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으로 | 로그인 | 무료회원가입 | 포인트적립방법 및 계급정책 
자동
회원가입 | 아이디 · 비밀번호 찾기

질문과답변 월간 최다답변채택 회원

  • 토렌트최고 채택답변수 (29)
  • 나눔의즐거움 채택답변수 (22)
  • donn 채택답변수 (20)
  • Comms 채택답변수 (14)
  • 뮌하우젠남작 채택답변수 (13)
  • 유랑천하 채택답변수 (12)
  • 김교주님 채택답변수 (11)
  • 능글이3 채택답변수 (8)
  • 한국놈 채택답변수 (7)
       
    [기타]

    여사친은 저를 어떻게 생각하고 있는 걸까요?

    글쓴이 : Uprisi 날짜 : 2017-01-11 (수) 20:09 조회 : 585
    이제 알게된지 거의 3년 반정도 지낸 여사친이 있는데
    뭐 자주 연락하는 사이는 아니고 그냥 만날때마다 인사 나누고 이야기 하고 그런 사이입니다.

    밥도 둘이서 같이 먹은 적도 꽤 있고 어떤날은 크리스마스 당일에도 같이 밥 먹은적이 있었네요
    아무레도 이렇게 만나는 빈도가 늘어나다 보니까 서로 마음속에 있던 이야기들을 나누기도 하고
    아무튼 뭐 그렇게 점점 빈도가 높아지기는 했어요.
    그 친구가 많이 힘들때도 제가 많이 도와줬고 저도 도움 받은것도 많기도 하고 그러네요.
    아무레도 둘다 심적으로 상처 받은게 많으니까 저 같은 경우에는 
    그 친구가 너무 힘들다고 하니까 상담센터 소개해준적도 있었고
    최근에는 자기가 손목에 자해한거 보여주면서 저한테 힘들다고 토로한적도 있었구요.
    저도 손등이랑 손목에 자해한 흔적이 있어서 아마 거리낌 없이 말한것 같다고 생각해요.

    그러다가 이제 최근 1년동안 거의 둘이서 밥먹거나 하는건 제가 주도해서 먹었는데
    이제는 자기가 먼저 언제 시간되면 밥이나 같이 먹자고 말하고
    한번은 카카오프렌즈 샵을 갔는지 저에게 라이언 그려진 공책을 주면서
    제가 뭐냐고 물으니 그쪽에서 물건 사다가 네 생각이 났다면서 사왔다고 하더라구요

    생각해보니 서로 주고 받은것도 많네요.
    그 친구가 최근에 우쿨렐레 배운다고 하길레 집에 남는 튜너기 준적도 있고
    생일날은 라이언 인형 조그만한거 사준적도 있고

    한번은 잠깐 제가 줄게 있어서 만났던 날이 있는데
    만나기 전에 전화로 베스킨 라빈스 좋아하냐고 묻더니 제가 좋아한다고 하길레
    어떤 맛 좋아하냐고 말하니까 제가 좋아하는 종류 말했어요
    그러고는 전화 끊고 만나니까 베스킨 라빈스 파인트 사이즈를 주면서
    제가 이거 뭐냐고 하니까 그냥 오는길에 보여서 사왔다고 한 적도 있었네요.

    이번에 그 친구가 타지역으로 간다길레 마지막으로 밥 한번 먹자고 하니까
    알겠다면서 다음에 만날때 집에 있는 튜너기 배터리 묶음으로 주겠다고 하면서
    이번달 말에 타지역으로 가기전에 같이 밥먹자고 하더라구요.

    어떻게 3년이라는 시간동안 저의 마음이 점점 커지고 있는지는 모르겠지만
    상대방은 저를 어떻게 생각하고 있는지 도저히 감이 안 잡히네요.
    요청자가 자신의 300포인트를 걸었습니다. 답변이 채택되면 150포인트를 드립니다.

    한번만줘 2017-01-11 (수) 20:15
    고백도 못하는 쪼다....
    언젠가대박 2017-01-11 (수) 20:16
    비슷하다면 비슷한 경험이 있는데 가장힘든건 애매한 관계라서 일껍니다
    이미 마음이 자리 잡았다면 더이상 친구라는 의미가 흐릿해지게 되고 시간이 흐를수록 관계가 애매해지고
    본인을 생각(마음)을 상대방에게 전달하면 그뒤에 답이 나올껍니다 ~ 힘내시고 본인과 상대방을 위해서라도
    대화(고백)을 해보세요 ~
    이무기여일어… 2017-01-11 (수) 20:25
    말했다가 아니면 친구로 지내면 되죠.
    Ranb 2017-01-11 (수) 20:55
    고백해보세요. 아니면 평생후회 할 수도 있습니다.
    할머님 2017-01-11 (수) 20:58
    제일 중요한건 본인 마음이죠
    본인이 친구로 생각하는 마음인지 여자로 생각하는 마음인지
    앞으로 여자 남자로 같이 미래를 헤쳐 나갈 자신이 있는지.....
    본인의 마음이 정리가 되면
    이제 상대방 여자분에게 자신의 생각을 전하는 것이 문제죠
    본인의 마음을 전한후 여자분이 어떤 답을 하는 가에 따라
    미래를 함께 할건지 아님 친구로 남을건지 (어짜피 멀리 가신다고하니 안좋은 답변이라도 부담없을겁니다)
    그건 여자분의 답변이구요
    일단 본인 마음정리
    그리고 용기 입니다
    이미지뽕 2017-01-12 (목) 04:02
    상대방도 서로 상처가 있다는걸 알고 있기 때문에 신중한 것으로 생각되지만,

    그런 상처를 보듬어 주면서 정말 서로를 위해서 할수 있는게 무엇인지 이야기를 나누면서...

    우리 정식으로 교제할 것을 고백하고, 내 마음은 일편단심이고 항상 너의 편에 서서 보호하고 사랑을 가꾸어 나가고 싶다는 확신을 심어주면...

    상대방도 마음을 열고 좀더 관계가 진전되지 않을까요? 그 반대일 수도 있지만...

    본인의 입장부터 정리해보고, 이 사람과 이루려는 게 무엇인지 잘 생각해 보고 그것을 목표로 열심히 노력하면 알게 될 거예요

    운명은 그렇게 만들어 가는 것이라는걸~
       

    질문과답변 질문상태  |   | 
     
    번호 제목 글쓴이 상태 포인트 날짜 조회
    [공지]  ※ 토렌트사이트질문,자료요청 금지 (질문자,답변자 같이 제재) 이토렌트
    0 08-25
    [공지]  ※ 질문과답변 게시판 이용안내 이토렌트
    0 03-28
    99423 [컴퓨터/인터넷]  제가 모아논돈이 2000만원있는데 비트코인 투자해볼까 하는데요 (10) 태화강
    200 14:47 185
    99422 [취미/생활]  세면대/욕조 금이 가면 어떻게 보수를 해야할까요?? (3) 키스톤
    700 14:21 81
    99421 [컴퓨터/인터넷]  윈도우10 재부팅하면 인터넷창이 자동으로 켜지네요? (1) 초보규
    200 14:20 55
    99420 [기타]  요새 예능에서 많이 나오는 아기 웃음소리 구합니다. hunibuni
    1000 14:17 52
    99419 [컴퓨터/인터넷]  사이버수사대 공연성이 성립이되나요? (2) 갓유리
    826 13:28 63
    99418 [TV/영상]  오류나거나, 인코딩이 다른 영상 파일 손실없이 합치기 하려면, 베가스나 프리미어 써야 되나요? (1) 미니멈바이럴
    500 12:18 39
    99417 [컴퓨터/인터넷]  제가 8~9년 전쯤사서 쓰다가 몇년동안 묵히던 컴터를 꺼내서 부팅해봤는데여 (2) 스샷첨부 마르티네즈
    500 12:17 115
    99416 [컴퓨터/인터넷]  vmware 잘 아시는분? (2) 뒤러러러
    1000 11:47 112
    99415 [전자기기]  알뜰폰은 데이터쉐어링을 어떻게 하나요 (1) 아리오리
    200 11:37 80
    99414 [경제/재테크]  주식 계좌 추천좀 (4) NuRia
    200 09:18 172
    99413 [게임]  배틀그라운드 질문 (1) 쿠마상1
    200 07:41 107
    99412 [건강/의학]  배에 힘주고 다니면 복근 형성에 도움이 되나요? (7) 동방황제
    500 02:34 473
    99411 [기타]  전입신고 세대주 관련 문의요~~ (5) 독도의달밤
    300 00:13 133
    99410 [컴퓨터/인터넷]  모니터 화면을 한쪽에 작게 나오게 할 수 있나요? (3) 곰나라탱
    500 10-21 206
    99409 [기타]  서울번호02번 쓰는 경기도지역좀 알려주세여 (5) gwonm
    200 10-21 255
    99408 [전자기기]  아이폰 어플 관련 백업 문의 (5) Computar
    300 10-21 73
    99407 [컴퓨터/인터넷]  인터넷 속도 질문드려요 (8) 가나아마자
    300 10-21 108
    99406 [기타]  김해공항 이나 근처에 짐 맡길곳..ㅜ (1) anfaksgd
    200 10-21 95
    99405 [컴퓨터/인터넷]  Virtualbox 쓰시는분 계신가요? (1) 리레롤리릴
    500 10-21 110
    99404 [TV/영상]  uhd티비로 영화를 볼려고 하는데... (3) 비끼라
    500 10-21 133
    99403 [기타]  플라스틱 관련 (2) ddkEE
    5000 10-21 155
    99402 [기타]  스마트폰 광고 뜨다가 안뜨는 이유 련쐐사린펌
    200 10-21 212
    99401 [컴퓨터/인터넷]  포토샵 CC 설치하려고 하는데요 질문입니다 (1) 거미남자
    500 10-21 116
    99400 [게임]  피파3 계정거래를 하려합니다. 아스날풋볼클…
    200 10-21 102
    99399 [쇼핑]  아디다스 가방을 찾습니다. (4) 살찐엘비스
    300 10-21 270
    99398 [기타]  형성층 관련 질문입니다.. 애성이재비
    200 10-21 69
    99397 [TV/영상]  컴퓨터로 캡쳐카드 or 수신카드 없이 케이블 방송 녹화하는법 있나요? (3) 수고해
    200 10-21 225
    99396 [건강/의학]  저희집 강아지 엉덩이부근에 피가많이 났어요 이게 생리인지 아니면 무슨 다른병인지 알수가없네요 도와주세요 (7) 스샷첨부 타타공
    200 10-21 203
    99395 [TV/영상]  여자 누군가요? (1) 주짓수초보자
    200 10-21 653
    99394 [컴퓨터/인터넷]  컴고수님들 전원이 들어왓다 나갓다 다시들어와요 (6) 카피
    300 10-21 146
     1  2  3  4  5  6  7  8  9  10  다음