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기글 [09/20] (베스트10) 관객수 역대 박스오피스  
검색
홈으로 |로그인 | 무료회원가입 | 포인트출석 | 포인트적립방법 및 계급정책 
자동
회원가입 | 아이디 · 비밀번호 찾기
[2018-09-20] 컴퓨터
이어폰 추천 좀 해주세요.
부모님이 쓰실 컴터 알아보고 …
놋북 산지 일주일 됬는데 as가…
MS "윈도7 지원기간 3년 더 연…
아무래도 이번 엔비디아 RTX20…
많은 분들 도움 받아 무사히 …
포르자 호라이즌3 부드럽게 돌…
요즘 100만 견적이면 어느정도…
uhd셋탑 써보신분 계신가요?
cam중에 뚜껑같은거 달린 캠 …
   
[동물]

아프리카에 호랑이 두 마리를 풀어 보았다.gif

글쓴이 : 10X10 날짜 : 2018-07-13 (금) 09:23 조회 : 36321

호랑이는 사자나 다른 맹수들과 달리 아시아 등지 밀림에 사는 동물이고 아프리카에는 살지 않는 동물인데

디스커버리 채널에서 호랑이를 아프리카에 적응시켜보기위해 호랑이 몇마리를 아프리카 초원에 풀어놨는데

어느날 지나가던 사슴이 호랑이를 처음 보고 '저건 뭐야' 하고 선제 공격을 하다가 죽는 모습...

그리고..

총 두마리 풀었는데

이 땅에선 자기들이 소수개체란걸 재빠르게 깨닫곤 이 두새끼가 갑자기 협업을 하기시작함

호랑이는 원래 단독생활하는 개첸데 갑자기 둘이서 몰이사냥 시작

그랬더니 호랑이들이 생태게를 아주 아작을 내버림

가젤새끼들은 당연하고

평소 단독사냥하는 호랑이들로는 못잡을거라 여겼던 버팔로성체까지 가뿐하게 씹어먹더니

그 주변 강에살던 하마새끼들까지 씨를말리기 시작함

하마성체한텐 안덤비는데 어미가 잠깐 방심할때마다 새끼한마리씩 사라짐

심지어 사자속도로는 못잡던 타조같은 새끼들은 물론이고 대머리수리까지 사냥하는 엄청난 적응력에 디스커버리팀이 당황해서 촬영포기하고 호랑이 다시 거두어들임


골드호랑이 2018-07-13 (금) 09:23
생태계 파괴종이네 리얼..
     
       
1ws12f 2018-07-17 (화) 11:01
너였냐?
라라야라 2018-07-13 (금) 09:28
엄청 오래된 글인데 이거 계속 도네요..
거덜스 2018-07-13 (금) 09:28
여..역시 호랑이인가
오돌돌돌 2018-07-13 (금) 09:32
호랑이는 보통 추운에 살지 않나요? 더워서 정신 못차릴거 같은데 엄청나네
     
       
은하수다방 2018-07-15 (일) 11:40
벵갈호랑이는 더운데 살아요
시베리아 호랑이는 추운데 살구요 ㅎ
     
       
쨔아응 2018-07-16 (월) 23:00
강제로 서식지 옮기면 지들이 알아서 지방 불려서 추위에 적응을 하기도 하고
아니면 호흡법을 바꿔서 더위에 적응하기도 해요.

그냥 아무 곳이나 가져다놔도 곰탱이, 코끼리 같은 적수가 있는게 아닌이상
적응하고 잘 산다고 하네요.
SaSook 2018-07-13 (금) 09:34
황당하지만 재밋는 실험이네요.
무당거미¤ 2018-07-13 (금) 09:35
옛날 우리나라에 서식하던 젊고 현명한 호랑이는 후환이 두려워서 사람을 함부로 안건드렸음.

주로 늙고 스피드가 떨어진 막가파 호랑이가 손쉬워서 사람을 사냥했다고 들었음.
     
       
소니스텔루이 2018-07-13 (금) 23:24
님 생뚱맞긴한데 사진보고 넘 반가워서요  혹시 스트레인저 앨범 있으신가요? 사진이..... 예전에 진짜 좋아했었는데 부산메탈 쩔었던시절....
          
            
랜든씨 2018-07-14 (토) 08:19
저도 쌩뚱맞지만 스트레인저 앨범 있습니다. ㅋㅋㅋㅋ
          
            
무당거미¤ 2018-07-14 (토) 10:47
30만원대 저가 기타로 그런 사운드를 내는 게 신기해서 개인적으로 국내 메탈밴드중에 제일 좋아합니다.
불쌍해 2018-07-13 (금) 09:42
펌))
위 영상은 세계적 다큐멘터리 디스커버리 채널에서 시베리안(한국) 호랑이 아프리카 초원에서 생존 가능 여부를 위한 대대적인 프로젝트 입니다. 영상에 나오는 호랑이는 암수 한쌍으로 그 당시 2년생  정도로 체중 150kg 정도된 아직 어린 개체 이며, 아프리카 초원에 서식하는 초식 동물들을 매일같이 눈에 익히게 한후 이후 풀어 놓고 생존에 필수인 사냥이 가능한지 성장 과정을 담은 영상 입니다. 대형 고양이과 맹수 성체 기준은 3년생으로 두마리는 아직 어린 개체지만 완전한 성체인 5~6년생이 되면 암컷 최대 180kg, 수컷 250kg 정도 나갑니다. 일반적으로 시베리안 호랑이 서식지는 매우 가파르고 평지가 거의 없는 한반도 지형과 거의 흡사하기 때문에 위 영상과 같이 비교적 평지에다 탁 튀인 아프리카 초원지대에  호랑이를 풀어 놓게 되면 모든 초식 동물들은 그야말로 초토화 됩니다. 사자와 달리 호랑이는 상당히 민첩해서 사냥감을 조준해 빠르게 주파 할수 있고 육중한 체구를 지녔지만 비교적 나무도 잘 타며 또 물을 좋아해서 수영도 잘합니다. 뿐만 아니라 최대 시속 80km인 타조 조차도 손 쉽게 사냥이 가능할 정도로 상당히 빠릅니다. 영상을 봐도 다이나믹하고 역동적인 호랑이 사냥 모습인데 한마디로 호랑이는 거대한 표범+치타 라고 이해하면 빠르겠네요. 하지만 아쉽게도 이 프로젝트는 중간에  멈추게 되는데 이유는 호랑이는 거대한 맹수지만 사자와 달리 민첩하고 빠른데다 살상력까지 남달라서 배고프지 않아도 눈에 보이는 족족 다 물여 죽여 버렸습니다. 이 때문에 디스커버리팀은 심각하게 고민 한 끝에 아프리카 초식 동물들 보호 차원에서 결국 프로젝트는 막을 내리게 되었습니다. 호랑이 입장에선 그야말로 물만난 고기였던 셈이죠. 이미 10년은 족히 흘렀지만 현재 영상속 호랑이들 생존 여부는 정확히 알수가 없네요.
     
       
유니셰프 2018-07-13 (금) 11:29
위 영상은 세계적 다큐멘터리 디스커버리 채널에서 시베리안(한국) 호랑이
아프리카 초원에서 생존 가능 여부를 위한 대대적인 프로젝트 입니다.
영상에 나오는 호랑이는 암수 한쌍으로 그 당시 2년생  정도로 체중 150kg 정도된 아직 어린 개체 이며,
아프리카 초원에 서식하는 초식 동물들을 매일같이 눈에 익히게 한후 이후 풀어 놓고
생존에 필수인 사냥이 가능한지 성장 과정을 담은 영상 입니다.
대형 고양이과 맹수 성체 기준은 3년생으로 두마리는 아직 어린 개체지만
완전한 성체인 5~6년생이 되면 암컷 최대 180kg, 수컷 250kg 정도 나갑니다.
일반적으로 시베리안 호랑이 서식지는 매우 가파르고 평지가 거의 없는
한반도 지형과 거의 흡사하기 때문에 위 영상과 같이 비교적 평지에다
탁 튀인 아프리카 초원지대에  호랑이를 풀어 놓게 되면 모든 초식 동물들은 그야말로 초토화 됩니다.
사자와 달리 호랑이는 상당히 민첩해서 사냥감을 조준해 빠르게 주파 할수 있고
육중한 체구를 지녔지만 비교적 나무도 잘 타며 또 물을 좋아해서 수영도 잘합니다.
뿐만 아니라 최대 시속 80km인 타조 조차도 손 쉽게 사냥이 가능할 정도로 상당히 빠릅니다.
영상을 봐도 다이나믹하고 역동적인 호랑이 사냥 모습인데 한마디로 호랑이는
거대한 표범+치타 라고 이해하면 빠르겠네요. 하지만 아쉽게도 이 프로젝트는 중간에 멈추게 되는데
이유는 호랑이는 거대한 맹수지만 사자와 달리 민첩하고 빠른데다 살상력까지 남달라서
배고프지 않아도 눈에 보이는 족족 다 물여 죽여 버렸습니다.
이 때문에 디스커버리팀은 심각하게 고민 한 끝에 아프리카 초식 동물들 보호 차원에서
결국 프로젝트는 막을 내리게 되었습니다.
호랑이 입장에선 그야말로 물만난 고기였던 셈이죠.
이미 10년은 족히 흘렀지만 현재 영상속 호랑이들 생존 여부는 정확히 알수가 없네요.
          
            
ngtv 2018-07-13 (금) 21:01
1) 사람손에 길러져 야생성이 없는 호랑이들을 야생성을 살리고 아프리카에 적응가능한지
알아보려는 실험이다.

2) 야생성이 당연히 없으니 , 그냥 냅두면 어딜물어죽일지 모르는 대게 사람손에 길러진 맹수처럼행동할터이니 , 시뮬레이션을 시켜줘야겠죠?

3) 중간에 작은 배부분이 흰 가젤같은 애들은 탁트인 초원에서 서식하는 애들임.
저런데에있을 애들이 아님 치타랑 속도가 비슷한애들 그런데 장애물많아 최고속력을 올렷다해도 넘어지기쉽고 방향전환의 폭이 좁은 저런 산같은 곳에 ?
 
그런데 사자무리의 사냥방식처럼 몰이식사냥도 아니고 , 누가 몰아주지도 않는데
호랑이가 있는 쪽으로 알아서 사냥감들이 뛰어들어오고있음. (???)

결론: 그냥 야생성키워주기위해 영상 찍고 편집잘했는데 와 역시 호랑이다! 초토화시키네 우왕!
역시 킹왕짱! 하며 대리만족들중 . 님들 곰도 데려다가 영상찍고 편집잘하면 곰이짱이네 하실거?
그리고 적응못해서 폐지한걸로 알고있음.
               
                 
유니셰프 2018-07-13 (금) 21:09
아늬 위에   제거해서 다시 글 써주니까
나한테 답글달어;;;;

                    
                      
ngtv 2018-07-13 (금) 21:10
고건 몰랏넵 ><;

다 보라고 쓴 글이니 혹시 기분나빠하지마세연
                         
                           
ngtv 2018-07-13 (금) 22:13
일반적으로 시베리안 호랑이 서식지는 매우 가파르고 평지가 거의 없는
한반도 지형과 거의 흡사하기 때문에 위 영상과 같이 비교적 평지에다
탁 튀인 아프리카 초원지대에  호랑이를 풀어 놓게 되면 모든 초식 동물들은 그야말로 초토화 됩니다.

>> 탁트인 아프리카 초원지대에 풀어놓면 초토화?

초원지대가 아닌 엄폐물이 많은곳이면 비교적 사냥감과의 최단거리까지

접근가능해서 쫓기시작하는 시작점이 단축되는데

평지에 풀어놓면 초토화?? 사자보다 호랑이가 근육량이 많은 이유가

평지에 서식을 안해서일텐데 , 평지에 맞게 진화한 사자와

정글에 맞게 진화해도 정글에서 호랑이의 성공률이 별반차이없는데

정글과 산악에 진화한 호랑이를 평지에 데려놨더니 초토화? 

살상능력이 더 높든 일단 따라붙는게 중요한 평지에서 사자보다 최고속도 낮은

호랑이가 초토화 ?

은신을 사자보다 잘해 코앞까지 가나보네

와 호랑이가 사냥 성공률이 이십몇프로일텐데 그 이유가

한반도지형 같은 특성에 있었구나 ! 아프리카로 갈 방법이 없어서 그랬구나

호랑이가 초토화 시킬수있는걸 지형이 걸림돌이고 가로막고있엇네 !

지형이 문제였네 !
     
       
지대넓얕 2018-07-14 (토) 16:55
이 편지는 영국에서 최초로 시작되어 일년에 한 바퀴 돌면서 받는 사람에게 행운을 주었고 지금은 당신에게로 옮겨진 이 편지는 4일 안에 당신 곁을 떠나야 합니다. 이 편지를 포함해서 7통을 행운이 필요한 사람에게 보내 주셔야 합니다. 복사를 해도 좋습니다. 혹 미신이라 하실지 모르지만 사실입니다. 영국에서 HGXWCH이라는 사람은 1930년에 이 편지를 받았습니다. 그는 비서에게 복사해서 보내라고 했습니다. 며칠 뒤에 복권이 당첨되어 20억을 받았습니다. 어떤 이는 이 편지를 받았으나 96시간 이내 자신의 손에서 떠나야 한다는 사실을 잊었습니다. 그는 곧 사직되었습니다. 나중에야 이 사실을 알고 7통의 편지를 보냈는데 다시 좋은 직장을 얻었습니다. 미국의 케네디 대통령은 이 편지를 받았지만 그냥 버렸습니다. 결국 9일 후 그는 암살 당했습니다. 기억해 주세요. 이 편지를 보내면 7년의 행운이 있을 것이고 그렇지 않으면 3년의 불행이 있을 것입니다. 그리고 이 편지를 버리거나 낙서를 해서는 절대로 안됩니다. 7통입니다. 이 편지를 받은 사람은 행운이 깃들 것입니다. 힘들겠지만 좋은게 좋다고 생각하세요. 7년의 행운을 빌면서..
ㅂㄴㅇㄷ 2018-07-13 (금) 09:47
역시 산군...
     
       
kil95 2018-07-13 (금) 10:02
어엌! ㅋㅋㅋ 반갑네요 산군.. 요즘 잼나게 보고 있던건데. 저두 산군 생각남요
          
            
충혈된노을 2018-07-14 (토) 12:32
저상태에서 추이도 풀어 놓으면 어떻게 될까요?? ㅎㅎ
초코우유과다… 2018-07-13 (금) 09:48
영상 댓글에 "업장 소멸" ㅋㅋㅋㅋㅋㅋㅋㅋㅋ
골든크로스 2018-07-13 (금) 09:54
living with tigers
2003년에 디스커버리 채널에서 방영.
실험 목적은 동물원호랑이 새끼(captive-bred cubs)들을 훈련시켜서 야생생태계에 내보냈을 때 야생성과 포식자본능을 되찾을 수 있는지 연구.
훈련사들이 호랑이들을 추적하고 사냥하고 먹이사냥을 위해 협업하도록(가장 중요) 훈련 시켰음.
두 마리는 이미 야생성을 회복했고 나머지 두마리도 과정에 있슴.
벵갈 호랑이 4마리를 대상으로 했는데 호랑이들은 대부분 혼종이라서 실험대상 4마리도 퓨어벵갈은 아니라는 비난이 있슴.
living with tigers 위키피디아 항목 대충 해석해본 겁니다.
무당거미¤ 2018-07-13 (금) 10:10
미국 로키산맥에다 풀어놓고 관찰해도 재밌을것 같은데... 회색곰이랑 맞짱뜨고...^^
     
       
551525 2018-07-13 (금) 15:43
이시영 선생님의 스트레인저 시절 음반 커버군요
     
       
ngtv 2018-07-13 (금) 19:56
호랑이가 곰을 이기기는 무리에요.

유투브 영상에 그리즐리vs호랑이 영어로 치면 나오실건데,

호랑이의 싸움스타일로는 곰을 이기기는 힘들다고 영상설명에도 나오구요.
          
            
무당거미¤ 2018-07-13 (금) 21:24
이거요? https://youtu.be/oR9u_pK55b0

근데 좋아요(686) 보다 싫어요(2596)가 압도적이네요.^^
               
                 
ngtv 2018-07-13 (금) 22:58
편집을 진짜 이상하게 하긴 했어요
북방흑제 2018-07-13 (금) 10:12
주작이랍니다.
저 호랑이는 사람이 키우고 있는 호랑이이며 영상을 찍은 장소는 아프리카의 개인 사유지입니다.
(아프리카에서 개인 사유지는 서울절반 크기 정도 되고 그래요)
극적인 연출을 위해 통로에다 동물들 몰아놓고 찍은겁니다. 하마새끼라고 사냥하는거도 원숭이.
프로그램도 사람손에 길러진 호랑이를 야생화시키는걸 목적으로 한 프로그램이지 풀어놓고 실험한게 아님.

https://m.blog.naver.com/bksjun887/221047639082
자세한건 이 블로그 링크 참고
     
       
벤티s 2018-07-13 (금) 10:13
2222
저도 링크 따왔는데 방금 생겼네요
https://m.blog.naver.com/bksjun887/221047639082
     
       
551525 2018-07-13 (금) 15:42
블로그를 믿느니 그냥 디스커버리를 믿겠습니다
          
            
ngtv 2018-07-13 (금) 21:32
뭘 믿으신다는건지..

디스커버리가 2마리 풀었더니 생태계파괴할정도로 싹슬이 라고 말했나요.?

몰라서 물어보는거 , 저런 표현들은 호뽕에 취해서 만들어낸말 아니었음?


화려한 모습만 찍는다고 그게 눈에 보이는게 다 아니다라는점 다 알지않나요?

부분부분편집들밖에 없는데
               
                 
551525 2018-07-14 (토) 08:31
?? 왜 하지도 않은 말들을 인서팅해서 이해가 가니 안 가니 하는건지 오히려 되묻고 싶은데
청류향 2018-07-13 (금) 10:53
그냥 재미로 보는것뿐
Alichino 2018-07-13 (금) 11:03
길러준 주인에게 잘 따르는 호랑이 한마리 키우고 싶네요..

사자 보다 멋지기도 하고...
당나귀웃음 2018-07-13 (금) 11:04
짱짱쌔다 라고 생각했는데 주작이라니..
아재 2018-07-13 (금) 11:46
아직 호랑이 보호구역 존재함..아프리카에
테라피스트 2018-07-13 (금) 11:52
실제 야생호랑이로 하면 어떨지 궁금하네요
redond 2018-07-13 (금) 12:48
주작이라는 블로그를 봤는데 그 블로그들 자체가 주작이 판치는 곳이라 ㅋ
자유종 2018-07-13 (금) 13:03
호랑이 입장에서 생각해보면....
어디 삭막한 생태 보호구역에서 심심하게 지내는 차에,
엉덩이 따끔~(마취총) 하더니 정신차리고 보니까 허허벌판 초원... 난생 처음 보지만 먹음찍한 동물이 바글바글...
아싸 신나라 닥치는대로 잡아서 포식 포식...
내가 착한 일 해서 낙원왔나보다~ 하는데 다시 엉덩이 따끔~  하더니 정신 차리니까 본래 있던 곳...
     
       
실버에로우 2018-07-13 (금) 13:28
장자 호접지몽의 호가 그 호 였군요...
          
            
재용1 2018-07-13 (금) 19:12
인정ㅋㅋㅋㅋㅋ
     
       
ㅋㅋㅋ221 2018-07-14 (토) 22:05
엉덩이 따끔 ㅋㅋㅋ
이감독이야 2018-07-13 (금) 14:27
인간의 조작은 끝이 없고
파괴왕진이 2018-07-13 (금) 14:58
피지컬 압살 ㄷㄷ
사자는 비교도 안되네
주작이고 아니고를 떠나서 덩치부터 확 차이나네요
     
       
쩡글라르 2018-07-13 (금) 18:20
시베리아 호랑이 빼고는 호랑이가 덩치에서 사자를 압도할 정도는 아닐텐데...
     
       
ngtv 2018-07-13 (금) 19:52
youtube라는 걸 아신다면

사자를 치시고 검색이나 영상을 보세요.

사자나 호랑이나 현재 고만고만해요.
끈적눈빛 2018-07-13 (금) 15:53
저 프로그램 벌써 10년전에 본거 같은데~ 다시 보니 새롭네요
Todaynob 2018-07-13 (금) 19:39
주작이라는 말보다 진짜라는 말이 더 믿음직한데 ㄷ
     
       
ngtv 2018-07-13 (금) 23:08
갑자기 호랑이 있는 쪽으로 초식동물이 쫓기듯 달려와도 호랑이가 사자처럼 몰이방식으로 사냥했다고

안보이지만 믿어야죠.


저중에 제일 작은가젤은 초원에만 있는 가젤인데  산골짜기 좁은협곡에서 뛰노는데 

믿어야죠.
dekaaa 2018-07-13 (금) 19:51
암만 봐도 하마새끼는 아닌거 같은데
ngtv 2018-07-13 (금) 19:51
호랑이들이 밤에 하이에나 울음소리에 스트레스 받는 등

적응 못해서 폐지한 프로그램으로 알고 있는데 그런얘기는 하나도 없네.

이게시물은 주기마다 리사이클 되는데, 그때마다 호랑이칭찬일색들이네. 선동쉽게당하는 대중들같이
유령이당 2018-07-13 (금) 20:22
그래도 사자보단 날렵한듯
     
       
ngtv 2018-07-13 (금) 20:38
날렵하지만 야생호랑이도 사냥방식은 최대한 접근후

자기가 최대속도낼수있고 지속할 수 있는 짧은시간범위내에서

사냥을 성공해야됨 ,
부여풍 2018-07-13 (금) 21:55
첫 짤은 가젤인가?  뭔지는 모르겠는데 체급부터가 안 되는 데 개기는 기개가 대단하지 않네요.
양철나뭇꾼 2018-07-13 (금) 23:27
호랑이가 단독생활 해서 그렇지 굉장히 똑똑하긴 합니다
예전에 무슨 동물 프로그램을 봤는데 숫사자랑 호랑이랑 1대1 싸움 붙여놓으니까 처음엔 비등비등했는데 싸움 횟수가 더해가니까 호랑이가 사자 갈기를 약점으로 파악하더니 점차 사자를 제압하더라구요
마테리아 2018-07-14 (토) 00:07
어느정도 조작이 가능한가 테스트하는듯
잎들 2018-07-14 (토) 00:39
이건 2000년대 중반에 실험으로 보호구역 만들고 거기 안에서 인위적으로 풀어놓은 호랑이 하이라이트 영상입니다. 여기에 주관적인 의견이 들어간 상태로 내용이 퍼져서 내용을 모르는 사람들이 보면 호랑이 2마리서 아프리카 아작내는 상황으로 보일 겁니다. 그냥 아프리카 구역에서 호랑이한테 야생성 기르기 위해서 사냥하는 법 가르치려고 상황 만들어준 겁니다.
두가리 2018-07-14 (토) 22:11
정작 외래종이 얼마나 토착종 생태파괴 주범인지 알려주는 영상
무명암 2018-07-17 (화) 13:25
말 참 버릇없이 하는 사람이 하나 있네요.
잘 아는 주제 하나 나오니 천지분간 못하고 날뛰며 골목대장 기분 느끼는 듯...ㅎㅎ
공9리 2018-07-17 (화) 14:29
불곰 풀어 놓으면 어떨까?
처음  1  2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안내] 사이트 명칭 및 도메인 변경 안내 스샷첨부 eToLAND 04-26 203
 [공지] ※ 인기게시판은 각 게시판에서 추천 및 조회수로 산정해 자동으로 이동됩니다. eToLAND 11-20 20
 [LG전자렌탈센터]퓨리케어슬림직수정수기6개월무료[비교불가사은품]새제품 LG본사… LG전자렌탈센터 09-20
17806  [베스트10] 관객수 역대 박스오피스 (43) 스샷첨부 친절한석이 00:32 8682 8
17805  [회원게시판] 런닝머신 4개월 20kg 다이어트 (97) 네피르 00:01 11035 16
17804  [기타] 사유리가 멋진 여자인 이유.jpg (63) 스샷첨부 샌프란시스코 09-19 24528 31
17803  [베스트10] 참치 맛집 베스트 10 (37) 스샷첨부 오리온초코파… 09-19 11089 3
17802  [기타] 한국정부가 놓친 자율주행차 발명가 (52) 스샷첨부 손예진 09-19 24089 47
17801  [기타] 마블, DC에서 마스터라고 대우해주는 한국인 (102) 스샷첨부 그남자그렇게 09-19 40498 33
17800  [유머] 이승엽의 후회 (147) 스샷첨부 하데스13 09-19 35658 59
17799  [블박] 몸이 먼저 반응한 사람들.gif (62) 스샷첨부 샌프란시스코 09-19 33644 53
17798  [정보] 개인적으로 좋아하는 부산 식당들(알콜중독자 버전) (174) 스샷첨부 블록틱스 09-19 22929 106
17797  [정보] 경조사별 인사말.txt (165) 잇힝e 09-19 25832 74
17796  [회원게시판] 결혼식 때문에 연락하는애들 ㅋㅋ (165) 반대예측기 09-19 25616 44
17795  [기타] 2020 도쿄 올림픽을 바라보는 외국인들의 시선 (147) 스샷첨부 우연일리없어 09-19 36473 73
17794  [기타] 땅꾼 (94) 스샷첨부 Poomchi 09-19 28699 47
17793  [정보] 일주일만에 해외 여행 준비하는 법.jpg (206) 스샷첨부 Voyageur 09-19 32678 103
17792  [연예인] 박선영 아나운서 볼륨이 들어나는 티셔츠.. (80) 스샷첨부 샤방사ㄴr 09-19 43072 26
17791  [연예인] 트와이스 사나 아찔한 무브먼트.. (47) 샤방사ㄴr 09-18 32734 47
17790  [기타] 배우 조덕제 성님 패북 (109) 스샷첨부 하데스13 09-18 32600 111
17789  [기타] 도둑인줄 알았더니 의적 .jpg (113) 스샷첨부 천마신공 09-18 48498 89
17788  [회원게시판] 개 X같은 세입자 때문에 머리가 다 아프네요 (159) CivilWar 09-18 29863 50
17787  [기타] 가난에는 이자가 붙는다.jpg (119) 스샷첨부 신묘한 09-18 41732 118
17786  [감동] 훈훈한 커플 데이트 사진입니다.jpg (131) 스샷첨부 샌프란시스코 09-17 71048 129
17785  [블박] 러시아식 문답무용 (101) 스샷첨부 천마신공 09-17 36479 43
17784  [연예인] [트와이스] 안무 틀려서 다현에게 혼나는 사나 (47) 스샷첨부 피그시 09-17 36416 51
17783  [회원게시판] 여자친구 하늘나라 보내고 10일째네요.. (178) 이은또 09-17 36985 90
17782  [연예인] 윤태진 (52) 스샷첨부 8블리즈♡ 09-17 43257 36
17781  [엽기] 마트에서 파는 고기 대란의 진실 (176) 스샷첨부 하데스13 09-17 57142 102
17780  [블박] 상남자의 칼치기 .gif (102) 스샷첨부 천마신공 09-17 37356 56
17779  [기타] 한국야구 레전드 두 명의 상반된 행보.jpg (112) 스샷첨부 간지큐 09-17 38639 150
17778  [기타] 늙은 남자의 몰락 (165) 스샷첨부 Baitoru 09-17 46988 124
17777  [회원게시판] [펌] 후쿠시마 투어를 다녀온 뉴질랜드 유튜버 (169) 스샷첨부 필브리안 09-16 39132 163
17776  [연예인] [약후방 주의] 이희은 사장님 모음 (94) 스샷첨부 李小龍 09-16 45743 68
17775  [유머] 혼수??? 필요없어 오빠는 몸만 와 (133) 스샷첨부 이루피 09-16 65070 94
17774  [연예인] 너무 내려간 사나.. (58) 스샷첨부 샤방사ㄴr 09-16 44461 55
17773  [기타] 또라이 신입이 들어와 불편한 공무원 (274) 스샷첨부 koohong 09-16 38566 112
17772  [기타] 늑대 14마리가 가져온 생태계 변화.jpg (154) 10X10 09-16 41590 149
17771  [블박] 쉴드치는 아우디.gif (155) 스샷첨부 샌프란시스코 09-16 44226 65
17770  [사용기/후기] 안성탕면 해물맛이 궁금하여 먹어봤습니다. (103) 네버님 09-16 27478 82
17769  [연예인] 복귀한 EXID 솔지.. (75) 스샷첨부 샤방사ㄴr 09-15 47685 46
17768  [감동] 일본여자가 바라본 한국 남자 (186) 스샷첨부 하데스13 09-15 51694 271
17767  [엽기] 조덕제 사건을 살펴보자 (149) 스샷첨부 블루복스 09-15 36495 96
17766  [동물] 허스키에게 입양된 고양이 .jpg (78) 스샷첨부 천마신공 09-15 36383 125
17765  [기타] 건배사 하랬더니 퇴사 선언 (197) 스샷첨부 하데스13 09-15 60563 124
17764  [유머] 우회전 깜빡이 좀 켜자! (139) 스샷첨부 Poomchi 09-15 45462 98
17763  [유머] 시민들 초상화 그려주는 이말년.jpg (139) Voyageur 09-14 47520 126
17762  [회원게시판] 9년 만나던 여친과 헤어지고 집에왔어요 (294) 솜브라자 09-14 44096 142
17761  [정보] 개인적으로 좋아하는 통영 식당들.jpg (183) 스샷첨부 블록틱스 09-14 41450 96
17760  [감동] 사라진 야구팬.jpg (381) 스샷첨부 뚝형 09-14 62956 227
17759  [유머] 한남과 한녀 몸바뀌는 만화. (188) 스샷첨부 아트람보 09-13 59619 172
17758  [회원게시판] 만약 엉덩이 6개월같은 일이 제게 벌어진다면... (225) 정저지와 09-13 41546 170
17757  [블박] 자라니 레전드 모음집.gif (272) 스샷첨부 Voyageur 09-13 43720 122
 1  2  3  4  5  6  7  8  9  1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