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기글 [07/16] (정보) 고기와 찰떡궁합 마약 딥핑소스 만들기.gif   
검색
홈으로 |로그인 | 무료회원가입 | 포인트출석 | 포인트적립방법 및 계급정책 
자동
회원가입 | 아이디 · 비밀번호 찾기
   
[리뷰]

'1987' 좋은 영화 만들어주셔서 감사합니다.

 
글쓴이 : 잉그라맨 날짜 : 2017-12-28 (목) 20:16 조회 : 2290   

세상이 어찌 돌아가는지 모르던 시절 꼬맹이의 눈으로 1987년을 보냈습니다.

그리고 40대가 다되어서야 이 영화를 보고 그 시절 

선배들이 얼마나 잔인하고 폭력적인 시대를 살아왔는지 절절히 느낄 수 있었습니다.


후반부 김태리 양과 특별출연한 그 분(?)의 이야기는 다소 작위적이라고 느껴졌으나

그 정도 윤색은 경직되기 쉬운 극 전개를 부드럽게 하기 위한 각색이라고 생각해 크게 거슬리지 않았습니다. 



굳이 옥의 티를 찾아내자면....

김태리 양이 즐겨듣던 유재하 앨범의 곡들은 6월 항쟁 때 발매되지 않았답니다. 

유재하의 목소리가 담긴 데뷔 앨범은 한참 후인 8월에 나왔습니다.

그 시절이면 한참 녹음 중이었던 곡이죠.....



한 줄 평 : 지금 바로 극장 가셔서 1987 예매하세요. 강추~!
아재입니다

朱雀 2017-12-28 (목) 20:21
정말가슴이 뜨거워지는 영화였습니다
     
       
글쓴이 2017-12-28 (목) 20:34
오랜만에 영화관서 실컷 울었습니다
유식학수 2017-12-28 (목) 21:52
눈물이 나더라구요 ㅠㅠ
     
       
글쓴이 2017-12-28 (목) 21:56
올해 최고의 영화였습니다.
          
            
유식학수 2017-12-28 (목) 21:57
택시운전사랑은 다른 느낌이네요...
정말 ㅜㅜ
루쿠 2017-12-29 (금) 10:28
영화관에서 영화보고 나오는데 40~50대 분들은 몇몇 펑펑 우시더군요 그 모습에 갑자기 제 눈에도 눈물이.....
     
       
글쓴이 2017-12-29 (금) 15:53
영화가 대부분 그 당시 사실로 이뤄져 있어서 그랬을 겁니다.

각색된 부분마저도 그 당시면 그랬을 법한 이야기였으니까요.
콩자랑 2017-12-29 (금) 16:10
1980년 광주민주화운동의 실상을 눈앞에서 목격한 사람입니다.
그리고 민주화를 갈망하는 시위가 전국에서 발생한 1987년 그 날 저는 군복을 입은 군인이었습니다.
대규모의 시위가 연일 발생하자 서울 인근 부대에 있던 저는 계엄령이 선포될 것이라고 부대 내에
소문이 떠돌자, 계엄군으로 서울로 진입이 예정된 저는 두려웠습니다.
계엄군으로 서울 시내에 나가 시위를 막으라는 명령을 받게 된다면, 과연 나는 어떤 행동을 하게 될까?
광주 민주화운동 당시 피해자였던 저는 1987년 그 날 가해자가 될 수도 있었습니다.
지금도 그 때를 생각하면 안도의 한숨이.
     
       
글쓴이 2017-12-29 (금) 16:12
진짜 제대로 시대의 고통을 겪으셨군요. 고생 많으셨습니다.

그런 날이 이 땅에 다신 오지 않도록 후배들이 노력하겠습니다.
키리라스 2018-01-01 (월) 04:15
2017년 마지막 조조로 보고왔는데  한해 좋은 영화들 많이 있었지만 그 중 두가지 뽑으라고 하면 택시운전사와 1987 뽑을거 같네요.
한국영화를  잘 안보는데  아 이정도면  진짜 헐리웃 영화보다  더 좋더군요. 배우도 그렇고  시대적으로 택시운전사 그이후에 연결되다보니 더  느끼는 바가 있었네요.  여튼  재미라기보다 좋은영화라고 말하고 싶어요
루미옹 2018-01-03 (수) 19:36
아직 보지는 않았지만
글쓴이님의 감동글로 인해서 봐야겠다는 생각이 듭니다.
미리 감사합니다.
Miecky 2018-01-05 (금) 04:43
요즘 흐름이 한국 근현대사를 다루는 건가보네요
   

영화게시판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공지]  ※ 영화 게시판 이용안내  eToLAND 07-18 21
28892 [리뷰]  종말의 끝 / 스포  개소리저격수 16:06 0 241
28891 [리뷰]  오늘밤 로맨스 극장에서 (일본영화) ★★★☆ (1) 갓킬러 11:29 1 265
28890 [일반]  탐정2편이 1이랑 비교할때 어떤가요?  (4) 강남고려 09:28 0 371
28889 [영상]  [ 공작 ] 메인 예고편, 캐릭터 & 해외 포스터  (5) 마이센 07:16 6 2259
28888 [리뷰]  일본 영화 리얼 술래잡기 후기  (1) 베이런 01:31 0 833
28887 [영상]  패트릭 오피셜 예고편 강아지 좋아하시는분들 보세요  듀스인 07-15 0 211
28886 [리뷰]  이 영화가 추억이신분이 있을까요? (아나콘다) ★★★ (9) 장소천 07-15 3 552
28885 [영상]  슈퍼맨 헨리 카빌(Henry Cavill) 첫 내한 (영화 '미션 임파서블:폴아…  (9) 그루메냐 07-15 8 1080
28884 [사진]  쥬라기 공룡1 출연자들 최신  (1) 유일愛 07-15 2 1078
28883 [리뷰]  마녀 후기(노스포) ★★★★☆ 김탈수 07-15 3 856
28882 [일반]  디즈니, 폭스 인수하면.."北美박스오피스 40% 독식"  (6) yohji 07-15 2 1029
28881 [영상]  [ 메리 퀸 오브 스코츠 ] 1차 예고편  (1) 마이센 07-15 1 569
28880 [영상]  [빅식] 데이트에 보면 좋을 것 같은..!  jinn8y 07-15 2 456
28879 [일반]  영화 배틀쉽보는데 욱일기가 그냥 대놓고 나오네요  (29) 독립운동남 07-15 2 1255
28878 [리뷰]  유덕화 쇼크웨이브(Shockwave, 탁탄전가 2017) 스포무 ★★★ (1) 결정자 07-15 3 540
28877 [일반]  스파이더맨 홈커밍 다시 홈씨어터로 봐도 노답이군요  (17) verynice 07-15 0 1353
28876 [리뷰]  이번 앤트맨은.. 스포×  (1) 강무 07-15 0 824
28875 [리뷰]  킬링디어 봤습니다. ★★★☆ (2) 『카프카』 07-15 2 631
28874 [기타]  데드풀2 언제쯤 풀릴까요  (12) 이세기가3 07-14 2 1838
28873 [리뷰]  앤트맨 와스프 역대급인데??!! ★★★★☆ (4) 슈프림K 07-14 5 1969
28872 [리뷰]  독전 스포있음  (7) 곰의충격 07-14 4 678
28871 [리뷰]  앤트맨 보고왔어요 ★★★★ (2) 백설화 07-14 2 918
28870 [리뷰]  스카이스크래퍼, 덕테잎  kihunine 07-14 1 699
28869 [리뷰]  앤트맨 앤 와스프4DX (약스포) ★★★★☆ 클롭살라포에… 07-14 2 642
28868 [리뷰]  SF스릴러 서바이벌리스트 2015  Baitoru 07-14 1 746
28867 [일반]  영화배우 누구 좋아하시나요?  (13) 그리운건그대… 07-14 2 776
28866 [영상]  미션임파서블6 메이킹 촬영 멋지네요  (4) 듀스인 07-14 5 960
28865 [정보]  실사판 시티 헌터 NICKY LARSON....  (8) 스샷첨부 fourplay 07-14 2 1509
28864 [영상]  [ 그린치 ] 국내 2차 예고편  마이센 07-14 0 527
28863 [일반]  네이버에 쥬라기월드2 vod 모바일용만있던데  (2) unikaka 07-14 0 667
 1  2  3  4  5  6  7  8  9  1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