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으로 | 로그인 | 무료회원가입 | 포인트적립방법 및 계급정책 
자동
회원가입 | 아이디 · 비밀번호 찾기
   
[야구]

최준석 사인 & 트레이드로 데려갈 팀 있을까요?

 
글쓴이 : 참된자아 날짜 : 2018-01-13 (토) 13:42 조회 : 724   
롯데가 채태인을 데려왔으니

최준석은 절대 잡을 일 없겠죠

롯데 입장에서는  사인 & 트레이드로 최준석 보내고

유망주 받아오는게 가장 이상적일텐데

최준석 트레이드 가능성 어느 정도로 보시나요?
Melodies & Memories

빨간당근 2018-01-13 (토) 13:49
없습니다.
1% 미만이라고 봅니다.
ciel1004 2018-01-13 (토) 13:50
돌아가는 분위기 상으로는 가능성이 매우 낮지 않을까 싶습니다.
cobu7 2018-01-13 (토) 14:23
예전에는 NC, KT 같은 신생팀들이 받아줬는데, 요새는 그들도 그닥 내켜하지 않을 듯 싶네요..
     
       
소리없는 2018-01-14 (일) 18:54
NC는 롯데보다 내야가 더 튼튼한데 최준석 따위가 들어갈 자리가 없져.
모창민이 지타 붙박이도 못하고 3루 지타 로테이션 서는 판에...

참고로 모창민 지난 시즌 성적
136경기 출장, 474타수 148안타 17홈런 90타점 OPS 0.846이에여.
주루도 잘해여, 붙박이로 쓰면 20-20 되는 호타준족이에여 지난시즌은 도루 9

그닥 내켜가 아니라 최준석 따위가 비빌 구석이 없어여.
그리고 nc는 능력 안되는 선수 받아준 사례가 없는데 무슨 소릴 하시는지.....................
인연도 있고 투수 풀이 좁으니 원년, 다음해 정도에 박명환, 이혜찬 받은게 유일할 정돈데.

신생팀이 쓰레기장? 잔반처리반인가여????
KT 팬 분들도 매우 불쾌해 할거 같네여, 제발 언급하지 말아주세여. ㅠㅠㅠㅠㅠㅠ
하루비비 2018-01-13 (토) 15:03
이런 선수들 계약이 안되야 거품이 줄듯 합니다.제발 계약 안되길 빕니다
밑에사람억만… 2018-01-13 (토) 15:19
김성근 감독이 한화에 계속 있었으면 한화에서 데려갈 가능성이 높았겟지만..이젠..
     
       
Anarchis 2018-01-13 (토) 20:11
김성근이 절대로 쓰지 않는 스타일이 최준석같은 스타일
표범이 2018-01-13 (토) 15:22
그냥 방출되어도 계약이 될지 의문아닌가요?
     
       
파고드는껑충… 2018-01-13 (토) 20:23
보상선수랑 보상액 없다면 데려갈 팀은 있을 듯
yji5502 2018-01-13 (토) 16:01
각 팀에 지명타자가 모두 빵빵한 상황입니다.
수비, 주루, 타격 모두 떨어지는 최준석을 지명타자로 쓰기 위해 몇 억이나 되는 연봉을 주면서 쓸 이유가 없죠.
능글이3 2018-01-13 (토) 16:11
방출되고 연봉을 줄이는게 가능하다면 그래도 수요는 있겠죠
베타블러드 2018-01-13 (토) 16:24
채태인조차 계약금 2억 연봉 2억인데 능글이님 말씀대로 계약금과 연봉을 그 이하로 줄인다면 가능은 할거같습니다.
19금푸우 2018-01-13 (토) 16:36
다이어트로 60키로이상 빼야 오퍼있을겁니다
세린홀릭 2018-01-13 (토) 17:12
1루아니면 지타인데 둘다 비어있는 팀이 없죠
쿠크다스맨탈 2018-01-13 (토) 18:09
근데 사인했는데 갑자기 상대팀에서 파토낼 수도 있나요?
여기가어디메… 2018-01-13 (토) 18:59
에휴....
   

스포츠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공지]  ※ 욕설 및 반말 금지합니다.  이토렌트 08-17 27
[공지]  ※ 스포츠 게시판 이용안내  이토렌트 12-03 14
54306 [기타]  한겨레신문 - 나는 김보름을 응원한다  (4) 채정안 14:28 1 123
54305 [야구]  프로야구 스캠 일본팀과 연습경기 좌표  unikaka 14:24 0 63
54304 [기타]  스포츠키다 닷컴 WWE 일리미네이션 채임버 2018 복귀 예상 레슬러 5인  카투니월드 14:21 0 37
54303 [기타]  스포츠키다 선정 WWE 레슬매니아 35에서 성사되어야 할 경기 5가지  카투니월드 14:16 0 51
54302 [해외축구]  무리뉴가 다시 명성을 찾는 방법  고투더뿅 14:15 0 80
54301 [해외축구]  따지고 보면, EPL에서 무리뉴 거품이 생긴 건 로벤 탓이 크죠.  딜리딩딜리동 13:58 0 77
54300 [기타]  드디어 이런 기사도 나오는군요 -_-  (2) 참된자아 12:47 0 282
54299 [야구]  청주야구장 시설 개선…조명·관람석 바닥 교체  (5) 카투니월드 12:02 1 207
54298 [해외축구]  최근 선발 경쟁 '위태로운' 손흥민, 결국 '골'이 해답  (7) 이겨라승리호 11:09 0 216
54297 [기타]  유현주 프로  스샷첨부 뉴뚱 10:47 1 290
54296 [농구]  내일부터 NBA 후반기 돌입~  (1) BabyBlue 10:24 0 121
54295 [해외축구]  무리뉴가 오늘 경기를 왜 이렇게 운영했는지 이해가 안가네요  (8) God때밋 10:13 0 290
54294 [해외축구]  새벽까지 일어나서 맨유경기 본 소감  베이비시스터… 09:52 0 233
54293 [야구]  대세는 자동 고의4구, 미일에 이어 KBO리그도 도입  (6) 카투니월드 09:46 1 231
54292 [야구]  KBO "MLB 마운드 방문 6회 제한, 도입 여부 충분 검토中"  (2) 카투니월드 09:44 0 112
54291 [기타]  어제 WWE 스맥다운 관중석  (4) 카투니월드 09:39 0 313
54290 [해외축구]  루나의 리버풀 이야기...  봄의요정루나 08:46 0 131
54289 [기타]  '노선영 미스터리' 왜 해야 할 말을 하지 않나  (5) 이겨라승리호 08:20 2 505
54288 [기타]  믹스드존 인터뷰는 무시하는 노선영, 논란만 더 키우는 처사  (8) 이겨라승리호 08:19 0 382
54287 [기타]  [오늘의 스포츠] 2018년 2월 22일 목요일  할룽임 08:00 0 70
54286 [기타]  안경 선배 어머니 성함이?  락매냐 07:42 0 378
54285 [해외축구]  날씨로 보는 챔스 1차전 결과  (8) likkycat 07:12 0 198
54284 [해외축구]  챔스 EPL 과 라리가 팀 한팀도 안졌네요.  (5) likkycat 06:49 0 194
54283 [해외축구]  루카쿠 저게 사람인가 싶네  (5) 원자력강아지 06:35 2 649
54282 [해외야구]  [AZ 리포트] 로버츠 감독 "류현진, 3년 중 가장 좋아…선발로 생각"  이겨라승리호 06:31 0 120
54281 [해외축구]  데헤아 저게 인간인가..  (3) 융드렐라 06:12 0 503
54280 [기타]  오늘 금2은2 하고 5위가즈아  (2) 상숙달림이 05:35 1 216
54279 [해외축구]  맨유는 맨유네요  (3) 베이비시스터… 05:34 1 284
54278 [해외야구]  요즘 레알 리그경기 재미가없네요...  뚬뚬이 03:51 0 100
54277 [해외축구]  [라리가 ISSUE] '부상병동' 레알, 2017-18 시즌 부상 선수만 18명...횟수는 30회  이겨라승리호 01:37 0 94
 1  2  3  4  5  6  7  8  9  1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