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기글 [05/20] (기타) 여경에 대해 별 생각이 없던 디씨인....... (29)  
검색
홈으로 |로그인 | 무료회원가입 | 포인트출석 | 포인트적립방법 및 계급정책 
자동
회원가입 | 아이디 · 비밀번호 찾기
알뜰공간
 업체정보  | 핫딜정보
 컴퓨터견적  | eTo마켓
 자동차업체  | 남성스타일
 보험상담실  | 대출상담실
자료공간
 공개자료실  | 추천사이트
포인트공간
 포인트배팅  | 포인트응모
 포인트선물  | 홍보포인트
 가위바위보 | 자동차경주
 포인트슬롯 | 포인트복권
 이벤트/충전소 | 포인트순위
이토공간
 공지사항  | 문의사항
 자주묻는질문  | 토렌트팁
 포인트적립 및 계급정책안내
   
[뉴스/소식]

[종합]이통3사 수익·신용↓…보편요금제 '경고음'

 
글쓴이 : 미니라디오 날짜 : 2018-06-12 (화) 22:34 조회 : 1055 추천 : 2  
과학기술정보통신부가 입법을 통해 2만원대 보편요금제 도입에 나선 가운데 이같은 정부 차원의 요금규제가 이통업계 수익성 및 신용등급 하락 등에도 영향을 미칠 것이라는 경고가 나왔다.

정부 주도의 가계통신비 인하 방안이 통신업계 수익성 및 신용등급 하락 등으로 이어질 것이라는 것.

이 같은 신용등급 하락으로 자금 조달 등 부담이 가중될 경우 우려했던 5세대통신(5G) 투자 여력 위축 등이 현실화 될 것이라는 목소리도 나온다. 외국인 주주가 많은 통신업계 특성상 국가상대소송 등 가능성도 제기됐다.

이통업계가 사실상 무제한 데이터요금제나 유사 보편요금제를 내놓고 있어 보편요금제 법제화를 위한 명분 등 동력을 잃고 있다는 지적도 나온다.

12일 미국 신용평가기관 무디스는 한국 정부가 추진 중인 요금인하가 이통사의 매출 축소 및 신용지표 악화로 이어질 것이라는 보고서를 내놨다.

현재 과기정통부는 SK 텔레콤과 같은 의무제공사업자의 경우 월 2만원대에 음성 200분, 데이터 1 GB 를 제공하는 보편요금제 출시를 골자로 한 전기통신사업법 개정을 추진중이다. 개정안은 지난달 11일 규제개혁위원회 심사를 통과, 법제체를 거쳐 국회에 제출, 처리될 예정이다.



이를 놓고 정부가 특정 요금제를 강제하는 등 시장개입 논란과 함께 이에 따른 매출 등 수익성 하락 등 우려의 목소리가 높은 상황. 이에 더해 국제신용평가기관까지 이를 경고하고 나선 형국이다.

실제로 보고서에 따르면 보편요금제 추진 영향으로 이동통신 매출은 5~10% 추가 감소가 예상됐다.

업계 관계자는 "신용등급 하락 시 이자비용 증가, 자금조달 차질 등 연쇄적 부정효과로 인해 향후 5G 투자에도 차질이 발생할 것"이라며, "이로 인해 이통사 주가가 급격히 하락할 경우 해외 투자자의 투자자국가소송제( ISD ) 제기 가능성 역시 높아질 것"이라고 우려했다.

또 보고서는 이 같은 보편요금제 도입이 무산되더라도 유사 요금제 출시로 이통 업계 수익 감소는 불가피할 것으로 봤다. 이 경우 마케팅 비용을 10~15% 줄이더라도 내년까지 SK 텔레콤은 영업이익은 전년 대비 29~52%, KT 는 23~41% 감소할 것이라는 게 무디스 측 추산이다.

◆시장 경쟁 이미 점화, 요금 '뚝뚝'

실제로 이통 3사는 올 상반기 신규 요금제 신설 및 개편을 통해 잇딴 통신비 인하에 나서고 있다.

지난해 선택약정할인폭을 20%에서 25%로 올린 데 이어 올들어 선택약정할인 반환금도 유예했다. 또 로밍 요금제를 분당 과금에서 초당 과금으로 바꾸고, 사실상의 데이터 무제한 요금제도 잇달아 도입하고 있다.



멤버십 등을 통해 요금 인하가 가능하도록 설계하면서 약정 없이 이를 사용할 수 있도록 선택폭도 넓히고 있다.

SK 텔레콤은 요금 납부를 통해 쌓은 포인트를 요금이나 단말대금 납부에 사용 가능한 '무약정 플랜'을 신설했다. KT 는 기존 데이터 선택 요금제보다 최대 3.3배 데이터 제공량을 늘린 ' LTE 데이터선택(무약정)' 요금제를 출시했다. LG 유플러스는 이와 비슷한 요금제를 지난해말 선보인 바 있다.

이에더해 LG 유플러스는 이통3사 중 처음으로 LTE 무제한 요금제를 지난 2월말 도입했다. 월 8만8천원에 별도 기본 데이터 제공량없이 무제한으로 속도 제한없이 LTE 데이터를 쓸 수 있다. 나눠쓰기 데이터 한도도 월 40 GB 로 상향시켰다.

KT LG 유플러스보다 더 세부적인 무제한 요금제를 내놨다. 월 8만9천원의 '데이터 ON 프리미엄'은 완전 무제한 데이터를 사용할 수 있다. 또 4만9천원 '데이터 ON 톡'은 최대 1 Mbps 속도 제한 대신 데이터는 무제한 사용할 수 있다.

특히 KT 는 보편요금제에 준하는 ' LTE 베이직' 요금제를 신설했다. 월3만3천원에 월 1 GB 데이터를 지원한다. 선택약정 할인을 통해 실제 납부금은 2만4천750원 수준이다.

업계에서는 이통3사가 하반기에도 통신비 인하를 위한 요금제 신설, 재편을 이어갈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SK 텔레콤과 LG 유플러스도 보편요금제에 상응하는 요금제 출시를 검토중이다.

◆국회도 이견, 보편요금제 명분 잃나

시장 차원의 요금 경쟁이 본격화 되면서 보편요금제 법제화에 대한 회의론도 부상하고 있다.

실제로 보편요금제를 논의했던 가계통신비정책협의회에서 과기정통부 고위관계자는 "이통사 스스로 보편요금제에 상응하는 요금제를 출시한다면, 보편요금제를 의무화할 이유가 없다"고 언급한 바 있다.

국회에서도 이를 강제하는 법제화에 이견을 보이고 있다.

국회 소관 상임위인 과학기술정보방송통신위원회 관계자는 "이통시장은 3위인 LG 유플러스가 LTE 시대 경쟁력을 키우면서 이미 유효경쟁체제 속 경쟁을 통한 요금 인하가 가능한 상황"이라며 "예전과 같이 정부가 시장에 개입하는 형태에 업계 불만이 큰 상황임을 알고 있다"고 말했다.

무엇보다 이통 3사가 통신비 인하를 위한 다수 정책을 내놓으면서 국회 논의과정에서도 변수가 될 가능성이 커졌다.

국회 또다른 관계자는 "최근 KT 를 중심으로 (보편요금제에 상응하는) 2만원대 요금제를 만들어내고 있다"며, "이통사가 자발적으로 (통신비 인하를)하기 때문에 보편요금제를 들고 나오지 않아도 된다는 시각도 있다"고 말했다.

이어 "다만 당초 기본료 폐지를 대신해 나온게 보편요금제이고, 이통사가 자발적으로 요금제를 내놓기는 했으나 전체 시장의 인하 효과를 가져올 지는 미지수라는 점도 감안해야 하는 상황"이라고 덧붙였다.

국회 논의 과정에서 다툼의 여지가 크다는 뜻이다. 또 정부 차원에서 법제화의 명분 등을 설득하기 쉽지 않다는 전망도 나온다. 보편요금제를 찬성하는 여당 측에서도 입법 심의 과정 전에 충분한 공론화 과정을 거쳐야 한다는 입장이다.

당장 개정안 처리가 국정감사 이후로 미뤄질 수 있어 먼저 국감 도마위에 오를 가능성도 거론된다.
국회 법안 제출과 입법 심의과정을 고려했을 때 오는 11월이나 가야 보편요금제가 다뤄질 수 있다는 것. 이에 앞서 국감에서 뜨거운 감자로 다뤄지는 등 법 처리를 앞두고 논란은 더욱 가중될 조짐이다.
오늘이라는 시간은 나를 어디로 부르는지 알 수가 없다

나쁜늑대 2018-06-12 (화) 23:25
SK 시밤들아 무제한좀 새로 내놔라 답답해 죽겟다
netkin 2018-06-12 (화) 23:54
괜찮다... 5G 산업 위축 되도 된다.....누구를 위한 산업인데? 필요없다. 어짜피 데이터 없어서 5G 의미 없다.
뒹굴푸우 2018-06-13 (수) 02:03
국민들 경쟁력 올라가는 소리는 없냐?
겨울눈사람 2018-06-13 (수) 16:44
매년 수천억 흑자던데 그걸론 배가 안 차냐?
하니우 2018-06-18 (월) 14:33
뭔 개솔이즤 ... 3G 라인 재탕해서 연결기기만 바꿔서 몇 조 가까이 남겨먹었다고 소문파다하드만 ...
   

스마트기기  주간추천순 | 월간추천순 | 월간조회순 | 월간댓글순 | 반기추천순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공지]  [필독] 스마트기기 게시판 이용안내 및 게시물 삭제 안내  eToLAND 02-19 14
[eTo마켓] 식품 / 장수 生칡즙 공동구매! 가을, 겨울 야생 국산칡 사용! 이커머스 05-20
36901 [스마트폰]  노트8 페북 영상 끊킴 질문이요!!  (2) 우갸걍 00:06 0 73
36900 [스마트폰]  선택약정기간중에는 유심기변 마음대로 해도 되나요?  (1) JHpapa 00:00 0 88
36899 [스마트폰]  삼성폰 다 좋은데  (14) 어느덧30 05-19 1 611
36898 [스마트폰]  카카오 폰번호 재인증 불가할 때는?  (3) 이미지첨부 생나기헌 05-19 0 484
36897 [스마트폰]  LG V50 한국판도 듀얼심 되나요??  (10) 노보비너스 05-19 0 678
36896 [뉴스/소식]  구글 픽셀4 루머리뷰: 디자인, 사양, 카메라, 가격 및 출시일  (9) 이미지첨부 미니라디오 05-19 0 443
36895 [뉴스/소식]  이통3사 서울지역 5G 속도 테스트…LG유플러스가 가장 빨라  (4) 이미지첨부 미니라디오 05-19 0 254
36894 [뉴스/소식]  갤럭시노트10 색상 정보 유출  (2) 이미지첨부 미니라디오 05-19 0 745
36893 [스마트폰]  아이폰7 32GB 용량 많이 부족한가요??  (12) eToLAND 05-18 1 421
36892 [통신사]  Kt 5g 더럽게 끊기네요 ㅡㅡ  (13) 대박봇물터짐 05-18 0 711
36891 [태블릿]  미패드4 쓰시는분계신가요?  (10) 개소리저격수 05-18 1 450
36890 [스마트폰]  대구 시세 어떻게 되나요?  (1) hahaa 05-18 0 251
36889 [스마트기기]  블루투스 이어폰 구매 할려는데 종류가 너무 많네요...  (5) 노력합시다 05-18 0 277
36888 [스마트폰]  스마트폰으로 유튜브를 보는데 데이터 이용료가 부담되네요.  (32) 클매니아 05-18 0 446
36887 [스마트폰]  v30 카메라 바로가기 환장하네요  (11) JHpapa 05-18 0 715
36886 [스마트폰]  g5가 플래그십이 맞나요. 발열...  (10) 임감천林柑泉 05-18 0 520
36885 [뉴스/소식]  레노버, '폴더블' 노트북 공개…2020년 출시 예정  이미지첨부 미니라디오 05-18 1 461
36884 [뉴스/소식]  삼성 갤럭시노트10, 프로 모델 나온다...스크린 비율 19:9  (2) 이미지첨부 미니라디오 05-18 1 695
36883 [뉴스/소식]  SKT, 2G 가입자 한달 4만명 감소...2G 종료 갈 길 멀다  (5) 이미지첨부 미니라디오 05-18 1 224
36882 [뉴스/소식]  갤S10 5G 지원금 또 상향..LGU+, 최대 76만5000원 지원  이미지첨부 미니라디오 05-17 0 542
36881 [스마트폰]  5g 전용 스마트폰이 따로있는건가요?  (3) 그리운그날 05-17 0 324
36880 [뉴스/소식]  LG전자, 0달러 'LG V50 씽큐'로 북미 5G스마트폰 선점 노려  이미지첨부 미니라디오 05-17 1 294
36879 [뉴스/소식]  100만원대 5G폰이 공짜? 스마트폰 출고가 논란 '고개'  (4) 이미지첨부 미니라디오 05-17 0 565
36878 [어플]  [애드킬라] 광고차단 업데이트(220차)  kagaga 05-17 0 143
36877 [스마트폰]  구글 주소록 동기화에 관해서 질문있습니다.  글자수제한 05-17 0 156
36876 [요금제]  5G프라임 요금제쓰면 갤워치lte요금제는 할인해준다는군요.  (1) 세이1 05-17 0 222
36875 [구입관련]  중고나라에서 업자에게 미개봉 스마트폰 구매할때 주의할점 있나요?  (8) 깁은고뇌 05-16 1 832
36874 [뉴스/소식]  [영상] 소니 차세대 '엑스페리아 2' 360도 렌더링 공개  (1) 이미지첨부 미니라디오 05-16 1 810
36873 [뉴스/소식]  삼성 '갤럭시폴드' 다음달 출시되나…이통사 망연동 테스트 진행  (4) 이미지첨부 미니라디오 05-16 0 629
36872 [뉴스/소식]  샤오미 '미 A3' 4800만 화소 카메라 탑재하나  (6) 이미지첨부 미니라디오 05-16 0 573
 1  2  3  4  5  6  7  8  9  1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