, 단독콘서트 1분 전석매진 기록 (97) 스샷첨부 blesoma 10-14 34362 48
18016  [유머] 라면가게 여종업원 실험카메라 .jpg (98) 스샷첨부 천마신공 10-13 59276 68
18015  [회원게시판] 짱개들 때문에 노가다 다죽었다네요 (297) painofpa 10-13 40601 91
18014  [정보] 중국의 소름돋는 감시 수준 (150) 스샷첨부 히나루토 10-13 45469 66
18013  [베스트10] 개인적으로 재밌게 본 국산만화 베스트10 (177) 스샷첨부 789798 10-13 34580 40
18012  [정보] 균이 당신을 지배한다 (126) 스샷첨부 블루복스 10-13 39297 90
18011  [기타] 아빠가 바다 보여줄게....jpg (129) 스샷첨부 remigius 10-13 42793 138
18010  [연예인] 팔씨름 못하는 사나의 뒷모습 (59) 스샷첨부 사나미나 10-13 37724 63
18009  [기타] 여중,여고앞에서 자영업 성공하는방법.jpg (195) 스샷첨부 alllie 10-13 53691 147
18008  [사용기/후기] 아레아 복용후기(10일정도) (44) 스샷첨부 치킬 10-13 26220 32
18007  [기타] 딸의 잘못건 전화 (131) 스샷첨부 피노코쿠 10-12 38826 170
18006  [연예인] 기자들이 말하는 아이유 미담.... (67) 스샷첨부 fourplay 10-12 27397 88
18005  [회원게시판] 20년지기 친구가 세상을 떠났습니다..... (153) 흑화 10-12 24878 131
18004  [회원게시판] 여자친구가 일본여행 같이가자는데 가야할까요? (229) 미췐 10-12 26736 39
18003  [연예인] 에이핑크 오하영 피지컬 클라스.gif (46) 스샷첨부 루다양 10-12 38284 42
18002  [기타] 여직원들 난리났어요 (104) 스샷첨부 피노코쿠 10-12 47786 121
18001  [연예인] 효리네 민박 친구들 잊지 않은 아이유...갓지은!! (34) 스샷첨부 한마루 10-12 30121 38
18000  [기타] 음식계의 거품 甲.. (193) 스샷첨부 샤방사ㄴr 10-12 54963 42
17999  [감동] 엄마를 대신해 수면제를 먹은 심형탁 (106) 스샷첨부 대환단 10-12 36421 102
17998  [유머] 충주시가 또... (86) 스샷첨부 k2k23 10-12 39474 83
17997  [기타] [골목식당] 어머니의 손맛 (138) 스샷첨부 블루복스 10-12 29657 57
17996  [회원게시판] 플스 직거래하는데 짜증나서 파토내고 옴 .. (217) 만사장11 10-12 26583 85
17995  [회원게시판] 그 총각네 포도즙 구매 후기 (62) 스샷첨부 시프트딜리트 10-12 22578 28
17994  [정보] 수산시장에서 바가지 당하지 않는방법 (86) 스샷첨부 돌발이 10-12 31334 40
17993  [감동] 안흔한 아이유 재계약 조건.jpg (127) 스샷첨부 노랑노을 10-12 33900 97
17992  [회원게시판] 학교에 대한 오만정이 다떨어졌습니다. (108) Mokaerik 10-12 21669 27
17991  [회원게시판] 현재 5480억 잭팟이군요! (175) 록리 10-12 30263 22
17990  [감동] 영화반전이 너무 감동적이라 개봉당시 결말 지킴이 운동까지 했던 영화 (118) 스샷첨부 돌발이 10-12 41025 62
17989  [기타] 일본종특 (122) 스샷첨부 손예진 10-12 45086 50
 1  2  3  4  5  6  7  8  9  1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