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기글 [08/19] (블박) 앞만 보고 달리는 여자.gif  
검색
홈으로 |로그인 | 무료회원가입 | 포인트출석 | 포인트적립방법 및 계급정책 
자동
회원가입 | 아이디 · 비밀번호 찾기
   
[뉴스정보]

버냉키 "시기 잘못 택한 부양책…미국경제 2년 후 둔화"

 
글쓴이 : dollar 날짜 : 2018-06-09 (토) 19:11 조회 : 462   
버냉키 "시기 잘못 택한 부양책…미국경제 2년 후 둔화"
제이컵 루 전 재무 "경기회복기 부양책은 타오르는 불에 기름 붓는 격"

(서울=연합뉴스) 문정식 기자 = 트럼프 미국 행정부의 경기부양책이 2년 뒤에 종료되면 미국경제가 힘겨운 경기둔화를 맞이할 수도 있다고 벤 버냉키 전 연방준비제도(Fed·연준) 의장이 7일(현지시간) 경고했다.

블룸버그 통신에 따르면 버냉키 전 의장은 이날 미국기업연구소(AEI)가 주최한 정책토론회에서 트럼프 행정부의 경기부양책은 시기적으로 잘못된 것이라고 말했다.

그는 1조5천억 달러 규모의 개인·법인세 감면과 3천억 달러 규모의 재정지출 확대를 "매우 잘못된 시점에서 이뤄지는 경기부양책"이라고 비판하고 "미국경제는 이미 완전고용 상태에 있다"고 지적했다.

버냉키 전 의장은 이처럼 미국의 실업률이 매우 낮은 시점에 등장했기 때문에 트럼프 행정부의 경기부양책은 "연준을 더욱 힘들게 만든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경기부양책이 올해와 내년에 경제에 큰 영향을 미치겠지만 2020년에 가서는 '와일 E. 코요테'가 절벽에서 떨어질 것"이라고 덧붙였다. 와일 E.코요테는 미국 애니메이션의 캐릭터로, 로드 러너를 잡으려다 늘 수모를 당하곤 한다.

미국 의회예산국(CBO)은 지난 4월 발표한 보고서에서 경기부양책이 올해와 내년에 미국의 경제성장률을 각각 3.3%와 2.9%로 끌어올릴 것으로 전망했었다. 경기부양책이 없었던 지난해의 성장률은 2.6%였다.

미국의 실업률은 지난 3월 현재 3.8%로, 약 50년 만에 최저 수준이다. 연준은 물가상승률이 목표치인 2% 위로 올라설 수 있다고 전망하고 있어 향후 다소 긴축적인 통화정책을 시사하고 있다.

CBO는 그러나 2020년에 가면 경제성장률이 1.8%로 둔화할 것이라고 내다봤다. 연준이 지난 3월 제시한 2020년의 예상 경제성장률 중간값은 2%였다

경기부양책이 끝난 뒤에 예상되는 경기둔화의 강도는 현재 미국 이코노미스트들이 깊은 관심을 두고 논의하는 사안이다.

일부 이코노미스트들은 미국이 강력한 성장이 이뤄지는 이 시기에 자본축적을 늘리고 노동력을 개선한다면 경기부양책의 효과가 2년 이상 지속할 수도 있다고 말했다.

한편 제이컵 루 전 재무장관도 이날 언론 인터뷰에서 버냉키 전 의장과 같은 우려를 표명했다. 그는 이후 공직을 떠나 컬럼비아 대학 국제공공정책 대학원 교수로 돌아왔고 지난해 가을에는 사모펀드인 린지 골드버그의 파트너가 됐다.

루 장관은 마켓워치 인터뷰에서 경기 회복기에 대대적인 경기부양책을 실행하는 것은 좋지 못한 결과를 낳을 실험이라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이는 타오르는 불에 기름을 붓는 격이라고 주장했다.

그는 "불이 다 타고나면 무엇이 남겠는가"라고 자문하면서 "높은 금리, 향후 경기둔화에 대처할 수단 부족, 재정적자 증가, 국내총생산(GDP) 대비 부채비율 상승이 남을 것이라고 말했다.

http://www.yonhapnews.co.kr/bulletin/2018/06/08/0200000000AKR20180608052900009.HTML

기잉모 2018-06-09 (토) 20:52
트럼프가 연임하면 그 책임을 물을 수 있겠네. 연임시키면 됨.
   

주식게시판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 금융/투자 게시판을 리뉴얼하여 주식게시판으로 신규 오픈합니다. (7) eToLAND 11-21 6
 ※ 주식게시판 이용안내 (게시물 작성전 필독) eToLAND 11-21 2
10824 [뉴스정보]  국회의원, 리플, 32개 대기업 대표, 국회의사당에서 가상화폐 규정논의 (1) 비싼여우털 11:46 0 146
10823 [뉴스정보]  엔비디아, 가상화폐(비트코인) 채굴용 그래픽카드 생산중단 비싼여우털 11:21 0 161
10822 [일반토론]  비트코인 세력 vs 흑우 비싼여우털 08-18 0 477
10821 [일반토론]  이제 확실히 가상화폐는 빙하기 선물시장으로 넘어가야 겠음 (4) 월급루팡 08-17 0 791
10820 [가상화폐]  요번에 업비트는 신규 알트가 대량으로 상장되면서 사람들이 업비트에서 많이 나온거 같음 (7) 월급루팡 08-17 2 537
10819 [가상화폐]  리플 스웰 추가 연사자 발표 (3) 스샷첨부 기무라택견 08-16 1 731
10818 [일반토론]  소액 도박배팅 (3) 힘들어도열심… 08-16 0 709
10817 [관심종목]  혹시 엔씨소프트는 어떻게 보시는지요? (6) 메로오 08-16 1 838
10816 [가상화폐]  코인 회사에서 공식으로 운영하는 단톡방들 (2) ENATURE 08-16 0 706
10815 [일반토론]  주식을 100만원으로 시작한지 6개월이 되었는데.. (21) 천현지 08-14 1 2739
10814 [가상화폐]  코인이 못오르는 이유 (8) 6DWorld 08-14 2 1911
10813 [가상화폐]  진짜 오늘 역대급이네 허허... (11) 스샷첨부 월급루팡 08-14 0 2351
10812 [가상화폐]  이건 뭐시냥...??? (3) 스샷첨부 월급루팡 08-14 1 761
10811 [가상화폐]  SNTR 드디어 국내상장하네요. (3) 스샷첨부 보응우엔쟙 08-14 0 914
10810 [가상화폐]  월급루팡 요령 알려드립니다. 참고하면 나쁘지 않음 (11) 스샷첨부 월급루팡 08-14 2 1603
10809 [일반토론]  오늘 두산건설 매수 (3) 힘들어도열심… 08-13 0 911
10808 [가상화폐]  2018-08-13 업비트 시장정리 (5) 스샷첨부 월급루팡 08-13 0 830
10807 [가상화폐]  전일자 글로벌 암호화폐 이슈 기무라택견 08-13 0 345
10806 [질문도움]  투자정보회사... 따라가도 될까요? (9) wlsxhdwp 08-13 0 463
10805 [기타토론]  Fx마진 매매일지 7월 (2) 스샷첨부 구라꽝 08-13 0 519
10804 [기타토론]  결혼정보회사 최상위 1% 여자들 스펙 (19) 스샷첨부 비싼여우털 08-12 2 2498
10803 [가상화폐]  비트코인 지갑주소는 어디에서 확인이 가능한가요? (1) 표독도사 08-12 0 352
10802 [일반토론]  근데 주식에 왤케 목숨거나요? 주식으로 대박내는건 불가능하잖아요 평균 20%면 잘한건데 (12) 미미지키 08-11 0 1254
10801 [가상화폐]  신일 짱짱맨이구만 ㅋㄷㅋㄷ 스샷첨부 월급루팡 08-11 0 1518
10800 [관심종목]  제지주는 안달릴려나요?? (2) 행복말찌 08-11 0 557
10799 [가상화폐]  어제 반등도 왔고 앞으로 무빙보고 진입시기 정해도 될듯 (2) aasqs 08-10 0 770
10798 [가상화폐]  갈까요? 말까요? (6) 스샷첨부 기품 08-10 0 1104
10797 [일반토론]  오늘 한종목 정리했네요. (5) 6DWorld 08-10 0 1083
10796 [일반토론]  주식 시장 조심이요 .. (3) 주저비 08-10 0 1591
10795 [가상화폐]  가상화폐는 더 투자 안하길 잘했네요. (15) 루이나 08-09 1 2195
 1  2  3  4  5  6  7  8  9  1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